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신종 고소득 직업 ‘왕스(网师)’가 뜬다

[2017-10-12, 07:46:58]

인터넷 강사 ‘网师’ 연평균수입 3억원
인기강사 수입 年 17억원


최근 중국에서 왕스(网师 인터넷 강사)가 새로운 고소득 직업으로 떠오르고 있다. 중국판 위키백과에 따르면, 왕스는 ‘인터넷을 통해 학생을 가르치고 돈을 버는 것’이라고 정의하고 있다. 지난해 직업별 수입 통계에서 이 직업의 연 평균 수입은 약 186만 위안(3억 원) 이상으로 나타났다. 특별히 인기 많은 강사는 매년 1000만 위안(17억 3000만원) 이상 버는 것도 가능 하다고 한다.

 

인터넷 강의 3년 후 500억元 거대 시장


평균 소득이 높아지면서 특수 계층만 누리던 사교육이 최근 10명 중 5명이 받고 있을 정도로 일반화돼 가고 있다. 게다가 명문학교 입학과 졸업이 좋은 직업으로 이어진다는 사회적인 분위기로 인해 중국의 수많은 학부모들은 날이 갈수록 사교육에 대한 투자 비용을 높이고 있는 것이 사교육 시장의 확장을 가늠케 한다. 전문가들은 나날이 커가는 사교육 열풍에 힘입어 2020년에는 인터넷 강의시장이 500억 위안(8조 6000억원) 이상이 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또한 높은 인터넷 사용률로 인해 손쉽게 어디서나 좋은 강의를 저렴한 가격으로 들을 수 있어 인터넷 강의 시장의 꾸준한 성장세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실력 좋고 인기 많은 고 수익 왕스들이 나날이 새롭게 탄생하고 있다.  실제로 이용자들이 자신과 맞는 강의로 인해 많은 효과를 보면서 실력을 입증할 수 없는 학원이나 개인교사보다 더 낫다는 평도 나오고 있다. 중국 로컬학교에 다니는 한국 학생들도 이용해 볼만 하다.

 

중국 유명 인터넷 강의 사이트
CCtalk

 

 

 

CCtalk는 현재 중국에서 가장 잘 나가는 인터넷 실시간 강의 사이트다.  유명한 강사들의 강의를 들을 수 있고, 단체톡방이 있어 강의 후에도 교사와 교류할 수 있으며 모르는 문제도 물어 볼 수 있다. 이 사이트의 장점은 교사와 실시간으로 일대일 수업을 하기 때문에 현장 수업처럼 수업 도중에 이해 안가는 부분에 대해 다시 설명을 요구할 수 있고 질문도 할 수 있다. 미리 녹화된 동영상 강의를 수동적으로 듣는 것보다 훨씬 효과적이라 인기가 많다.


강의 과목은 외국어(영어, 한어, 일어 등 기타 외국어)를 비롯 직업관련자격시험준비(공무원 시험 등), 문화예술(음악, 예술, 인문과학 등), 소학교나 중학교 각 과목 등 다양하다. 강사의 경력 또한 영어학원 대표, 작가, 의대교수, 연예인의 개인교사, 각 분야 전문가 등으로 인기에 걸맞게 화려한 이력들을 갖고 있다.

 

장먼(掌门)


‘장먼(掌门)’은 실시간 일대일(一对一)로 인터넷 강의를 제공한다. 전국 500개 도시에서 수업을 연결할 수 있는 인터넷 강의 사이트로 로그인 수 100만 명 이상, 강사 1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미리 체험 후 결정할 수 있으며, 소학교를 비롯해 중고등학교의 전과목 강의를 제공하므로 많은 학생들이 이용하고 있다.

 

학생기자 차수민(SUIS 11)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4.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5. “5.18은 역사이자 현실, 우리의..
  6. 中 고급 맥주 시장 쟁탈전... 총성..
  7. '돈 잘 버는 회사 TOP15' 中..
  8. '글로벌 2000대 상장회사' 中 기..
  9. 푸동공항 면세점 '가격 경쟁력'으로..
  10.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경제

  1.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2. 中 고급 맥주 시장 쟁탈전... 총성..
  3. '돈 잘 버는 회사 TOP15' 中..
  4. '글로벌 2000대 상장회사' 中 기..
  5. 푸동공항 면세점 '가격 경쟁력'으로..
  6. 창업 7년만에 중국 10대 부자에 오..
  7. 中 미국산 돼지고기 대량 주문 취소…..
  8. 美, 화웨이 ‘거래제한 명단’ 올려…..
  9. 위챗 사용자 11억 명 넘어섰다
  10. 중국뷰티엑스포, KOECO O2O 스..

사회

  1.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2. “5.18은 역사이자 현실, 우리의..
  3. 집 팔아 용돈 쓴 中대학생
  4. 中 명문 여대생 ‘목숨 건’ 불법 난..
  5. 상하이서 발견된 명나라 유물, 때아닌..
  6. ‘부처님 오신 날’ 용화선원 봉축법요..
  7. 말다툼하다 뜨거운 물로 보복한 中 여..
  8. KFC(肯德基) 잘 되는 데는 이유가..
  9. “내 딸 아직 안 탔어요” 항공기 이..
  10. 민화협 상하이협의회 “우리부터 통일하..

문화

  1.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2. 5월 어느 봄날의 연주회
  3. [박물관] ‘중화국화전람회’를 통해..
  4. [책읽는 상하이 33] 농담
  5.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6. [책읽는 상하이 35] 숨결이 바람..
  7. 아라리오, 아사미 키요카와의 중국 첫..
  8. [박물관] 중국 공산당 탄생지, 상하..
  9. 상하이 초여름 유쾌 상쾌한 전시
  10. 5월 한국 작가들 상하이 전시 나들이

오피니언

  1. 글쓰기의 힘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아줌마 이야기] 상하이에서 엄마로..
  4. [독자투고] 3대가 함께한 신나는 5..
  5. 상하이 조선족노인회 건국 70주년 경..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