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하이 부동산 新정책, 거래시장에 온기

[2014-11-17, 22:37:50]
▲정책발표후 집보러 오는 고객이 평소보다 10% 증가, 중개소 직원들의 외근도 잦아졌다.
▲정책발표후 집보러 오는 고객이 평소보다 10% 증가, 중개소 직원들의 외근도 잦아졌다.

상하이의 일반주택 분류기준이 바뀐다는 소식에 부동산시장 분위기도 달라지고 있다. 그동안 뜸하던 구매자들의 발길도 부쩍 늘었고 지지부진하던 부동산거래도 조금 탄력을 받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지난 17일 동방망이 보도했다.


상하이는 오는 20일부터 일반주택 분류기준을 ‘건축면적이 140미만인 주택으로, 거래가격이 내환선의 경우 450만위안 이하, 내-외환선 310만위안 이하, 외환선 230만위안 이하’로 규정했다. 비일반주택은 취득세가 3%, 영업세가 적용되는 반면 일반주택은 취득세가 1~1.5%이고 영업세는 면제된다. 이번 신 분류기준이 적용되면 일반주택이 증가하며 거래에도 온기를 불어넣게 될 것이라는 기대감에 부동산시장은 반기는 분위기다. 또 구매자나 판매자들의 움직임도 부산해졌다.


내환선 이내에 위치한 쉬후이구의 한 부동산중개소 관계자는 “정책이 발표된 후 첫 주말에 벌써 평소보다 10%나 많은 고객이 다녀갔다”면서 “신 정책이 시행되면 주택가격이 오르게 될 것으로 예상돼 구매자들이 빨리 움직이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다른 한 중개소 관계자는 “기존에 높은 취득세가 적용되던 집들이 정책이 바뀌면서 일반주택으로 분류되면 거래시장이 활기를 띠게 되고, 집값도 덩달아 오를 것”으로 점쳤다.


내-외환선 홍커우구(虹口区)의 부동산중개소도 신 정책 발표 후 바쁜 일과를 보내고 있다. 집 보러 오는 고객이 평소보다 많이 늘어 중개소 직원 대부분이 외근을 나가고 비어있는 사무실이 적지 않다. 한 부동산중개소 관계자는 “정책이 발표된 직후 판매가격을 10만위안 올리겠다는 집주인의 전화를 받았다”면서 앞으로 이 같은 현상이 잇달아 생길 가능성도 배제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10월부터 구매를 위해 찾는 고객이 늘고 있는 상황이었는데 이번 신정책 발표이후 눈에 띄게 늘었으며 계약도 다소 늘었다”고 덧붙였다.


외환선 밖에 위치한 민항구의 신좡지역 상황도 비슷하다. 오랫동안 끌어오며 살까말까 망설이던 고객이 정책 발표 직후 바로 구매를 결정하는 가하면, 판매 의향서까지 체결해 놓고 판매자가 가격을 10만위안 올리는 바람에 어쩔 수 없이 이를 수락한 구매자도 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의 코스트코 샘스클럽 Sam’s Club hot 2015.05.10
    중국의 코스트코(Costco) 창고형 매장의 원조 샘스클럽 Sam’s Club 浦东의 회원제 창고형매장 山姆会员商店       샘스클..
  • 영어로 상대방을 유혹하고 싶다면? hot 2014.11.21
    오늘은 알고 있으면 유용한 영어 작업멘트를 소개해 드릴게요. 우선 영어 작업멘트를 영어로는 뭐라고 할까요? 바로 Pick up line. 그럼 이제부터 미국 사..
  • 보일러 배관청소로 월동 준비 OK hot 2014.11.17
    열효율 높이고 난방비 절감 효과, 2년에 한번 점검 필요   아침 출근길 공기가 제법 쌀쌀해졌다. 큰 일교차와 찬바람 탓에 감기에 걸린 환자도 많아졌고...
  • BANBAN, 피자•치킨 반반세트 출시! 피자와 치.. 2014.11.17
    한인밀집 지역인 ‘금수강남’에 위치한 반반이 고객들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새로운 세트 메뉴를 선보인다. 정직한 맛으로 자극적이지 않은 치킨과 푸짐한 토핑이 특징..
  • 한국 대표 부페 레스토랑 ’조은산’ 시영업 개시 2014.11.17
    지난 14일 한국에서 25년간 12개 대형 뷔페 레스토랑을 운영 중인 ‘조은산’ 상하이에 1호점이 시영업에 들어 갔다. 8000평방미터의 매장은 상하이에 진출한...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2019 꼭 맛봐야 할 ‘이색 훠궈집..
  2. <2018 중국 이름 보고서>, 20..
  3. "봄이 왔어요" 상하이 매화축제 개막
  4. [인터뷰] 상하이한인어머니회 김규미..
  5. 휴대폰 전자파 방출량 순위…1위는?
  6. 달달한 2월 ‘사랑'의 음악회
  7. 中 춘절 소비 1조 위안 돌파…4억..
  8. 中 판다 우리에 빠진 여아 구조 영상..
  9. [선배기자 인터뷰] 열정과 자신감 가..
  10. [2.11] 中 춘절 소비 1조 위안..

경제

  1. 휴대폰 전자파 방출량 순위…1위는?
  2. 中 춘절 소비 1조 위안 돌파…4억..
  3. 연간 4억 명이 쇼핑하는 이곳은 어디..
  4. 상하이 제3공항 부지 ‘난통’ 확정
  5. 디디, 지난해 적자 1조 8000억원..
  6. 춘절 관광객 가장 많은 도시 1위는..
  7. 저커버그 이어 젊은 자수성가 억만장자..
  8. 상하이 최고층 쌍둥이 타워 '싱강국제..
  9. 中에서 인기 있는 해외 부동산 시장..
  10. 징동, 베이징 특급호텔 인수해 인재발..

사회

  1. <2018 중국 이름 보고서>, 20..
  2. [인터뷰] 상하이한인어머니회 김규미..
  3. 中 판다 우리에 빠진 여아 구조 영상..
  4. 올해 춘절 ‘8억 명’ 위챗 홍바오..
  5. 中 유학생 필리핀 경찰에 연두부 '만..
  6. 中 IT 기업, 회장들의‘홍빠오 전달..
  7. 설날 고향 어른들에게 세뱃돈 20억원..
  8. 춘절, 1억 명이 영화 봤다... 박..
  9. ‘마시면 풍만해진다?’ 中 유명 코코..
  10. 16세미만은 스마트폰 못 쓰게 해주세..

문화

  1. 찬 바람에 ‘감성 충전’… 2월 볼만..
  2. 달달한 2월 ‘사랑'의 음악회
  3. [책 읽는 상하이 21] 평범한 아이..
  4. 춘절 최고 흥행작 ‘유랑지구’…6일..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삶 속에 현자(贤者)
  2. [아줌마이야기] 겨울캠프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