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영어실력 키우는 EBS 200% 활용법

[2009-04-08, 11:18:53] 상하이저널
영어방송, 인터넷 다시 보기, 교재활용으로 효과 높인다 공교육 보완과 사교육비 절감을 목표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작, 방송하는 EBS 교육방송은 다양한 교육 컨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유아 영어 파닉스 프로그램부터 외국 애니매이션과 드라마, 초등학생 기초 영어프로그램과 중고생 실용영어 및 내신 대비 프로그램까지 각자의 수준과 흥미에 맞는 프로그램을 선택해 영어 영어공부를 할 수 있고 인터넷 사이트와 케이블을 통해 원하는 시간에 몇 번이고 반복해 볼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 강추! 영어 전문 채널, EBS English 인기프로그램
<똑똑! 영어놀이터>
만 3세 이상의 미취학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정규 유치원 교육과정인 제 7차 유치원교육과정 중 적합한 내용을 선정해 어린이들이 생각하고 즐길 수 있는 놀이와 활동을 통해 영어를 자연스럽게 습득할 수 있도록 한다.
일상생활, 감각, 수, 문화영역 등 다양한 분야를 통해 영어를 통합적으로 배울 수 있도록 요일별로 주제별, 과목별 수업을 진행한다. 워크시트를 활용해 아이들의 창의력도 동시에 기를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활동이 있다. 학부모를 위한 영어학습 가이드를 제공한다. 다른 프로그램과는 달리 EBS 공중파 채널에서도 월~금요일 오후 1시 10분부터 20분간 방송한다.
▶방송시간: 월~금 08:20~08:40
▶방송대상: 만 3세이상 영어를 처음 접하는 미취학 어린이

SEL(School English Level)1~10
초등학교 1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 학교 교과과정과 연계한 단계별 심화, 보충 학습 프로그램이다. 초등학교 교과과정을 5단계로 세분화하고 율동, 게임, 공연, 요리 등 다양한 코너를 구성해 흥미를 유발하며 중고등학생 프로그램은 영어 듣기, 말하기, 읽기, 쓰기 4가지 영역을 고루 익힐 수 있도록 구성했다.
SEL 1 Alice’s wondergarden은 초등학교 1~2학년을 대상으로 하며 방송시간은 월~목 10:30~10:50분이다.
SEL 2 World Circus의 방송시간은 월~화 11:40~12:00이며 그 이후 학년별로 방송시간이 계속된다. 내용은 각 단계에 맞게 문법, 듣기와 다양한 영어표현, 읽기와 일기쓰기 등 다양하고 질 좋은 콘텐츠가 제공된다.

아이작 선생님의 작문 첨삭 프로그램
사전에 시청자들의 영어 작문을 받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선정된 글의 첨삭지도(문장의 확장, 틀리기 쉬운 문법 등)를 기본으로 하되 단순히 문법적 설명에 그치지 않고 소재와 관련한 풍부한 어휘와 글쓰기 방법을 제공한다. 일기쓰기, 편지문, 기행문, 독서 감상문, 초대 글 등 다양한 장르를 배울 수 있다.
▶방송시간: 금: 11:35~11:45
▶방송대상: 영어 작문연습을 시작한 초등학교 고학년

영어 원서 읽기
원서 한 권을 한 달에 걸쳐 완독하고 다양한 독해 스킬을 배울 수 있다. 캠브리지 대학과 제휴한 교재를 선정하고 삽화를 통해 내용 이해를 돕는다. 본문내용 중 꼭 짚고 넘어 가야 할 문법과 어휘를 설명한다.
▶방송시간: 월~금 21:20~22:00
▶방송대상: 영어를 배우는 초등학교 고학년과 중고생

썬킴 & 쉐인의 Easy English
EBS 인기강사 썬킴과 쉐인이 진행하는 말하기 프로그램, 강사들의 재치와 입담이 흥미를 유발해 재미있게 방송을 보고 따라하는 동안 영어 말하기를 연습할 수 있다.
▶방송시간: 다시보기만 가능
▶방송대상: 영어 회화를 잘하고 싶은 청소년과 일반인

Tip EBS 활용 포인트
1. 공부시간은 탄력적으로: 다양한 아이의 스케줄과 컨디션을 고려해서 시청시간을 탄력적으로 조정한다. 대신 원하는 시간에 언제든지 반복 청취 할 수 있는 점을 최대한 활용한다.
2. 매일 꾸준히 하는 것이 중요: 시간대는 다를지라도 꾸준히 매일 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3. 처음엔 엄마가 옆에서 함께 해준다: 처음 시작할 때는 함께 방송을 보면서 아이의 반응을 살피고 같이 공부한다. 방송 내용이 아이에게 적합한지 아이가 흥미를 느끼는지 모니터하고 어느 정도 집중력이 생기면 그때부터 혼자 보는 시간을 늘린다.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2. [아줌마이야기] 예민해서 참 괴롭다
  3. 장쑤 우시 고가도로 붕괴…3명 사망∙..
  4. 中 내수 소비 진작 나선다
  5. 즈푸바오, 연 수익률 3.68% ‘위..
  6. 新 주택 대출금리, 베이징↑ 상하이↓
  7. 상하이 공항, 입국 수속 25분 빨라..
  8. [10.9] NBA, 말 한마디에 최..
  9. 中 노년층 '와이마이' 10배 급증
  10. 중국인이 뽑은 ‘여행하기 가장 안전한..

경제

  1.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2. 中 내수 소비 진작 나선다
  3. 즈푸바오, 연 수익률 3.68% ‘위..
  4. 新 주택 대출금리, 베이징↑ 상하이↓
  5. 中 노년층 '와이마이' 10배 급증
  6. NBA, 말 한마디에 최대 해외시장..
  7. 국경절 전국 관광수입, 장쑤성 1위
  8. 국경절 연휴, 누워서 9000억원 벌..
  9. '글로벌 경쟁력 보고서' 中 28위,..
  10. 중국 2050년 3명 중 1명 노인

사회

  1. 장쑤 우시 고가도로 붕괴…3명 사망∙..
  2. 상하이 공항, 입국 수속 25분 빨라..
  3. 중국인이 뽑은 ‘여행하기 가장 안전한..
  4. 상하이 분리수거 달성률 15%→80%..
  5. 애플, 홍콩경찰 추적앱 결국 삭제…中..
  6. 페이스북 中 직원 투신자살 소식에 누..
  7. 中 19개 기업 NBA 협력 ‘전면..
  8. 中 장기 기증∙이식 세계 2위…1위는..
  9. 中 오픈마켓도 전자담배 미국 해외배송..
  10. 항저우 출신 '마윈', 고향 습지보호..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54] 내가 너에게..
  2. 눈과 귀를 사로잡는 10월 공연
  3. 설리 사망에 中서도 애도 물결 “믿을..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예민해서 참 괴롭다
  2. [아줌마이야기] 분발하자 국산펜!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