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중국식 모바일 결제 전세계 확산, 기업 데이터 유출 우려?

[2018-06-25, 10:08:08]

중국의 즈포바오•웨이신즈푸 등의 모바일결제 방식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는 가운데 고객 정보와 기업 데이터가 중국 IT 공룡 기업 손에 들어갈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호주 SBS뉴스망(新闻网)의 24일 보도에 따르면, 호주 곳곳의 상점에서는 중국의 모바일 결제방식을 설치해 둔 곳이 수두룩하다. 현금 없이 휴대폰 QR코드 스캔 한번이면 물건 구매가 가능하다.

 

호주의 마트, 약국 및 택시에서도 중국의 모바일 결제를 도입하고 있으며, 사용자 수도 나날이 증가하고 있다. 시드니의 차이나타운 인근 상점 주인은 “호주를 찾는 중국인 관광객이 늘면서 즈푸바오 결제가 가능한 상점에서는 손님 끌기가 더욱 수월하다”고 밝혔다.

 

즈푸바오 호주의 책임자는 “서비스를 해외시장으로 확대 중이며, 중국 고객들은 익숙한 방식으로 결제를 할 수 있다”고 전했다.

 

즈푸바오 결제 시스템은 한국을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막강한 파급력을 발휘하고 있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모바일결제 앱의 배후에 있는 중국 IT 공룡기업이 방대한 데이터를 수집할 것이라는 우려를 제기하고 있다.

 

멜버른의 로스쿨 부교수인 제니 패터슨은 “고객이 세계 어느 곳에 있던지 즈푸바오와 웨이신즈푸 등의 중국 IT 기업은 그들의 고객을 추적할 수 있으며, 심지어 호주 기업의 경영 상태도 파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서 “중국의 IT기업은 구글, 아마존, 애플과 마찬가지로 막대한 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으며, 다른 채널에서 수집한 데이터와 결합해 우리의 쇼핑습관, 정치•신앙 및 기타 사람들간의 상호작용을 전방위적으로 파악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수집한 데이터가 많을수록 무엇을 사고, 팔지 등의 방향 선택이 수월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중국에서 수집한 정보와 데이터를 어떻게 활용하는지 알 수 없고, 그 정보가 누구에게 전달되는 지도 알 수 없기 때문에 소비자의 권리 보호를 위해 관리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일부 사람들은 “그 정도의 리스크는 감당할 준비가 되어 있다”는 의견이다. 중국에서 유학중인 한 호주 여성은 “디지털 경제에서는 피할 수 없는 현실”이라면서 “페이스북, 우버 등과 마찬가지로 지금은 빅데이터 시대로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받기 위해서는 어쩔 수 없는 현실”이라고 전했다.

 

이종실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납량특집] ⑥악마의 호수, 장시성 ‘파양호’ hot 2018.06.26
    버뮤다 삼각지대는 세계인에게 익히 알려져 있을 만큼 미스터리한 곳으로 유명하다. 근래에 와서 실종 사건들의 미스터리가 하나 둘씩 풀리기 시작했다. 하지만 중국의...
  • 中지준율 0.5%P 인하... 120조 유동성 공급.. hot 2018.06.25
    중앙은행,지준율 인하로 120조 유동성 공급…증시에 호재 중국인민은행이 지급준비율(지준율)을 인하해 시중에 7000억 위안(120조원)의 유동성을 공급한다고 발표..
  • 상하이 희망도서관 7월의 새 책 hot 2018.06.25
    <상하이희망도서관> 에서는 매달 희망구입도서를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신청 받아 정기적으로 구입하고 있다. 중복도서바자회를 통한 수익금과 매달 기부해주시..
  • [납량특집] ⑤ 쓰촨성 괴담, 투신 여성의 복수 hot 2018.06.25
    이 이야기는 쓰촨성에서 돌고 있는 허구의 공포괴담이다. ‘탕만’이라는 남자 대학생이 있었다. 그는 키가 훤칠한 데다 매우 잘생겨서 여학생들의 관심을 독차지 하고...
  • [납량특집] ④고대 민간 괴담 ‘이어괴적(异语怪摘).. 2018.06.24
    아내를 배반한 송나라 선비 이생의 죽음 송나라 때에 이생(李生)이라는 선비가 있었다. 그에게는 아내가 있었다. 과거를 보러 가게 된 이생은 아내에게 과거에 급제해..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 코로나 환자 6명으로 증가...
  2. 中 2021년 법정공휴일 발표…노동절..
  3. 상하이 코로나환자, 어디서 감염됐나?
  4. [11.24] 中 나흘 연속 코로나..
  5. 中여성 영혼까지 탈탈 털린 비극적 인..
  6. [11.25]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7. 中 나흘 연속 코로나 본토 확진 발생..
  8.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9.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10. [11.26] 中 2021년 법정공휴..

경제

  1.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2. 올해 대세는 '新에너지자동차'.....
  3. 11월 상하이자동차 번호판 1500만..
  4. 배달앱 메이퇀 상하이 토지 매입.....
  5. 中 동영상산업 향후 5년 연속 30%..
  6. 외자기업 "그래도 상하이".....
  7. 샤오미, 3Q 세계 스마트폰 시장 3..
  8. 2021년 공휴일 일정에 中 여행업계..
  9. 上海 앞으로 ‘미 검증’ 매물 부동산..

사회

  1. 상하이, 코로나 환자 6명으로 증가...
  2. 中 2021년 법정공휴일 발표…노동절..
  3. 상하이 코로나환자, 어디서 감염됐나?
  4. 中여성 영혼까지 탈탈 털린 비극적 인..
  5. 中 나흘 연속 코로나 본토 확진 발생..
  6. 中제약사, 코로나19 백신 시판 신청
  7. 中 5억대 재산 단골 가게에 상속한..
  8. 오디션 출신 가수가 ‘특별 인재’?..
  9. 상하이 거주자, 타 지역 이동 가능할..
  10. 中 코로나 발생지역 주민, 어디로 이..

문화

  1. 끌로드 모네가 꿈꾸던 일상이 상하이에..
  2.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3. 中 C리그 선수 평균 연봉, 한국 선..
  4.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 갤러리 ‘윤아..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2020년에 만난 산..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