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길에서 욕하고 바지 내린 남성…알고보니 영화사 임원

[2018-07-11, 16:03:15]

한 기업의 임원진이 길 한복판에서 여성에게 욕설을 퍼 부으며 바지까지 내린 사건이 뒤늦게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11일 화상보(华商报)에 따르면 지난 3일 한 네티즌이 자신의 SNS(웨이보) 계정에 “쑤이더(绥德)현 베이먼로에서 밤 9시경 한 남성이 여성에게 입에 담지 못할 정도로 심한 욕을 하며 폭력을 행사했다”고 올렸다.

 

화상보는 SNS에 해당 내용을 올린 사람을 수소문한 끝에 이 여성이 위 사건의 실제 당사자인 양(杨)모씨로 확인되었다고 전했다. 이미 사건 발생 직후 110에 신고했지만 합의를 하진 못했다.

 

또 이 여성은 해당 남성이 갑자기 자신의 바지를 내리는 등의 행동을 보였다고 폭로했다. SNS 내용에서는 이 남성이 한 기업의 부사장이라고 밝혔다.

 

확인한 결과 이 남성은 리우(刘)모 씨로 쑤이더현영화사의 부사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회사는 쑤이더현 문화체육 광고 방속국의 계열사로 알려졌다.

 

리우 모씨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욕을 한 건 사실이지만 바지를 내린 적은 없다”고 강력하게 부인했다. “당시 나는 반바지를 입고 있었고 실랑이 도중에 바지를 한번 추켜 올렸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리우 모 씨는 사건 당일 양 모씨의 남편과 술자리가 있었고 남편이 술 마시는 것을 싫어하는 양 모씨에게 몇 마디 하려다가 말다툼이 벌어졌다고 설명했다.

 

양 측 모두 강력하게 자신의 의견을 주장하는 가운데 경찰 측은 “리우 모 씨가 바지를 내린 행위를 한 적이 없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여성 당사자인 양 모씨의 진술 내용이 진실성이 있다고 판단된다”는 결론을 내려 타인 모욕죄로 리우 모 씨에게 사흘간 행정 구류 처분을 내렸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상하이건축] ④ 주메이라 히말라야 호텔 hot 2018.07.17
    상하이 주메이라 히말라야 호텔이 있는 히말라야 중심은 상하이의 신흥 예술 중심으로 1100석의 좌석을 갖춘 무대, 히말라야 뮤지엄, 대형 쇼핑센터와 5000평에...
  • 여름방학 상하이 '숨은' 박물관을 찾아라 hot 2018.07.14
    '박물관' 하면 대부분 너무나도 익히 알려진 몇몇 박물관들이 떠오를테지만 상하이에는 그외에도 규모는 크지 않지만 내용이 알찬 박물관들이 적지 않다. 또 최근..
  • 중국 성(省)이름 유래 hot 2018.07.13
    중국 성(省)이름 유래 [지린성(吉林)] 청나라 시대에 송화강(松花江) 부근에 지린우라성(吉林乌拉成, 지금의 지린성)을 세웠다. 만주어로 지린은 물이나 길 가장자..
  • 인민망 추천 여름방학 중학생 필독도서 15선 hot 2018.07.12
    인민망 추천 여름방학 필독도서 30선 중학생 필독도서 1. 삼모유랑기(三毛流浪记) 작가: 장러핑(张乐平) 이 만화는 머리카락이 3가닥 밖에 없는 천애고아 삼모가...
  • 오포, 호주시장 10개월만에 철수 hot 2018.07.11
    중국 공유자전거 업체 오포가 호주시장에 진출한 지 10개월 만에 철수한다. 텅쉰과기(腾讯科技)는 오포가 오는 9월까지 호주 애들레이드와 시드니에서 운영되..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5.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6.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7. [1.18] 中 1선도시 집값 '들썩..
  8. [1.1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
  9.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10.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경제

  1.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2. 부동산개발투자 7% 증가... 분양주..
  3. 위안화 환율, 연내 6.5~6.8..
  4. 中 2년 만에 세계 조선업 1위 탈환..
  5. 中 GDP 2.3% 성장... 사상..
  6. 中 주민 가처분소득 548만원
  7. 국민 음료수 ‘후이웬(汇源)’ 결국..
  8. 후룬 선정, 최고의 몸값 경영인은 간..
  9. 中 비은행권 결제기관 '고삐'.....
  10. 베이징-하얼빈 고속철 개통... 동북..

사회

  1.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2.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3.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4.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6. 자가 격리와 닮은 듯 다른 ‘자아 건..
  7. 上海 ‘年夜饭’ 대신 ‘밀키트’가 인..
  8. ‘춘절에 고향 안 가면 1000위안’..
  9. 中 베이징∙지린∙허베이∙헤이롱장 위험..
  10. 中 신규 확진자 88명…고위험 지역..

문화

  1.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2.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3. [책소개] Write Better 영..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지금, 여기서 행복하..
  2. [아줌마이야기] 生态绿道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