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쑨양, 도핑테스트 거부 영구 출장정지? ”사실 아냐”

[2019-01-28, 13:45:32]

중국의 ‘수영 영웅’ 쑨양(孙杨)이 새해부터 때 아닌 도핑테스트 논란에 휩싸였다.

 

27일 문회보(文汇报)는 영국 선데이타임즈(The Sunday Times)의 보도 내용을 인용해 지난해 말 쑨양이 도핑테스트 검사요원과 마찰이 있었고 이 과정에서 혈액 샘플병을 훼손해 영구 출장정지 처분을 받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쑨양의 집으로 혈액 샘플 체취를 하러 직접으로 찾아온 검사요원의 자격에 의구심을 가졌다. 쑨양의 모친은 보안요원을 시켜 망치로 혈액 샘플을 내리쳤고 이 사건이 알려지면서 영구 출장 정지설까지 나오게 된 것이다.

 

그러나 베이징일보(北京日报)를 비롯해 다수의 중국 언론들의 반박보도에 따르면 이는 사실이 아니었다. 중국수영협회는 “쑨양은 도핑테스트 규정에 위배되는 어떠한 행동도 하지 않았다”며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쑨양의 법정 대리인인 베이징 란펑(蓝鹏)로펌에 따르면 “쑨양 선수의 샘플테스트를 진행한 검사요원이 자격이 없는 일반인이었기 때문에 쑨양선수가 해당 검사를 거절한 것”이라며 “이는 합당한 조치였다”고 덧붙였다.

 

국제도핑테스트검사관리회사(IDTM)의 조사 결과 IDTM의 도핑테스트 검사 요원이 검사자증과 간호사 자격증을 제시하지 않아 국제 수영연맹 약물검사 규정과 관련 국제 기준을 위반했고, 운동선수가 해당 검사가 무효라고 판단해 검사가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결론 지었다.

 

확인한 결과 국제 수영연명은 IDTM에게 중국 내 도핑테스트를 위탁했고 2018년 9월 저녁 도핑테스트를 진행할 당시 2명의 ‘임시’ 검사원이 포함되었다. 이들은 주 검사관 친구의 친구로 직업훈련도 받지 않은 사람들로 심지어 간호사 라이센스도 갖고 있지 않았다. 이 중 한명이 쑨양 선수를 만나자 반가운 마음에 휴대폰으로 그의 모습을 촬영했고 이를 이상히 여겨 신분증과 관련 자격증 제시를 요구하고 검사 ‘거부’사태까지 벌어진 것이다.

 

란펑 로펌 측은 영국 선데이타임즈 보도에 대해 즉각 해당 보도를 삭제하고 사과문을 올릴 것에 대한 공문을 보낸 상태고 즉각적인 조치가 취해지지 않을 경우 정식으로 법적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법]중국 혼인신고 연령 2019.02.09
    Q 저는 북경에서 유학 중인 만 20세의 유학생입니다. 현지에서 만 19세의 중국인 여자 친구를 사귀게 되었습니다. 너무 사랑해서 하루 빨리 결혼하고 싶은데, 중..
  • 2019 꼭 맛봐야 할 ‘이색 훠궈집’ TOP 7 hot 2019.02.09
    2019 꼭 맛봐야 할 ‘이색 훠궈집’ TOP 7 추운 날씨에 유독 생각나는 중국음식하면 단연 ‘훠궈(火锅)’다. 알싸한 마라((麻辣)와 용암처럼 시뻘건 국물인...
  • [선배기자 인터뷰] 열정과 자신감 가져라 hot 2019.02.09
    조은빈 (3년 특례) 연세대 문헌정보학과 입학 예정 서강대 지식융합미디어학부, 성균관대 사회과학계열, 중앙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합격 1~3 한국 소재 3~6...
  • 上海 박물관 어디까지 알고 있니? ④ 상하이 지하철.. hot 2019.02.09
    상하이 지하철의 모든 것! 상하이 지하철박물관(上海地铁博物馆)은 상하이 지하철의 모든 것을 알 수 있는, 보이는 백과사전과 같다. 상하이는 서울시 면적의 약 10..
  • 달달한 2월 ‘사랑'의 음악회 hot 2019.02.09
    2월 ‘사랑의 음악회’ 발렌타인데이 클래식 로맨스 명곡 我心永恒—情人节经典浪漫名曲音乐会 ‘클래식은 영원하다’는 말처럼 아무리 시간이 오래 지나도 변치 않는 클래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우리, 중국 돌아가게 해주세요”
  2. ‘K-푸드 페스티벌’ 2년 연속 동방..
  3. [6.26] 베이징, 공용화장실서 코..
  4. 中 베이징 공용화장실서 코로나19 감..
  5. 손정의, 알리바바 이사직 떠난다…본격..
  6. 상하이경찰, 마약 경고 메시지 담은..
  7. 상하이-난통 잇는 沪苏通철도 7월 개..
  8. 中 단오 여행, 지난해 절반 수준 회..
  9. [6.30] 中 6월 PMI 50.9..
  10. 단오 연휴, 상하이 주택 거래 10..

경제

  1. 손정의, 알리바바 이사직 떠난다…본격..
  2. 상하이-난통 잇는 沪苏通철도 7월 개..
  3. 中 단오 여행, 지난해 절반 수준 회..
  4. 단오 연휴, 상하이 주택 거래 10..
  5. 1~5월 부동산 투자 규모 1위 광동..
  6. 中 올 들어 228개 부동산기업 파산
  7. 실적 쇼크 나이키, 중국에선 만회
  8. 中 100대 도시 집값, 동기대비 일..
  9. 中 화장품 관리감독 新규정... 3가..
  10. 디디추싱, 상하이에서 첫 자율주행 ‘..

사회

  1. “우리, 중국 돌아가게 해주세요”
  2. ‘K-푸드 페스티벌’ 2년 연속 동방..
  3. 中 베이징 공용화장실서 코로나19 감..
  4. 상하이경찰, 마약 경고 메시지 담은..
  5. 中 인간 전염되는 ‘신종 돼지독감’..
  6. [코로나19] 신규 확진 13명…베이..
  7. 인도, 위챗 틱톡 등 中 앱 60개..
  8. [코로나19] 신규 확진 19명, 무..
  9. [코로나19] 베이징에서만 신규 확진..
  10. 홍콩 보안법, 전인대 만장일치 통과…..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79] 세계 명문가의..
  2. [책읽는 상하이 80] 모리와 함께한..
  3. [책읽는 상하이 81] 다다를 수 없..
  4. [책읽는 상하이 82] 어젯밤
  5. SHAMP 7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