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웨이신 파헤치기 ⑪ 구독계정 구독하기

[2015-07-04, 07:43:26] 상하이저널
[똑 소리 나는 웨이신 활용법]
웨이신 파헤치기 ⑪ 구독계정 구독하기

중국의 국민 메신저 ‘웨이신(微信, wechat)’이 지인과 대화를 주고받는 기능을 넘어 실시간 생활 정보 확인과 전자결제가 가능한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 진화하고 있다. 이에 <상하이저널>은 교민들의 편리하고 실속 있는 상하이 생활에 도움이 될 만한 주요 서비스들을 시리즈로 안내하고자 한다.

※소개되는 서비스 중 일부는 한국와 환경에서 지원되지 않을 수 있으니 중국어로 설정하는 것을 추천한다.
나▸설정▸일반▸언어에서 ‘简体’ 선택
 
[구독계정 신청하기]
내가 필요한 정보만 선별해서 받아본다! 구독계정 신청하기로 웨이신 파헤치기 대단원을 마무리한다. 매일매일 뉴스레터를 받아볼 수 있는 상하이저널 계정과 실시간 버스 노선과 남은 시간을 확인할 수 있는 상하이발포(发布) 계정을 구독해보자.
 
상하이저널 뉴스레터 받아보기
1. 通信录(연락처)의 맨 위 검색란에 shanghaijournal을 검색하거나 QR코드를 읽어 상하이저널 구독계정을 팔로우한다.
   
 
2. 팔로우가 되면 매일 상하이저널의 뉴스레터를 받아볼 수 있다. 또한 하단 메뉴에서 카테고리별 뉴스, 생활정보, 전화번호, 이벤트 등의 정보를 필요할 때마다 선택해 확인할 수 있다.
    
 
3. 상하이저널에 궁금한 것이 있을 때에는 하단 왼쪽의 키보드 모양 메뉴를 선택해 직접 문의하면 24시간 내에 답변을 받을 수 있다.
  
 
상하이발포(发布) 계정에서 실시간 버스 시간 확인하기

1. 마찬가지로 검색에 shanghaifabu를 입력해 팔로우한 후 市政大厅(시정마당)을 선택한다.
 
 
2. 公交实时到站(시내버스 실시간 도착정보)를 선택한다. 
 
 
3. 필요한 버스 노선 번호를 입력한다. 
 
 
4. 노선 방향을 선택한 후 필요한 역을 선택하면 차량번호, 남은 역 수, 도착까지 소요시간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지금까지 연재한 웨이신 주요기능 11가지는 상하이방(www.shanghaibang.com)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1. 은행계좌 연동하기
2. 웨이신친구에게 계좌이체하기
3. 휴대전화 요금 충전하기
4. 홍바오(红包) 주고받기
5. 디디다처(滴滴打车, 택시 서비스) 이용하기
6. 징동(京东)몰에서 쇼핑하기
7. 다종디엔핑(大众点评) 이용하기
8. 도시서비스-공과금 결제
9. 도시서비스-교통위반 조회, 차량검사 신청
10. 도시서비스-도서, 날씨 검색
11. 구독계정 신청하기
 
김혜련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2. [아줌마이야기] 예민해서 참 괴롭다
  3. 장쑤 우시 고가도로 붕괴…3명 사망∙..
  4. 즈푸바오, 연 수익률 3.68% ‘위..
  5. 新 주택 대출금리, 베이징↑ 상하이↓
  6. [10.9] NBA, 말 한마디에 최..
  7. 상하이 공항, 입국 수속 25분 빨라..
  8. 中 노년층 '와이마이' 10배 급증
  9. 중국인이 뽑은 ‘여행하기 가장 안전한..
  10. 상하이 분리수거 달성률 15%→80%..

경제

  1.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2. 즈푸바오, 연 수익률 3.68% ‘위..
  3. 新 주택 대출금리, 베이징↑ 상하이↓
  4. 中 노년층 '와이마이' 10배 급증
  5. NBA, 말 한마디에 최대 해외시장..
  6. 국경절 전국 관광수입, 장쑤성 1위
  7. 국경절 연휴, 누워서 9000억원 벌..
  8. '글로벌 경쟁력 보고서' 中 28위,..
  9. 중국 2050년 3명 중 1명 노인
  10. 마윈, 3년 연속 후룬 중국 부자 1..

사회

  1. 장쑤 우시 고가도로 붕괴…3명 사망∙..
  2. 상하이 공항, 입국 수속 25분 빨라..
  3. 중국인이 뽑은 ‘여행하기 가장 안전한..
  4. 상하이 분리수거 달성률 15%→80%..
  5. 애플, 홍콩경찰 추적앱 결국 삭제…中..
  6. 페이스북 中 직원 투신자살 소식에 누..
  7. 中 19개 기업 NBA 협력 ‘전면..
  8. 中 장기 기증∙이식 세계 2위…1위는..
  9. 中 오픈마켓도 전자담배 미국 해외배송..
  10. 항저우 출신 '마윈', 고향 습지보호..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54] 내가 너에게..
  2. 눈과 귀를 사로잡는 10월 공연
  3. 설리 사망에 中서도 애도 물결 “믿을..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예민해서 참 괴롭다
  2. [아줌마이야기] 분발하자 국산펜!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