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해한인어머니회 “함께 나누고, 같이 채워요”

[2015-10-10, 06:00:15]
한국요리 알리기, 소외계층에 기부금 전달
상하이나들이•교양강좌 등 프로그램 운영
정민경, 김선희 회장, 조성례(왼쪽부터)
정민경 요리 강사, 김선희 회장, 조성례 부회장(왼쪽부터)
 

 
한국문화원에서 요리강좌를 하고 있는 상해한인어머니회 김선희 회장. 지난 주말 중국인 15명을 대상으로 김치 겉절이와 고기전을 만들었다. 어머니회 3명의 회원들과 김치를 기본으로 다양한 한국요리를 선보이고 있다.

문화원 한국요리 강좌는 aT가 후원하고, 어머니회가 강의를 맡아 중국인들에게 한국요리를 알리는 그야말로 시너지 효과의 좋은 예다. 어머니회의 그 시너지는 여기서 멈추지 않고 강사료를 어머니회 운영과 중국소외계층을 돕는데 쓰고 있다. 중국인들에게 한국요리 재능을 나누고, 중국 저소득층과 장애인단체에 현금과 현물을 기부하고 있는 것.

“처음에는 어머니회 자격으로 요리를 시작하게 됐다. 그런데 요리를 시연할 기회가 잦아지다 보니 자격증을 갖춰 신뢰감을 주고 제대로 한식요리를 알려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한국에 장기간 머물며 본격적으로 한식조리사에 도전했다.”

취미 교양강좌에 그칠 수 있었던 것을 김 회장은 자격증을 취득한 후 더욱 바빠졌다. 문화원 요리강좌뿐 아니라 식품박람회, 한국기업의 중국고객 초청 한국요리 시연 등 행사가 이어지고 있다.

요리강좌를 통해 생긴 비용은 어머니회 운영에 큰 힘이 될 뿐 아니라 중국 소외계층을 위해 꾸준한 기부를 하고 있다. 그간 충밍도 소학교. 화홍 소학교, 도서관 등 소외되고 열악한 환경의 어린이와 홍차오전 장애인 단체를 도와왔다.


어머니회는 중국인들과의 나눔은 물론 교민 주부들을 위한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서산국립공원, 공칭삼림공원, 자연사박물관, 충밍도, 영화촬영소 등 ‘상하이 나들이’라는 테마를 갖고 곳곳을 함께 체험하고 여행한다. 나들이 대상자는 어머니회 회원들로 국한하지 않고 모든 상하이주부들에게 열려 있다.

또한 다채로운 교양강좌도 진행 중이다. 자녀교육, 노래교실, 헤어 메이크업, 컴퓨터, 친환경, 금융재테크, 부동산 등의 강연은 웬만한 한국문화센터 못지 않다.

중국인들에게 재능을 나누고, 교민 주부들과 함께 나들이, 교양강좌를 통해 해외생활의 결핍을 채우는 한인어머니회는 “나누는 것에 보람을 느낀다”라고 말한다. ‘함께 하는 상하이 교민사회’를 아름답게 실천하는 그들이다.

고수미 기자

상해한인어머니회
사랑방: 허촨루 2885호 B동 3층 303호
카페: http://cafe.daum.net/kma-sh
문의: 교양강좌 186-2127-3277
나들이 137-6153-5895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상하이 각 구(区) 명칭, 어디서 유래했을까? hot 2015.10.13
    사찰이름을 딴 징안구(静安区)징안구에는 유명한 사찰인 징안사(静安寺)가 있다. 징안사는 중국 3국시대 손오(孙吴) 시기에 건축된 것으로 징안구의 명칭도 이 사찰의..
  • 가을이 지나는 거리 - 함께 걷기 좋은 상하이 가을.. hot 2015.10.12
    파란 물이 뚝뚝 떨어질 듯 한 하늘, 가을이다. 차 한잔 손에 들고 유유자적 산책길 나서기 좋은 상하이의 작은 거리들을 소개한다. 길어봐야 1Km에도 못 미치는...
  • 가을 황홀경, 단풍이 부른다 hot 2015.10.10
    장시 우위안(江西婺源)가을이 깊어갈 수록 우위안의 가을도 아름다운 빛으로 물들어 간다. 마을을 중심으로 어느 방향에서 우위안으로 진입하든 수십리에 걸쳐 사람그림자..
  • 문화결핍을 느끼나요 hot 2015.10.10
    정서적 풍요 갈망, 다양한 인문의 향기사물놀이, 한국요리 등 한국적 문화 기회 한국문화, 역사의식, 사회봉사…. 해외에 거주하는 교민들에게 결핍되기 쉬운..
  • [창간16주년 기념사] 책임 있는 매체를 다짐하며 hot 2015.10.10
     상하이저널이 창간 16주년을 맞았습니다. ‘정보교류의 장’을 기치로 1999년 10월 10일 창간호를 시작해 지령 831호까지 발간하게 되었습니다. 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에서 현실판 '기생충'?
  2. [5.25] 中 코로나19로 경제성장..
  3. 우한주민 전원 코로나 검사... 무증..
  4. [5.28] 홍콩 공항, 내달부터 경..
  5. [5.27] 메이퇀, 중국 3대 인터..
  6. 티몰, 618 쇼핑축제 1조 7천억원..
  7. [5.26] 화웨이, 애플 제치고 中..
  8. 美 ‘외국기업책임법’ 통과로 중국 기..
  9. 中 헬멧 단속에 가격 폭등...미착용..
  10. 쑤저우, 세계적인 의료 산업 단지 조..

경제

  1. 티몰, 618 쇼핑축제 1조 7천억원..
  2. 美 ‘외국기업책임법’ 통과로 중국 기..
  3. 쑤저우, 세계적인 의료 산업 단지 조..
  4. 루이싱커피, 주식 거래 재개 첫날 폭..
  5. 마카오 ‘카지노 황제’ 스탠리 호 별..
  6. 이케아, 상하이에 中 최초 ‘도심 매..
  7. 공유차 '디디', 여행사 차렸다
  8. 화웨이, 애플 제치고 中 태플릿PC..
  9. "내가 제일 잘 나가" 中고급차 판매..
  10. 메이퇀, 중국 3대 인터넷 기업으로..

사회

  1. 상하이에서 현실판 '기생충'?
  2. 우한주민 전원 코로나 검사... 무증..
  3. 中 헬멧 단속에 가격 폭등...미착용..
  4. 홍콩 공항, 내달부터 경유 재개… 예..
  5. 위챗 모멘트 '공짜' 혹하지 마세요
  6. 中 학과별 ‘최강 대학’ 순위… 최종..
  7. 中 15세 딸이 친모 살해.... "..
  8. ‘양회’ 폐막, 中 민생과 직결된 몇..
  9. [코로나19] 3일 연속 본토 확진..
  10. 中 ‘홍콩 국가보안법’ 압도적 통과…..

문화

  1. [책읽는상하이 72] 모든 공부의 최..
  2. [책읽는 상하이 71] 기적은 아침에..
  3. SHAMP 6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인생의 모퉁이에서
  2. [아줌마이야기] 구독 경제라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