“모리뉴, 전성기 카카 같던 SON 빼며 큰 자비 베풀었다” 10월6일 스포츠뉴스하나보고가세요

2020-10-06 | 오후 06:33:36 | 현민이형이야 | 조회수 40
영국의 축구 통계 매체 ‘스쿼카’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활약에 찬사를 보냈다.

손흥민은 5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트래포드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4라운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 1도움을 올리며 6-1 대승을 이끌었다.

이날 손흥민은 예상을 깨고 선발 출격했다. 지난 라운드서 햄스트링 부상을 입은 그는 출전이 불투명했다. 하지만 특유의 폭발적인 스프린트로 건재함을 선보이며 맨유 격파의 선봉장에 섰다.

손흥민은 팀이 5-1로 크게 앞선 후반 28분 벤 데이비스와 교체돼 그라운드를 빠져나갔다. 매체는 조세 모리뉴 감독이 자비를 베푼 것이라 표현했다.온라인홀덤

‘스쿼카’는 경기 후 손흥민에게 해리 케인과 함께 최고 평점 9점을 부여했다. 매체는 “손흥민은 간단히 말해 환상적이었다. 그는 매번 전진하며 맨유를 초토화했다”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어 “전성기의 카카처럼 훌륭한 모습을 보여줬다”라고 덧붙였다.

매체는 “모리뉴 감독은 손흥민을 교체하며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에게 큰 자비를 베풀었다. 만약 손흥민이 계속 머물렀다면 점수는 두 자릿수가 됐을 수도 있다”라며 극찬했다.


진짜 손흥민 올시즌 초반부터 너무잘해주고있어서 너무좋습니다

이러다가 아시아 최초로 발롱도르받는거아닌가..ㅎㅎㅎㅎ하는기대를해보네요'

그럼오늘하루도 즐거운하루되시길바랍니당

전체의견 수 0

  비밀댓글
등록
글쓰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