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교통 단속 카메라 “정확할까?” 上海질검국 실측 결과 보니…

[2018-04-11, 09:54:36]

많은 자동차 운전자들은 과속으로 단속 카메라에 걸려 벌금을 부과 받으면 종종 품게 되는 의문이 있다. “전자 단속 카메라가 너무 엄격한 거 아닌가?”, “카메라의 속도 측정이 과연 정확할까?”

 

최근 상하이시 질검국(质监局)은 고가도로를 봉쇄한 뒤 현장 실측을 실시했다. 그 결과, 전자 단속 카메라의 속도 측정 편차는 모두 기준 내에서 문제없이 이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자정 무렵 상하이 노정부(路政部)는 상하이 남•북 고가 서쪽의 광중루(广中路) 구간을 봉쇄했다. 이곳에서 정확한 속도를 측정하기 위한 차량을 총 6회 운행토록 했다. 제한속도 80km 속도로 3회, 40km 속도로 3회를 왕복하게 했다.

 

차량 한쪽에 광속도 센서를 설치해 차량 내부의 표지판과 연결시켰다. 차량 속도가 높아지면 속도 수치가 정확하게 표지판에 나타나게끔 했다. 차량이 일정 속도로 단속 카메라를 통과할 때 카메라에 사진이 찍히고, 현장 작업자가 바로 사진을 출력해 실제 차량 속도와 카메라에 찍힌 속도를 비교했다. 이런 식으로 단속 카메라의 정확성을 실험했다.


규정에 따르면, 공공도로 속도 측정 시스템은 반드시 ‘현장 측정 속도 오차’점검을 실시해야 하며, 그 오차 범위가 차량속도<100km/h일 경우 (-6-0)km/h이어야 한다. 가령 차량속도가 80km/h일 때 현장에서 측정한 수치는 74~80km/h이내여야 한다. 또한 차량속도 ≥100km/h인 경우 (-6-0)%여야 한다. 가령 차량속도가 120km/h일 때, 현장에서 측정한 수치는 112.8-120km/h이내여야 한다. 

 

이번 시험 결과 단속 카메라의 정확도는 모두 요구치 범위 내에 들었다. 

 

상하이시 질량기술 감독국의 텐이롱(田义龙) 부처장은 “상하이시에 현재 고정적으로 부착된 공공도로 속도측정 시스템은 130개로 대다수가 레이더(radar) 속도측정기다”고 전했다. 이 장비들은 중환, 외환 및 G1501 등의 쾌속도로 및 고속도로에 각각 장착되었다. 또한 이동식 전자 단속장비 40여대가 각 구현(区县) 교통부에 배치돼 교통 단속을 실시하는데 사용된다고 덧붙였다. 

 

또한 매년 단속 카메라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는데, 검사 결과 대부분 아무런 문제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고온, 저온, 먼지 등의 열악한 환경 조건, 도로 공사, 노면 변형 및 고의적인 훼손 등으로 인해 정상 운행되지 않는 단속 시스템은 극소수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종실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즐길거리 가득한 4월 전시회 hot 2018.04.16
    12가지 컬러의 매력속으로 "디올, 아트 오브 컬러" 예술 전시회 “DIOR, THE ART OF COLOR”艺术展览 세계적 명품 브랜드로 잘 알려진 '디올(DI..
  • 8살 소녀와 20살 청년의 첫사랑, 10년 후 결혼.. hot 2018.04.10
    8살 소녀가 20살 청년을 만나 사랑에 빠지고, 12살에 공개 연애를 선언하고, 18살에 결혼식을 올렸다. 소설 같은 러브스토리가 실제 중국에서 일어나 큰 화제다..
  • 유아 목욕용품 '러버덕' 세균 '득실' hot 2018.04.10
    아이들의 목욕놀이 러버 덕이 세균의 온상으로 밝혀졌다고 10일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이 해외 언론보도를 인용, 보도했다. 최근 미국과 스위스 과학자들은 아이..
  • 시진핑 주석이 밝힌 올해의 10대 '중대사(大事)' hot 2018.04.10
    10일, 시진핑 주석은 2018보아포럼 개막연설에서 개방 확대를 비롯해 올해 중국의 10대 계획에 대해 밝혔다고 인민일보(人民日报)가 보도했다. 그 주요 내용은...
  • 中, 올해 국제 부동산시장에서 '매수'에서‘판매’로.. hot 2018.04.10
    과거 글로벌 부동산시장을 사들이기에 바빴던 중국 업체들이 올해는 ‘매수’대신 ‘판매’를 선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 종합 서비스회사인 CBRE(..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5.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6.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7. [1.18] 中 1선도시 집값 '들썩..
  8. [1.1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
  9.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10.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경제

  1.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2. 부동산개발투자 7% 증가... 분양주..
  3. 위안화 환율, 연내 6.5~6.8..
  4. 中 GDP 2.3% 성장... 사상..
  5. 中 2년 만에 세계 조선업 1위 탈환..
  6. 中 주민 가처분소득 548만원
  7. 국민 음료수 ‘후이웬(汇源)’ 결국..
  8. 후룬 선정, 최고의 몸값 경영인은 간..
  9. 베이징-하얼빈 고속철 개통... 동북..
  10. 中 브랜드 가치 1위는 '마오타이'

사회

  1.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2.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3.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4.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6. 上海 ‘年夜饭’ 대신 ‘밀키트’가 인..
  7. 자가 격리와 닮은 듯 다른 ‘자아 건..
  8. ‘춘절에 고향 안 가면 1000위안’..
  9. 中 베이징∙지린∙허베이∙헤이롱장 위험..
  10. 中 신규 확진자 88명…고위험 지역..

문화

  1.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2.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3. [책소개] Write Better 영..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지금, 여기서 행복하..
  2. [아줌마이야기] 生态绿道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