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중국법] 사회보험 미가입, 보험료 연체

[2018-08-19, 11:18:27]

[중국법 이럴땐 이렇게]


Q 중국 사회보험에 가입하지 않거나 보험료 납부를 연체하게 되면 어떤 처벌을 받게 되나요?


A 고용기관이 사회보험 가입 등록절차를 이행하고 있지 않은 경우, 사회보험담당기관은 기한을 정하여 시정명령을 내리게 됩니다. 만일 기한이 경과하였음에도 불구하고 등록절차를 이행하지 않은 때에는 고용기관은 납부하여야 할 보험료의 1배 이상 3배 이하의 범위에서 벌금을 부과받게 되며, 해당 고용기관의 사회보험 담당자도 별도로 500위안 이상 3,000위안 이하의 벌금을 부과받게 됩니다[<사회보험법(中华人民共和国社会保险法)> 제84조].


이미 사회보험 가입 등록절차는 마쳤으나 사회보험료 납부를 연체한 경우, 사회보험 담당기관은 기한부 납부를 명하는 것과 동시에 체납 1일당 납부하여야 할 보험료의 5/10,000를 체납금으로 징수하게 됩니다. 만일 기한이 경과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계속 납부를 지연시키고 있는 경우에는 체납금 부과와는 별도로 체납 액수의 1배 이상 3배 이하의 범위에서 벌금이 부과되게 됩니다(동법 제86조).


앞서 말한 바와 같이 인력자원사회보장부는 2011년 10월 15일부터 외국인 취업자의 중국 사회보험 의무가입 제도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일부 지방의 경우에는 인력자원사회보장부의 규정에도 불구하고 관련 행정 시스템이 정비되지 않아 외국인 사회보험가입 업무가 지연되고 있기도 합니다.


이와 같이 외국인 사회보험 가입 업무가 지연되고 있는 지방에서는 위에서 설명드린 처벌 규정과는 달리 벌금 또는 체납금 부과에 있어 탄력적인 운용을 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좀더 상세한 사항은 해당 지역 사회보험센터에 문의하신 후 그에 따라 적절하게 대응하시는 편이 좋을 것이라 판단됩니다.

 

자료: 주중한국대사관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법] 외국인이 중국에서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 2018.08.18
    [중국법 이럴땐 이렇게] Q 중국 내에서 취업중인 외국인이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사회보험에는 어떠한 것이 있나요? A 원칙적으로 중국의 5대 보험에 모두 가입..
  • 상하이 희망도서관 8월의 새 책 hot 2018.08.18
    에서는 매달 희망구입도서를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신청 받아 정기적으로 구입하고 있다. 중복도서바자회를 통한 수익금과 매달 기부해주시는 성금으로..
  • 외국인 A주계좌 개설 신청 자료는? hot 2018.08.18
    9월 15일부터 한국을 포함한 62개국의 중국내 취업중인 외국인 및 중국상장회사의 해외 근무 외국인 직원 등 외국인들은 A주 투자가 허용된다. 그렇다면 A주 계좌..
  • ‘태양이 싫어’ 실내에서 즐기는 스포츠놀이터 hot 2018.08.18
    녹아버릴 것만 같은 불볕 더위, 새까맣게 벗겨지는 피부, 숨이 턱턱 막히는 바람에 늘어만 가는 짜증……무더운 여름, 몸을 가볍게 움직이고 싶어도 뙤약볕 생각에 이..
  • 중국, 5년 연속 세계 최대 공업용 로봇시장 hot 2018.08.17
    지난해 중국은 공업용 로봇 14만1천대를 판매, 5년 연속 세계 최대의 공업 로봇시장으로 자리를 잡고 있다. 지난 16일 열린 '세계 로봇대회'의 포럼에서 공..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14일의 ‘덫’에 걸린 상하이
  2. 上海, ‘중소기업 임대료 감면 세칙’..
  3. 상하이시, 한층 강화된 방역 조치 발..
  4. 격리 중 회사가 해고 통보할 수 있나..
  5. 中 주거지 ‘폐쇄관리’ 전국적 확산…..
  6. 상하이, 신종 코로나 병원 '비밀리에..
  7. 코로나19 예방품 한국서 챙겨오자
  8. 中 확진·사망자 폭증… 통계 기준 바..
  9. 中 원저우에 유독 확진자가 많은 이유..
  10. 中 해열·감기약 ‘실명제 구매’ 전국..

경제

  1. 상하이, 자동차 연검•거주증 만기 어..
  2. 中 훠궈 체인 '하이디라오' 8462..
  3. 中 업종 불문, 마스크 생산 총동원
  4. 美, 상하이 등 중국 4곳 항공편 잠..
  5. 알리바바, 체온 자동 인식하는 ‘AI..
  6. 상하이, 2020년 근로자 의료보험..
  7. 中 전자상거래 기업, 신종 코로나 대..
  8. 中 코로나19 첫 잠재적 치료제 출시
  9. 근무 회복 둘째주, 40% 기업 복귀..
  10. 두산인프라코어, 우한 병원 건설 투입..

사회

  1. 14일의 ‘덫’에 걸린 상하이
  2. 上海, ‘중소기업 임대료 감면 세칙’..
  3. 상하이시, 한층 강화된 방역 조치 발..
  4. 격리 중 회사가 해고 통보할 수 있나..
  5. 中 주거지 ‘폐쇄관리’ 전국적 확산…..
  6. 상하이, 신종 코로나 병원 '비밀리에..
  7. 中 확진·사망자 폭증… 통계 기준 바..
  8. 中 원저우에 유독 확진자가 많은 이유..
  9. 中 해열·감기약 ‘실명제 구매’ 전국..
  10. 후베이성 당서기 경질, 잉융 상하이..

문화

  1. 기생충 ‘오스카 4관왕’…中 네티즌..

오피니언

  1. [전병서칼럼] 코로나19 위협보다 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