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11세 손자, 할아버지 퇴직금으로 BJ에 ‘조공’

[2019-02-27, 13:15:02]

11세 남자 아이가 자신의 할아버지 퇴직연금을 인터넷 방송의 유료 아이템을 구매하는 데 사용했다고 26일 화시도시보(华西都市报)가 보도했다. 이 남아가 사용한 금액은 3일동안 총 4만 위안(약 670만원)에 달한다.

 

청두(成都)에서 11세 손자와 함께 살고 있는 리씨(李)는 최근 자신의 계좌 잔액이 600위안(10만원)밖에 남지 않은 것에 경악을 금치 못했다. 거래 내역을 확인한 결과 1월 26일~28일 3일 동안 무려 4만 위안이 결제된 것이다.

 

이 모든 금액은 아이치이(爱奇艺)라는 인터넷 회사로 결제된 것으로 나타났고 확인 결과 그의 손자가 아이치이 앱에서 실시간 인터넷 방송을 시청하면서 유료 아이템인 치더우(奇豆)를 구매한 것이다. 이 치더우는 한국 모 인터넷방송의 '별풍선’과 같은 의미로 자신이 시청하는 인터넷방송 BJ에게 선물하는 아이템이자 BJ들의 주요 수익원이다. 손자는 이 아이템 대부분을 여러 여성 BJ에게 선물한 것으로 나타났다.

 

리 씨는 “은행카드와 즈푸바오 계정 연동은 딸이 해준 것으로 배달앱을 사용할 때만 사용한다”며 평소에 손자가 자신의 핸드폰을 가지고 게임을 하고, 즈푸바오 결제 비밀번호까지 알고 있다고 전했다.

 

손자는 26~28일 3일동안 무려 54차례나 결제를 하면서 치더우를 구매했고 최대 1만 위안을 한번에 결제한 것으로 나타났다.

 

리씨는 퇴직 후 매달 3000위안 정도의 퇴직연금으로 생활하고 있다. 손자가 이번에 사용한 금액 4만 위안은 거의 1년치 퇴직연금에 맞먹는 적지 않은 금액이다.

 

여러 법률 전문가들은 <민법총칙>에 따라 8세 이하의 미성년자는 민사행위 능력이 없다고 판단하고 있어 모든 민사행위는 법적대리인의 동의를 받아야 효력이 생긴다며 이번 사건은 아이치이측에 결제금액 전액 반환소송을 청구할 수 있다고 답했다. 또한 아이치이 측 역시 아이 보호자를 상대로 아이의 행동으로 인한 손실 부분에 대한 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리씨는 아이치이 사이트의 고객센터에 아직 미성년자인 손자가 잘못 결제한 것이니 환불이 가능하냐는 질문을 계속 남기고 있지만 아직 회사측에서는 정확한 답변을 얻지 못하고 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13년 화동연합회가 심상찮다
  2. 8월 중순, 인천-푸동 전세기 뜬다
  3. 中 '한국이 美반중 동맹 불참 이유는..
  4. [7.30] 글로벌 리더십 지지율....
  5. 상해한국상회 VS 화동연합회, 13년..
  6. ‘후텁지근’ 상하이, 8월은 어디서..
  7. 中은행, 치솟는 금값에 귀금속 거래..
  8. [8.3] MS “45일 안에 틱톡..
  9. [7.31] 화웨이, Q2 세계 스마..
  10. 화동연합회 선거를 불법이라고 주장하는..

경제

  1. 中 '한국이 美반중 동맹 불참 이유는..
  2. 中은행, 치솟는 금값에 귀금속 거래..
  3. 글로벌 리더십 지지율... 美 떨어지..
  4. 화웨이, Q2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
  5. 中 게임시장 규모 동기比 22.34%..
  6. 华为 억대 초봉‘천재소년’2명 영입…..
  7. MS “45일 안에 틱톡 미국 사업..
  8. 中 외교부, 美 틱톡 제재에 “경제문..
  9. 中 대도시 임대료 4개월 연속 하락…..

사회

  1. 13년 화동연합회가 심상찮다
  2. 8월 중순, 인천-푸동 전세기 뜬다
  3. 상해한국상회 VS 화동연합회, 13년..
  4. 화동연합회 선거를 불법이라고 주장하는..
  5. 상해한국상회, 드디어 전세기 운행 허..
  6. 중-한 항공편 현재 매주 15편…20..
  7. [코로나19] 신규 확진, 이틀 연속..
  8. 한국, 다수 아파트 취득 외국인 세무..
  9. [코로나19] 신규 확진 사흘 연속..
  10. 中 웨이신 계정 ‘임대’ 성행…범죄에..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84] 인간의 그늘에..
  2. 8월에 열리는 상하이 대형 전시
  3. ‘역시’ 저우제룬, 온라인 생방송에..
  4. [책읽는상하이] ‘걸크러쉬’ 삶을 개..
  5. ‘뮬란’ 북미지역 영화관 개봉 포기…..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