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强生택시 '여성 나홀로 밤길' 서비스 개시

[2019-03-14, 09:59:20]

상하이 창성택시(强生出租)회사가 홀로 밤길을 나서야 하는 여성들을 배려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4일 동방망(东方网)이 보도했다.


창성택시는 '자리(佳丽)' 핫라인을 설치해 여성들이 밤에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택시를 배정하는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야간(저녁 11시~새벽 2시)에 길을 나서는 여성들을 위한 것으로, 6258-1111에 전화를 걸어 택시를 부를 수 있다. 만일 택시를 콜했는데 차량 제공이 불가능할 경우에는 20위안을 소비자에게 배상해 주게 된다.


한편, 창성택시는 고객 서비스 강화에 나섰다. 승객의 불편, 불만신고에 대해서는 3일 내에 답변을 줄 것을 약속하고 하루 지연될 때마다 20위안씩 보상키로 했다. 또 승객의 택시영수증 분실과 관련해서도 24시간내에 반드시 답변을 줄 것을 약속하고 하루 연기될 때마다 20위안씩 보상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花려한 유혹… 봄이 왔나 봄 '상하이 봄꽃 축제' hot 2019.03.23
    봄이 오나 봄♪♪ 꽃놀이 가요 벌써 상하이 겨울의 끝자락을 알리는 상하이 꽃 축제 소식이 여기저기서 들리고 있다. 만물이 겨울잠에서 깨어난다는 경칩이 지난 지도...
  • [중국유학] 중국 체감 물가 한국보다 쌀까? hot 2019.03.16
    중국 유학생의 韩中 생활물가 비교 일반적으로 우리나라 사람들이 중국과 연관지어 떠올리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저렴한 물가’다. 친구들은 물론 어른들도 공..
  • [중국법] 애완동물의 반입 2019.03.16
    Q 한국에서 키우던 개 2마리를 데리고 중국에 입국하고 싶습니다. 어떤 절차를 거쳐야 하나요? A 중국은 개와 고양이에 한하여 반입이 가능합니다. 또한...
  • [중국법] 중국 비자의 유효기간과 체류기간 2019.03.15
    [중국법 이럴땐 이렇게]Q A는 유효기간이 1년인 비자를 받고 중국에 입국하였으나 입국 후 6개월이 지나 불법체류자로 적발되었습니다. B는 결혼을 하여 장기비자를..
  • 알리바바, ‘상하이판 나스닥’ 입성할까? 투자자 ‘.. hot 2019.03.14
    알리바바, ‘상하이판 나스닥’ 입성할까? 투자자 ‘관심 증폭’ 빠르면 오는 6월 정식으로 출범할 것으로 알려진 상하이판 나스닥인 커촹반(科创板, 과학혁신보드)의...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6.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7.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8.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9.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10. [10.16]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경제

  1.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2. 타오바오, 대만 시장에서 철수
  3.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22명 폐결핵..
  4. 中수출규제법 12월부터 시행
  5. 中 코스피 영향력 8년간 대폭 증가…..
  6. 中최대 유통기업 '가오신' 알리바바..
  7. 2020 中 부호 순위, 부동의 1위..
  8. 中 '미성년자 보호법' 내년 6월 실..
  9. '솽11' 쇼핑축제 시동 걸렸다
  10. 中 1~3분기 GDP 0.7% 성장

사회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6.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7.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8. "어디에 주차하지?" 상하이, 주차정..
  9. 올해 수입박람회 개막일 임시 공휴일..
  10. [코로나19] 본토 다시 ‘0’…칭다..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10월 10일 '세계 정신 건강의 날..
  5.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