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중국 동지(冬至)에 먹는 각 지역 음식들

[2018-12-21, 19:40:48]

‘동지(冬至)’는 한국사람에게 매우 친숙한 이름이다. 동지는 1년 24절기 중 낮이 가장 짧고 밤이 가장 긴 날이다. 한국에서 동지는 ‘팥죽 먹는 날’로 잘 알려져 있다. 한국과 밀접한 관련을 맺고 있는 중국에서도 동지를 지낸다.


동짓날 한국은 액과 질병, 악귀를 쫓아내기 위해 팥죽을 먹는다. 중국은 지역마다 먹는 음식이 다르다. 가장 대표적인 음식은 북방 지역에서 먹는 교자(饺子)일 것이다. 교자 이외에도 동짓날 중국은 각 지역에서 어떤 음식을 먹는지 알아보자.

 

텅저우(滕州)의 양고기국


 
텅저우 사람들은 동짓날 양고기국을 먹는다. 양고기를 먹는 풍습은 한나라에서 시작됐다. 한나라를 건국한 유비는 동짓날 끓인 양고기를 먹고 극찬을 했다. 이때부터 양고기를 먹는 풍습이 형성됐다. 타이저우 사람들은 양고기국을 먹으며 다음 해에 좋은 일이 있기를 기원한다. 또한 명절 전날 양고기를 선물하기도 한다.

 

 

장난(江南)지역의 팥밥


 
장난(江南)지역 사람들은 동짓날 밤 가족끼리 모여 팥밥을 먹는다. 중국 설화에 따르면 공공씨(共工氏)의 자식은 살아생전 악행을 많이 저질렀고 동짓날 죽었는데도 역귀가 돼 사람들을 괴롭혔다. 이 역귀는 붉은 콩을 가장 싫어했기 때문에 사람들은 겨울날 팥을 이용한 요리를 먹어 전염병과 재앙을 피했다. 이 풍습이 현대까지 이어져 장난지역의 사람들이 동짓날 팥밥을 먹게 된 것이다. 이 설화는 한국에도 전해져 동짓날 액과 악귀를 쫓아내기 위해 붉은 팥죽을 먹는 풍습이 형성됐다.

 

닝보(宁波)의 고구마 탕과(汤果)


 
고구마(番薯)의 ‘番(fān)’은 ‘뒤집다’라는 뜻을 가진 ‘판(翻)’과 발음이 똑같기 때문에 닝보의 사람들은 1년 간의 액운을 뒤집기 위해 고구마 죽을 먹기 시작했다. 탕과(汤果)는 탕퇀(汤团)이라는 중국의 음식과 비슷하지만 크기는 훨씬 작고 안에 속을 넣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탕과는 위엔즈(圆子)라고 불리기도 하며 재결합(团圆)과 완성(圆满)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닝보에는 ‘탕과를 먹으면 한 살을 더 먹는다’라는 말도 있다. 탕과를 만들 때 지앙반(浆板)이라 불리는 감주를 넣어 만든다. 이는 지앙반(浆板)의 ‘지앙(浆)’이 ‘장(涨)’과 비슷한 발음이라 ‘돈복을 높인다(财运高涨)’라고 생각한다.

 

타이저우(台州)의 동지원(冬至圆)


 
타이저우 사람들에게 동지는 중요한 절기이다. 타이저우의 사람들은 동짓날 특별한 음식을 만들고 조상들에게 제사를 지내며 온 집안의 모든 일이 잘 되기를 기원한다. 그 후 온 가족이 모여 술과 음식을 먹는다. 그 중 동지원(冬至圆)을 먹는 것은 오랜 전통이다. 동지원(冬至圆)의 ‘圆’은 탕과와 같이 재결합(团圆)과 완성(圆满)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동지원은 찹쌀가루와 콩소로 만들어 지며 외관은 인절미와 비슷하다. 하지만 동지원 동지원(冬至圆) 안에는 돼지고기, 두부, 홍당무 등 특별한 소를 넣기도 한다. 

 

학생기자 유지민(상해한국학교 10)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광고

[관련기사]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해한국상회, 드디어 전세기 운행 허..
  2. 중-한 항공편 현재 매주 15편…20..
  3. [8.6] 중-한 항공편 현재 매주..
  4. [8.3] MS “45일 안에 틱톡..
  5. [8.5] 화웨이, 억대 초봉 ‘천재..
  6. 华为 억대 초봉‘천재소년’2명 영입…..
  7. 한국, 다수 아파트 취득 외국인 세무..
  8. 항저우, 신장 출신 무증상감염자 발생..
  9. MS “45일 안에 틱톡 미국 사업..
  10. 中 대도시 임대료 4개월 연속 하락…..

경제

  1. 华为 억대 초봉‘천재소년’2명 영입…..
  2. MS “45일 안에 틱톡 미국 사업..
  3. 中 대도시 임대료 4개월 연속 하락…..
  4. 中 ‘국민생수’ 농부산천, 24년만에..
  5. 美 “신뢰할 수 없는 중국 앱 모두..
  6. 中 외교부, 美 틱톡 제재에 “경제문..
  7. 美 ‘클린 네트워크’로 중국 IT기업..

사회

  1. 상해한국상회, 드디어 전세기 운행 허..
  2. 중-한 항공편 현재 매주 15편…20..
  3. 한국, 다수 아파트 취득 외국인 세무..
  4. 항저우, 신장 출신 무증상감염자 발생..
  5. 中 웨이신 계정 ‘임대’ 성행…범죄에..
  6. [코로나19] 본토 확진자 36명…무..
  7. [코로나 19] 본토 확진자 30명,..
  8. 中 네이멍구서 올해 첫 흑사병 사망자..
  9. [코로나19] 신규 확진 27명…신장..
  10. 인천-푸동 전세기 확정! 11일 10..

문화

  1. 8월에 열리는 상하이 대형 전시
  2. ‘역시’ 저우제룬, 온라인 생방송에..
  3. [책읽는상하이] ‘걸크러쉬’ 삶을 개..
  4. ‘뮬란’ 북미지역 영화관 개봉 포기…..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