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6기 맛집체험단] ⑦상하이에서 즐기는 ‘베이징 덕’-‘촨쥐더(全聚德)’

[2010-07-06, 16:24:46] 상하이저널
맛집체험단 6기의 상하이 맛집 탐방 ⑦
베이징 오리구이 전문점 ‘촨쥐더(全聚德)’
- 상하이에서 즐기는 ‘베이징 덕’
 


중국에 이런 속담이 있다. “베이징에 와서 만리장성을 보지 않으면 남자가 아니고 베이징오리를 먹지 않으면 평생 여한으로 남는다”
베이징오리구이가 그 만큼 베이징을 대표하는 요리라 할 수 있겠다. 중국역사에서 가장 미식가로 뽑자면 청나라의 건륭 황제를 꼽을 수 있는데 건륭 황제는 13일 동안 8일 이상 오리구이를 먹었다는 기록이 있다고 하니 광활한 대륙 이곳 저곳에서 올라오는 산해진미 속에서 사는 황제가 이틀에 한 번 꼴로 오리구이를 먹었다면 그 맛이 얼마나 뛰어난지 가히 미루어 짐작할 수 있겠다.
우리 체험단이 선택한 곳은 곧이 베이징에 가지 않고도 그와 똑같은 맛을 느낄 수 있는 곳으로 부근 루자주이역의 번잡함에서 조금 벗어난 푸둥 쓰지다다오(世己大道)역 퍼플 마운틴 호텔(紫金山大酒店)에 위치한 베이징 오리고기 전문점 촨쥐더(全聚德)이다.

 
 
촨쥐더는 1864년 양씨에 세운 베이징 오리구이점인데 무려 130년의 장구한 역사를 자랑하며 사람들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며 그 명성을 쌓은 음식점이다. 몇 십년 전만해도 베이징을 방문하는 국빈들이나 먹을 수 있을 만큼 제한적 음식점이었으나 1979년 일시에 2000명을 수용하는 대규모 식당이 되면서 대중적인 음식점이 되었다고 한다.

오리고기를 먹는 두 가지 방법
예전에 중국인들이 오리고기 요리를 해 먹을 때에 대개 두 가지 방법이 있었는데 하나는 오리를 통째로 불로 그을려 구어 먹는 방식이고, 다른 하나는 오리 털을 뽑은 다음토굴처럼 밀폐된 흙화덕에 넣어 적당히 불을 조절하며 장시간에 걸쳐 오리기름을 뺀 다음에 먹는 방식이다. 여기에 현대적 비법을 개발한 촨쥐더는 더욱 맛을 더해 구운 오리의 표면에 식용류를 바르고 직접 불에 표면을 가열하다가 춘장이라는 중국 된장을 약간 몸에 바르고 즉시 불을 끈 후에 기름기가 다 떨어지고 오리 표면이 살짝 거므노루스름해질 때에 쟁반에 담아 낸다.

 
정품오리구이
촨쥐더 정품오리구이(精品烤鸭)는 188위엔과 98위엔 두 가격대에서 만날 수 있다. 고기를 싸먹을 때 필요한 허예빙(菏叶饼)이라 불리는 찹쌀부침과 총장(葱酱)은 기본으로 나오는 것 외에는 각각 20위엔과 2위엔에 추가로 시켜야 한다.

 
쟁반에 담은 큼직한 오리는 요리사가 손수레에 싣고 손님 앞에 와서 직접 칼을 이용하여 오리껍질과 살을 잘라 접시에 담아 낸다. 요리사가 오리를 잘라내는 동안에 종업원들은 찹쌀로 만든 손바닥만한 찹쌀 부침과 5㎝ 정도로 곱게 썰어 쪼갠 생 파와 색 고운 비트, 가미된 총장을 가져 왔는데 체험단은 찹쌀 부침에 총장을 찍은 오리고기를 놓고 생파와 비트 조각을 얹어 한입 먹어보았다.

 
이전에 베이징오리를 먹어본 경험을 비교한다면 크리시피한 껍질은 아니었지만 오리 특유의 기름짐을 같은 먹은 야채와 달큰한 총장이 느끼할 수 있는 오리의 맛을 감싸주었고 그 옛날 건륭 황제와 서태후가 즐겼던 음식이니 그것만으로 충분히 먹을 만한 이유가 있었다.

오리위볶음부터 오리쿠키까지
오리 한 마리만으로도 풀 코스를 만들 수 있을 만큼 다양한 조리법의 오리 음식들이 있었으며 그 중 체험단이 첫번째로 선택한 오리 위볶음 위안바오두쓰(苑爆肚丝 68위엔), 익숙한 향채 덕분인지 쫄깃한 맛의 식감이 젓가락을 멈추지 못하게 했다.

 
오리 혀와 오징어가 들어간 탕 후이야서우위단탕(烩鸭舌乌鱼蛋汤 각 18위엔)은) 게살 스프를 연상시킬 만큼 목 넘김이 아주 부드러웠다.

 
에피타이저와 반찬용으로 시킨 연근찹쌀찜 구이화탕어우(桂花糖藕 23위엔)은 달콤함이 비단 이곳이라고 특별하진 않았다.

 
굴소스와 함께 볶아낸 제란차이(芥兰菜 28위엔)은 야채를 볶았음에도 아삭아삭한 것이 꼭 함께 시켜야 할 메뉴라 하겠다.

