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광군제' 대박쳤지만... 소비자 피해 증가

[2017-11-16, 10:47:55]

올해로 9년째 진행중인 중국 최대 쇼핑데이 '광군제(光棍节)'가 역대 최다 매출을 기록하면서 화제를 모았지만 일부 소비자들이 구매를 후회하거나 소비 과정에서 불편을 겪는 등 피해 사례들 또한 속속히 드러나고 있다.


동방망(东方网)은 일주일 전 예약금을 내며 사전에 예약했지만 결국 재고가 없어 주문한 상품을 받지 못한 차오(曹) 씨의 사연을 소개했다.


할인 행사 일주일 전, 차오 씨는 이전에 찜해두었던 신발을 구매하기로 결정하고 예약금 200위안을 지불했다. 11일 당일 행사가 시작되고 나머지 잔금 2499위안을 결제한 차오 씨는 주문한 신발이 오길 오매불망 기다렸다.


하지만 며칠 뒤 택배는 오지않고 "죄송하지만 현재 해당 상품은 재고가 없다"는 판매측의 답변을 받았다. 이에 화가난 차오 씨는 컴플레인했지만 최종 보상으로 적립금 50000포인트를 받았다. 차오 씨는 "물건이 없었으면 처음부터 예약금을 받지 말았어야 했다"며 "만약 잔금을 결제 안했으면 예약금도 돌려받지 못할 뻔했다"고 말했다.


현재 이처럼 예약금을 지불했지만 재고가 없다거나 환불 시스템 다운, 상품 발송 연기 등 다양한 불만들이 접수되고 있다.


소비자보호위원회(消保委) 타오아이렌(陶爱莲) 사무장은 "소비자가 예약금을 지불한 상태에서 판매측이 약속을 어겼을 경우, 반드시 예약금의 2배를 소비자에게 반환해야 한다"며 "소비자가 현금으로 예약금을 지불했다면 적립금이 아닌 현금으로 돌려줘야 한다"고 설명했다.


일년 중 가장 큰 쇼핑 행사인 만큼 기대를 안고 물건을 구매했지만 적지 않은 소비자들이 피해를 입고 있는 가운데 소비자 보호 조치를 더욱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민정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아줌마이야기] 니들이 김밥을 알아? 2017.11.21
    나는 아이들 학교행사나 소풍으로 음식을 준비 할 일이 있으면 김밥을 자주 싸곤 했다. 소풍엔 당연히 도시락 싸기도 간편하고, 맛도 있는 김밥이 진리라고 생각했다...
  • 상하이 연말 인기공연 Top 4 hot 2017.11.18
    브로드웨이 원작 뮤지컬 '금발이 너무해'가족과 함께! 상하이 연말 추천공연 百老汇原版音乐剧《律政俏佳人》 리즈 위더스푼 주연의 원작 영화로 유명한 뮤지컬
  • ‘여성 징병제’ 중국은 어떤가? hot 2017.11.18
    한국 정부는 미국의 국민청원 시스템을 반영한 국민청원 및 제안 시스템을 도입했다. “국민이 물으면 정부가 답한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30일동안 20만명 이상의 국..
  • 미리 크리스마스~ 중국어 공연 어때요? hot 2017.11.18
    어린이 뮤지컬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중국어)儿童音乐剧《爱丽丝梦游仙境》 루이스 캐롤의 원작 소설이 3D 멀티미디어 뮤지컬로 재탄생했다. 화려한 입체 영..
  • [중국법] 병을 들고 공격하는 중국인, 방어하다 사.. hot 2017.11.18
    [중국법 이럴 땐 이렇게]중국의 정당방위의 범위Q 한국인 A는 북경에서 길을 가던 중 병을 들고 공격하는 중국인 B의 손을 발로 차서 병을 땅에 떨어뜨리고, 그...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공고] 상하이저널 23기 고등부 학..
  3.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4. 양장석 회장, 소주한국학교에 도서 2..
  5.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6.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7.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8.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9. [2.25] 中 전문가, “올 연말..
  10. [2.26] 홍콩 인지세 인상 소식에..

경제

  1.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2.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3.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4. 홍콩 인지세 인상 소식에 A주까지 줄..
  5.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6.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7. 코로나 ‘무색’ 中 2월 박스오피스..
  8. 후룬 ‘글로벌 부자 순위’…농푸산취안..
  9. 바이두-지리의 합자회사 '지두' 탄생..
  10. 佛 유제품 기업 다농, 멍니우와 8년..

사회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3. 양장석 회장, 소주한국학교에 도서 2..
  4.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5. 中 화동 대구•경북기업인회 신년 단배..
  6. 中 10살 '돌 수집광' 고대 화석..
  7. 中 코로나 신규확진 7명 해외 유입...
  8. 락앤락, 상해한국학교에 10만元 물품..
  9.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10. 中 신규 확진∙ 무증상자 모두 6명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책읽는 상하이 103] 고단한 삶을..

오피니언

  1. [투자컨설팅]한중 M&A 기회와 트렌..
  2. [허스토리 in 상하이] 춘절 단상
  3.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4. [건강칼럼]겨울에 흔한 뇌졸중 ‘이런..
  5.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