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창간16주년 기념사] 책임 있는 매체를 다짐하며

[2015-10-10, 05:52:30] 상하이저널

 

상하이저널이 창간 16주년을 맞았습니다. ‘정보교류의 장’을 기치로 1999년 10월 10일 창간호를 시작해 지령 831호까지 발간하게 되었습니다. 오늘날까지 긴 호흡을 같이 해주신 독자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상하이저널은 뉴스와 생활정보 전달자 역할을 통해 매체의 사명을 충실히 지켜왔다고 자부합니다. 시시각각 급변하는 중국 정보를 활자 매체뿐 아니라 인터넷, 모바일 등 통해 신속히 전하고 있습니다. 웨이신에 이어 최근 시범 운영 중인 카카오톡 단톡방은 한인업체와 고객을 연결하고 교민간에 좀 더 빠른 정보 공유의 장으로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상하이저널은 활자매체의 장점을 극대화하고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종합 미디어 시대로 충실히 전환해 나가겠습니다.

 

지난 광복70주년 태극기 달기 운동이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성공적으로 마쳤듯 상하이저널은 한인사회에 단합과 발전을 위해 매개체 역할을 더욱 충실히 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최근 중국경제 둔화에 힘들어 하는 기업들을 위해 새로운 산업 트렌드 발굴에 힘쓰겠습니다.


또한 오늘날이 있기까지 독자들의 신뢰와 믿음이 있었다는 사실을 잊지 않겠습니다. 올바른 여론의 목소리를 담아내고 희망 가득 실은 책임감 있는 매체가 될 것을 다짐하며 변함없이 보내 주신 성원과 격려에 다시 한 번 감사 드립니다.

 

상하이저널 사장 오명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광고

[관련기사]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Today 핫이슈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이제는 ‘항..
  2. 단오 연휴, 상하이 주택 거래 10..
  3. [7.6]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4. 中 올 들어 228개 부동산기업 파산
  5. 中 100대 도시 집값, 동기대비 일..
  6. [7.2] 하이난, 면세 한도 대폭..
  7. [6.30] 中 6월 PMI 50.9..
  8. [7.1] 홍콩 보안법, 전인대 만장..
  9. 中 코로나19 ‘집콕’에 한국 라면..
  10. 베이징, 코로나 검사 없이 타 지역..

경제

  1. 단오 연휴, 상하이 주택 거래 10..
  2. 中 올 들어 228개 부동산기업 파산
  3. 中 100대 도시 집값, 동기대비 일..
  4. 中 코로나19 ‘집콕’에 한국 라면..
  5. 中 화장품 관리감독 新규정... 3가..
  6. 하이난, 면세 한도 500만→1700..
  7. 디디추싱, 상하이에서 첫 자율주행 ‘..
  8. 中 6월 PMI 50.9, 제조업 경..
  9. A주 투자자, 상반기 평균 276만원..
  10. 中 '행복' 설문조사 "돈이 다는 아..

사회

  1.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이제는 ‘항..
  2. 베이징, 코로나 검사 없이 타 지역..
  3. 中 인간 전염되는 ‘신종 돼지독감’..
  4. 인도, 위챗 틱톡 등 中 앱 60개..
  5. WHO “中 돼지독감 신종 아냐, 예..
  6. [코로나19] 신규 확진 19명, 무..
  7. [코로나19] 베이징에서만 신규 확진..
  8. 홍콩 보안법, 전인대 만장일치 통과…..
  9. 시어머니와 사돈, 며느리와 시아버지...
  10. 中 선전, 전학년 기말고사 전면 취소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79] 세계 명문가의..
  2. [책읽는 상하이 80] 모리와 함께한..
  3. [책읽는 상하이 81] 다다를 수 없..
  4. SHAMP 7월 추천도서
  5. [책읽는 상하이 82] 어젯밤
  6. [책읽는상하이 83] 50대 사건으로..

오피니언

추천포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