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에 도는 '식품안전문제' 절반이 '루머'

[2016-06-15, 11:35:48] 상하이저널
꽃이 달린 오이는 피임약을 사용한 것, 콩물을 마시면 유방암이 걸릴 수 있다, 무우와 찻물을 함께 먹으면 안된다.... 웨이신 등을 통해 전달되는 이른바 '식품안전', '건강상식' 가운데는 약 절반정도가 루머라고 중국청년보(中国青年报)가 전문가의 말을 인용, 보도했다.

최근 열린 '제8회 중국식품안전포럼'에서 전문가들은 "인터넷에서 떠도는 'KFC에서 사용하는 닭은 날개가 8개, 발이 16개 달렸다'는 루머는 노벨상감"이라며 인터넷, 웨이신 등을 통해 전달되는 식품안전이나 건강상식에 대해 맹신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중국농업과학원 품질기준과 검측기술연구소 정책정보연구실 리상저우(李祥洲) 주임은 "약 절반가량의 식품안전 문제 보도가 허위사실, 루머"라고 못박았다.

일반적으로 SNS를 통해 전파되는 식품안전과 관련된 루머는 3가지 유형이 있다. 첫째는 첨가제의 위해성에 대한 루머 둘째는 농약에 대한 루머 셋째는 상생상극 식품관련 루머이다. 이같은 루머를 대중들이 쉽게 믿게 되는 이유는 관련 지식이 부족하고 보도의 진실여부 식별능력이 부족하기 때문이다.

SNS를 통해 전파되는 식품안전 문제 가운데는 실제 우려를 자아내고 있는 문제점들도 있지만 일부는 아직도 과학적 논쟁이 되고 있는 문제, 일부는 경쟁사간 헐뜯기식 유언비어 등이 있다.

리상저우 주임은 "식품안전문제가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떠도는 소문처럼 심각하지는 않다"면서 "중국 농산물 합격률은 최근 줄곧 96%이상에 달하며 작년과 올해는 97%이상에 달했다"고 말했다. 일본의 한 전문가가 수입 농산물에 대해 진행한 조사에 의하면, 중국 농산물의 불합격률은 0.21%, 일본농산물 0.3%, 미국농산물의 불합격률은 0.81%였다. 

한편, 전문가들은 주민들을 대상으로 식품관련 기본상식, 과학지식 보급이 절실하다고 입을 모았다.

이소현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비밀댓글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