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하이 ‘도로’, 얼마나 아시나요?

[2009-07-29, 19:59:11] 상하이저널
매일같이 이용하는 상하이도로에 대해 익숙한듯 하면서도 사실상 잘 알지 못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다.

상하이 도로명이 중국 각 도시의 이름을 따서 지어진 것이라는 것은 들어서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많지만 번지수가 어떤 규칙을 따른 것인지, 고속도로 명칭은 어떻게 지어진 것 인지… 등에 대해 궁금증을 갖고 생각해 본 사람들은 많지 않을 것이다.

그냥 별 생각없이 이용해온 상하이도로에 대해 속속들이 알아보자.


번지수의 농(弄)과 호(号), 뭐가 다를까?

가끔 상하이의 주소에서 일부는 ‘농(弄)’, 일부는 ‘호(号)’로 표기되는 것에 대해 궁금증을 갖기도 하는데 이것은 사실상 어떠한 규칙에 따라서가 아니라, ‘농’은 상하이식 표현이고 ‘호’는 중국의 통상적인 표현이라고 보면 된다.


번지수 표기도 규칙이 있다

대체적인 규칙을 따르고 있다. ‘대체적’이라고 할 수밖에 없는 것은 우닝루(武定路), 신춘루(新村路), 창중루(场中路) 등은 대부분의 규칙에 어긋나기 때문이다. 번지수 관련 대체적인 규칙은 다음과 같다.

◆남북방향 도로의 경우, 옌안루(延安路)를 기점으로, 옌안루에서 멀어질 수록 번지수가 커진다. ◆동서방향의 도로의 경우, 황푸장(黄浦江)을 기점으로, 황푸장에서 멀어질수록 번지수가 커진다. ◆번지수가 큰 쪽을 바라보고 섰을 때, 좌측이 홀수, 우측이 짝수이다.
이밖에, 옌안루에 의해 양분 된 길 대부분은 길이름 뒤에 난루(南路), 중루(中路), 베이루(北路) 등이 붙는다.


환선(环线)과 고속도로

상하이 도로는 크게는 내환선, 중환선, 외환선(A20)으로 나뉜다.

내환선(内环)은 중산 둥루(中山东路)-난루(南路)-시루(西路)-베이루(北路)에 이르는 구간으로, 시 중심을 에워싸고 있는 순환도로이다.

시중심을 기준으로 상하이 지도 위에 반경이 서로 다른 원 세 개를 그었다고 가정할 때, 안에서부터 밖으로 내환-중환-외환 순이고, 외환선 이외의 도시 외곽을 둘러싼 도로가 외곽 순환도로 즉 A30이다.

현재 상하이 고속도로, 환선 명칭은 영문자모 ‘A’뒤에 숫자 조합으로 돼있다.

기존에는 도시의 약자를 딴 고속도로 명칭을 사용했으나 현재는 영문과 숫자조합의 표기법을 병행하고 있다. 예를 들어, 상하이와 항저우 구간 고속도로는 상하이의 도시 약칭인 후(沪)와 항저우 약칭 항(杭)을 따서 후항고속도로(沪杭高速公路)로 불렸으나 현재는 ‘沪杭高速公路(A8)’로 표기하고 있다.

숫자 표기에도 규칙과 순서가 있다. 외환선에서 푸둥공항에 이르는 고속도로를 ‘A1’로 정하고 이를 시작점으로 외곽 순환도로(郊环线)를 따라 시계바늘 방향으로 A2, A3… 등 순차적으로 배열된다.

환선도로는 10의 단위로 표기 즉 외환선은 A20, 외곽 순환도로는 A30으로 명명했다.


고속도로/환선 명칭

A1: A20~푸둥공항 고속도로(迎宾大道)
A2: A20~루차오강(芦潮港)(沪芦高速)
A3: A20~A30에 이르는 도로
A4: A20에서 저장성 경계에 이르는 도로(莘奉金高速)
A5: A12에서 A4에 이르는 도로(嘉定区—松江区—金山区, 嘉金高速 )
A6: A30에서 치자둔부두(戚家墩码头)(新卫高速)
A7: A30에서 저장성 경계(新农镇—枫泾)(新枫高速)
A8: A20에서 저장성 경계(沪杭高速公路)
A9: A20에서 장쑤성(江苏省) 경계(沪青平高速)
A11: 쩐베이루 리쟈오(真北路 立交)에서 저장성 경계(沪宁高速公路)
A12: 쩐베이루(真北路)에서 장쑤성 경계(沪嘉高速公路)
A13: A20-바오산취(宝山区)-충밍(崇明)-장쑤성 경계
A14: A30-창싱다오(长兴岛)-충밍-장쑤성 경계
A20: 외환선(外环线)
A30: 도시 외곽 환선도로(郊环线)

▷박해연 기자

ⓒ 상하이저널(http://www.shanghaibang.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광고

[관련기사]

전체의견 수 1

  • 아이콘
    비와 2009.07.30, 12:54:44

    와- 좋은정보 감사~^^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5.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6.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7. [1.18] 中 1선도시 집값 '들썩..
  8. [1.1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
  9.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10.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경제

  1.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2. 부동산개발투자 7% 증가... 분양주..
  3. 위안화 환율, 연내 6.5~6.8..
  4. 中 GDP 2.3% 성장... 사상..
  5. 中 2년 만에 세계 조선업 1위 탈환..
  6. 中 주민 가처분소득 548만원
  7. 국민 음료수 ‘후이웬(汇源)’ 결국..
  8. 후룬 선정, 최고의 몸값 경영인은 간..
  9. 中 비은행권 결제기관 '고삐'.....
  10. 베이징-하얼빈 고속철 개통... 동북..

사회

  1.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2.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3.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4.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6. 자가 격리와 닮은 듯 다른 ‘자아 건..
  7. 上海 ‘年夜饭’ 대신 ‘밀키트’가 인..
  8. ‘춘절에 고향 안 가면 1000위안’..
  9. 中 베이징∙지린∙허베이∙헤이롱장 위험..
  10. 中 신규 확진자 88명…고위험 지역..

문화

  1.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2.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3. [책소개] Write Better 영..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지금, 여기서 행복하..
  2. [아줌마이야기] 生态绿道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