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중국 은행 부실채권 돌려막기…"구제에 中GDP 15% 든다"

[2016-06-03, 10:31:34] 상하이저널

중국이 은행들의 막대한 부실채권 문제를 해결하려 하고 있지만, 결국 성공하지 못하고 천문학적인 구제금융을 투입해야 하는 상황에 빠질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3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스탠다드차타드(SC)는 중국 은행들이 무수익여신(NPL·부실채권)을 떨치지 못하면 정부의 구제금융으로 1조5천억 달러가 들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중국 국내총생산(GDP)의 15%에 해당하는 액수다.

 

중국 인민은행은 시중 은행들이 부실채권을 증권상품으로 묶어서 팔도록 했지만, 초기 반응은 신통치 않다.

 

중국은행과 자오상(招商·초상)은행은 최근 부실채권 제공액의 50% 이상을 다른 은행들에 팔았다고 소식통이 전했다.

 

500억 위안(9조원) 규모의 부실채권 증권화 매각 프로그램은 은행 간의 돌려막기로 끝나 전체 금융 시스템의 건전성을 높이는 데 별 도움이 되지 못할 수 있다고 블룸버그는 지적했다.

 

부실채권 담보 증권은 비은행 기관들에는 지나치게 복잡하고 비유동적이어서 수요가 많지 않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고수익을 노린 헤지펀드나 자산운용사들에게 매력적일 수도 있다는 분석도 있다.

 

부실채권 증가는 중국의 큰 위험 가운데 하나다. 은행들은 대출을 늘려오다 중국 경제의 둔화 속에 기업들이 흔들리자 부실채권 문제에 직면했다.

 

중국의 공식 통계로는 부실채권이 3월 기준 1조3천900억 위안(약 256조원)으로 11년 만에 최대 규모다. 하지만 이 수치는 문제의 심각성을 가리고 있다고 전문가들이 잇따라 지적했다.

 

스탠다드차타드에 따르면 중국의 부실채권은 지난해 말 14조 위안(약 2천525조원)으로 불어난 것으로 추정된다.

 

J캐피털리서치의 공동창업자 앤 스티븐슨-양은 "중국 당국은 아직 은행 구제에 수조 달러가 필요할 것이라는 점을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 저작권 ⓒ 연합뉴스 김윤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8월 1일이후 재외국민 소급 등록 전면 금지 hot 2016.07.22
    미등록자 특례․부동산․세금 불이익 위험 7월 31일까지 한시적 소급 등록 가능  8월 1일부터 재외국민 소급등록이 전면적으로 금지된다. 따라서..
  • 中 홀레분유 등록자격 보류... 사실상 수입 중단 hot 2016.06.02
    중국이 수입 영유아 배방(配方) 유제품 생산기업에 대해 등록제를 실시한지 2년이 된 가운데, 홀레(Holle)가 처음으로 ‘등록’이 잠정 중단되는 사태를 겪게 됐..
  • 中 성범죄 피해 아동 3년간 1790명 hot 2016.06.02
    중국소년아동문화예술기금회 여아보호기금(中国少年儿童文化艺术基金会女童保护基金/이하 '여아보호 기금')이 진행한 비공식 통계에 의하면 2013년~2015년 3년동안..
  • 상하이 '미친 개주인'에 징역 3년3개월 선고 hot 2016.06.02
    네티즌들의 분노를 산 '미친 개주인' 할아버지 폭행사건에 대한 법원 판결이 발표됐다.사건은 작년 11월로 거슬러, 상하이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60대 할아버지..
  • 깡패두목 거창한 출옥환영식 다시 철창신세 hot 2016.06.02
    수감생활을 마치고 출옥하는 깡패두목의 거창한 환영식이 세간을 깜짝 놀라게 한 가운데 이로 인해 깡패두목은 출옥 3일만에 다시 잡혀들어가는 신세가 됐다.30일 중국..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3.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4.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5.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6. [3.1] 中 3년 후 하늘 나는 ‘..
  7.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8.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9.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10.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경제

  1.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2.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3.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4.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5.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6. 씨트립, 적자 32억 위안에도 3년..
  7. 中 GDP '1조 클럽' 23곳.....
  8. 바이두-지리의 합자회사 '지두' 탄생..
  9. 후룬 ‘글로벌 부자 순위’…농푸산취안..
  10. 코로나 ‘무색’ 中 2월 박스오피스..

사회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3.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4.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5. 中 유니클로 아동복 입기 챌린지 논란
  6. 중난산 “올 6월까지 中 백신 접종률..
  7. 日 코로나 항문 검사 면제 요구에 中..
  8. 中 ‘양회’ 대표위원 5000여 명..
  9. "당신의 비밀을 안다!" 中 대기업..
  10. 中 본토 확진 17일째 ‘0’… 해외..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아트월 갤러리, 상하이타워서 '꽃+생..

오피니언

  1.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2.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