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국경절 중국여행 张家界? 桂林?

[2018-09-08, 07:23:28]

한국인이 좋아하는 중국관광지 장자제·구이린

 

장자제(张家界)

 

 ‘사람이 태어나서 장자제에 가보지 않았다면, 100세가 되어도 어찌 늙었다고 할 수 있겠는가?(人生不到張家界, 百歲豈能稱老翁?)’


약 3억 8000만년 망망한 바다였던 이 곳은 지각운동으로 인한 자연적 현상으로 오늘날 깊은 협곡과 기이한 봉우리, 맑은 계곡이 있는 천하절경이 형성됐다. 원시에 가까운 생태 환경과 아열대 기후 특유의 자연경관이 어우러져 그야말로 무릉도원이 따로 없다. 천문산(天门山) 천문산은 예로부터 기이하고 특이한 석회암 지질과 아름다운 자연풍경으로 유명해 이채로운 인문고적으로 장자제의 문화적 영혼 상서의 최고의 산이라고 불린다.

 

‘천문동개, 귀곡현영, 외불서수’ 등 수천 년을 내려오면서 풀 수 없었던 6대 수수께끼는 천문산의 신비감을 더욱 짙게 해준다.  천자산(天子山) 해발 1262.5미터이며 매년 평균기온은 12°C이다. 주요 자연경관으로는 천병취회, 신당만, 어필봉, 선녀헌화, 하룡공원, 하룡동상, 천자각 등이 있다. 운무로 매우 유명하다.  황용동굴(黄龙洞)  1983년에 발견되었으며 지각운동으로 이루어진 석회암 용암동굴로서 중국 10대 용암동굴 중 하나이다. 동굴은 4층으로 되여 있으며 동굴을 지탱하고 있는 종유 기둥의 길이를 합한 것이 14000m에 달한다.  백룡엘리베이터(百龙天梯)  장자졔 국립삼림공원 내 위치한 백룡 엘리베이터는 3대가 운행되며 90도로 깎아 지른 절벽에 설치되어 있다. 총 높이가 335m, 그 중 외부로 노출된 전망구간이 171cm, 절벽을 뚫어서 만든 바위 속 구간이 156m다. 세계 최고 높이와 운행시간이 2분이라는 초고속을 자랑한다. 

 

 

유리다리(谷玻璃桥) 세계에서 가장 높고, 가장 긴 유리다리(谷玻璃桥)가 2016 년 새로 들어섰다. 대협곡으로부터 지상 300m 높이에 설치된 투명 유리다리는 길이 430m에 폭이 6m로 최대 800명을 수용할 수 있다. 이밖에 유리잔도(玻璃栈道), 귀곡잔도(鬼谷栈道) 등 짜릿한 스릴을 즐길 수 있는 다리가 곳곳에 있다.

 

구이린(桂林)


 
‘계수나무숲’이라는 뜻을 가진 구이린(桂林)은 카르스트 지형으로 유명한 세계적인 관광지다. 침식된 석회질 평원에는 높고 뾰족한 산봉우리와 나무들의 산세는 오랫동안 중국 미술과 시가의 소재가 돼왔다.  이강유람(漓江游览) 이강유람은 구이린 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즐거움 중 하나다. '현세 속의 선경(仙景)'이라고 불리는 이강유람은 유람선이나 쪽배 등을 타고 이강을 따라 병풍같이 펼쳐진 아름다운 경관을 만끽할 수 있다. 날씨나 이동 경로에 따라 구이린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소소한 생활상, 가마우지(낚시도우미새) 낚시 모습 등 도 볼 수 있다.

 

관암동굴(冠岩洞窟) 각양각색 기이한 종유석의 세계 '관암동굴' 관광은 모노레일, 나룻배, 미니열차를 이용할 수 있다. 오랜 기간 동안 폐쇄돼 있었기 때문에 보호가 잘 돼 있어 동굴 안에는 종유석, 석주, 석순 등이 모두 빼어난 경관을 자랑한다. 이강과 연결돼 있어 이강유람 하는 길에 관암에 들러 관광을 할 수 있다. 인상유삼저(印象劉三姐)  장이모 감독이 연출한 인상유삼저 공연은 구이린 관광의 하이라이트다.