 
또 가족이 함께 갈 경우 아이들을 위해서는 살짝 매콤 달콤한 칠리소스가 듬뿍 묻은 베이징두부(京味豆腐 28위엔)를 꼭 맛보길 바란다.

 
새 둥지 모양으로 튀긴 국수에 오리 살과 잣 각종 야채를 총장과 함께 볶아낸 췌차오야바오(确巢鸭宝 16위엔)는 씹는 맛과 보는 재미까지 더한 음식이라 하겠다.

 
마직막으로 체험단이 가장 좋아했던 해물 볶음면은 튀긴 국수 위에 각종 해산물과 야채가 얹혀 나와 오리를 먹은 후 약간은 부족할 수 있는 식사량을 채워주기에 충분하다.

 
디저트로는 촨쥐더 작은 오리(全聚德小鸭酥 12위엔)라 불리는 쿠키를 선택했는데 귀여운 오리모양에 아이들은 좋아할 만하다.

 
모든 중국음식점에 가면 그럴 듯 이곳 또한 음식과 함께 먹을 차를 주문할 수 있는데 한잔은 10위엔 ~38위엔, 한 포트는 58위엔에서 228위엔의 가격대의 다양한 차가 준비되어 있다.

 
메뉴판은 중국어와 일본어, 한국어로 표기되어 있었으나 한국어는 직역한 표현이 많아 선택이 어려울 수 있으니 현실감 있게 찍어 놓은 사진을 보며 메뉴를 선정하는 것이 더 빠를 듯 하다.

 
주소: 浦东东方路778号上海紫金山大酒店三楼
전화: 021)6886-8807, 021)6886-8966

 






ⓒ 상하이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인 선물, 알고 해야 실수 없다 hot [1] 2014.07.21
    선물이란 주는 사람의 정성도 중요하지만 받는 사람의 마음도 뿌듯하고 흐뭇해야 제 구실을 했다고 할 수 있다. 특히 숫자나 색상, 물품 등에 상징적인 의미를 부여하..
  • [上海 EXPO 전시관] 22 뉴질랜드관 2010.07.15
    아름다운 자연과 마오리 문화의 체험 세상을 열어낸 숲의 신 ‘자연의 형상화’ ‘자연의 도시, 하늘과 땅 사이의 삶’. 장엄한 산과 툭 터진 평야를 가진 뉴질랜드이..
  • [上海 EXPO 전시관] 21 말레이시아관 2010.07.14
    동남아적인 역동성 Malaysia ‘배 모양 집’은 말레이시아인들의 상징 3,000㎡의 말레이시아 관은 지붕의 사방이 하늘로 치솟은 십자 모양을 하고 있다. 마치..
  • [上海 EXPO 전시관] 20 사우디아라비아관 2010.07.13
    하늘을 나는 배 안에서 펼쳐지는 신비로움 양국의 과거와 현재를 이어주는 ‘달님 배(Moon Ship)’ 사우디아라비아관의 대지면적은 6100㎡으로 외국 국가관 중..
  • [上海 EXPO 전시관] 19 이스라엘관 2010.07.12
    소라 껍질 안에서 울려 나오는 미래에 대한 도전의 이야기 중국적 요소를 활용한 이스라엘 정체성의 표현 이스라엘 관은 두 마리의 소라가 엉켜있는 듯한 모양을 하고..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남자가 훔쳐보는 여자화장실? 상하이..
  2. 대구은행 상하이분행, 상해한국학교에..
  3.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연다... 1..
  4. 코리아부동산, 개별 입국 교민에 구호..
  5. 없어서 못 판다는 중국산 ‘이것’은?
  6. 中 행복감 가장 높은 도시 1위는?
  7. [인터뷰] 방현주 ‘비폭력대화’ 소통..
  8. 올해 세계 명품 시장 23% 위축…..
  9. 中부부, 코로나 완치 후 또다시 '양..
  10. 요즘 힙한 상하이 이색 카페 Best..

경제

  1. 없어서 못 판다는 중국산 ‘이것’은?
  2. 올해 세계 명품 시장 23% 위축…..
  3. 中 5만개 기업 '나도 반도체'
  4. 전북 상하이대표처, 중국 최대 관광박..
  5. 中 올해 디스플레이 매출 한국 턱밑까..
  6. 알리바바, 망고TV 주주 된다
  7. 11월 상하이자동차 번호판 1500만..
  8. 百度,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 ‘YY..
  9. 올해 대세는 '新에너지자동차'.....
  10. 배달앱 메이퇀 상하이 토지 매입.....

사회

  1. 남자가 훔쳐보는 여자화장실? 상하이..
  2. 대구은행 상하이분행, 상해한국학교에..
  3.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연다... 1..
  4. 코리아부동산, 개별 입국 교민에 구호..
  5. 中 행복감 가장 높은 도시 1위는?
  6. [인터뷰] 방현주 ‘비폭력대화’ 소통..
  7. 中부부, 코로나 완치 후 또다시 '양..
  8. 상하이, 코로나 환자 6명으로 증가...
  9. ‘프로 악플러’ 배달앱 등장… 악평..
  10. 中 텐진서 1명 확진…5일 만에 본토..

문화

  1. 끌로드 모네가 꿈꾸던 일상이 상하이에..
  2. [책읽는 상하이 99] 당신의 여행에..
  3.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