 

 

구이린의 아름다운 봉우리와 유유자적 흐르는 이강을 무대로 펼쳐지는 테마가 있는 공연이다. 야간에 진행되는 이 공연에는 약 600여명에 이르는 대규모 출연진과 광시 소수민족 문화에서 중국 전통예술분야 전반까지 아우르는 큰 스케일의 공연으로 중국 공연문화의 새지평을 연 작품으로 평가 받는다.  양강사호(两江四湖) 유람선  양강(이강, 도화강)과 사호(목룡호, 계호, 용호, 삼호)'로 이루어진 인공호수를 유람하는 낭만적인 야경유람이다. 다양한 볼거리들과 함께 이강의 어부들이 구이린의 명물 가마우지를 이용해 고기를 낚는 생생한 모습도 체험할 수 있다.   (자료: 하나투어)

 

하나투어

•장자제 3박4일 4980元

•구이린 2박3일 5100元~

•5108-9090

www.hanatour.cn  

 

소망투어 

•장자제 2박3일 3760元

•구이린 2박3일 3500元 

•3126-0900

www.somangtour.net


 세진관광 

•장자제 2박3일 3990元

•구이린 2박3일 3580元(9.22)/3990元(10.2)

•5109-5383

www.sejintour365.com  

 

 상하이한선
•장자제 2박3일 4180元

•구이린 2박3일 3480元

•021)5471-0521

www.sh-drivingtour.com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9월 상하이는 공연 중 hot 2018.09.10
      브로드웨이 록뮤지컬 '렌트(RENT, 吉屋出租)'▲ 8.30~9.16 19:30▲ 上汽·上海文化广场 ▲ 80~680록 뮤지컬 '렌트'는 가난한..
  • [인터뷰] 사드 해빙, 단체관광 해금 “한국으로 오.. hot 2018.09.10
    사드 해빙, 단체관광 해금 “한국으로 오세요” 한국관광공사 정용문 상하이지사장 한국관광공사 상하이지사는 2002년 8월 5일 설립됐다. 중국인들에게 한국 관광지를..
  • [중국법] 근무태만에 따른 고용조정 2018.09.08
    중국법 이럴땐 이렇게 근무태만에 따른 고용조정 Q 외부 영업을 맡고 있는 직원의 직무태도가 불량하고 출퇴근 관리도 되지않고, 회의소집 등에도 불성실하게 응하는 경..
  • 상하이저널 학생기자 16기 수료식·18기 발대식 개.. hot 2018.09.08
    상하이저널 학생기자 16기 수료식·18기 발대식 가져 상하이저널 고등부 학생기자 16기 수료식과 18기 발대식이 지난 2일 신동원호텔 지하1층 세미나실에서 개최됐..
  • 상하이-홍콩 고속철로 通한다 hot 2018.09.08
    오는 23일 개통, 10일부터 예매8시간 17분 소요, 2등석 1008元 홍콩, 내륙 44개 도시와 고속철로 연결  상하이에서 홍콩까지 고속철로..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3. [1.15] 우한 폐렴, 사람 간 전..
  4. 고등부 학생기자단 대입 합격을 축하합..
  5. 메이퇀 배달업계 절대강자로... 이용..
  6. [선배기자 인터뷰] "두려워하지 말고..
  7. 中 충칭서 ‘돼지’ 번지점프… 누리꾼..
  8. [1.16] 美 세계 국가력 순위에..
  9. [1.20] 中 자금성에 벤츠 타고..
  10.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경제

  1.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2. 메이퇀 배달업계 절대강자로... 이용..
  3. 테슬라, 디자인센터 구축... 중국식..
  4.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 일본서도..
  5. 中 지리 ‘买买买’ 재개…이번엔 英..
  6. 상하이, 자동차 검사 스티커 안붙여도..
  7. 中 지역 GDP 10조위안 시대 개막
  8. 美 세계 국가력 순위에 中国 3위…한..
  9. 윈도우7 업데이트 지원 중단, 해커..
  10. 알리바바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사회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中 충칭서 ‘돼지’ 번지점프… 누리꾼..
  3. 상하이, 체코 프라하와 자매결연 파기..
  4.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5. 中 자금성 ‘벤츠녀’ 특권층 논란
  6. 우한 폐렴, 사람 간 전염 가능성 배..
  7. 中 시닝 버스정류장 도로 ‘폭삭’ 내..
  8. 입주민 단체방에 실수로 300만원 투..
  9. 上海 ETC 보급화에 오히려 현금 차..
  10. 우한 폐렴 확진자 17명 추가…3명..

문화

  1. 中 여배우, 무개념 기내 '발자랑'으..
  2. [책읽는 상하이 67] 글자 풍경
  3. 2020년 새해를 여는 1월 음악회
  4. 군복무 중인 韩 아이돌에 선물 보낸..
  5.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6. 상하이, 춘절 볼만한 영화
  7. 겨울방학 신나는 공연과 함께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또 다른 소통
  2. [독자투고] 상하이지식청년들•상하이조..
  3. [아줌마이야기] 단풍 숲 오솔길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