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항공권 환불 수수료 4단계로 나눈다

[2019-03-22, 10:17:24]

중국항공과 남방항공이 국내 항공권 환불 및 일정 변경 수수료에 대해 4단계로 나누어 서로 다른 요율을 적용할 예정이다.


중국항공은 오는 31일부터 국내 항공권 환불 및 일정 변경 수수료 적용기준을 종전의 2단계에서 4단계로 변경하게 된다고 22일 환구망(环球网)이 보도했다.


4단계는 "출발 30일(포함) 전", "출발 30일(불포함)~14일(포함) 전", "출발 14일(불포함)~4시간(포함) 전", "출발 4시간(불포함) 전~출발 후" 등이다. 각 단계별로 서로 다른 수수료가 적용된다.


남방항공도 오는 24일부터 항공권 환불 및 일정 변경 수수료를 4단계로 조정한다고 밝혔다. 남방항공이 규정한 단계는 "출발 7일(포함) 전", "출발 전~2일(포함) 이내", "출발 전 2일~4시간(포함) 이내", "출발 4시간(불포함) 이내" 등이다.


환불 또는 일정 변경을 빨리 서두를 수록 수수료가 그만큼 덜 빠지게 된다.


이에 앞서, 동방항공, 하이난항공, 스촨항공(四川航空), 샤먼항공(厦门航空), 선전항공(深圳航空) 등 5개 항공사들도 탑승시간을 기준으로 환불 수수료를 4단계로 분류하고 서로 다른 요율을 적용한다고 밝힌바 있다. 이 가운데서 선전항공은 특가티켓을 탑승시간 7일(포함) 이전에 환불할 경우 수수료를 종전에는 운임의 40%로 규정했으나 현재는 20%로 변경했다.


항공사 규정에 따르면,  출발 전 4시간 이후 티켓을 변경할 경우 운임의 60% 수수료를, 환불할 경우 운임의 80% 수수료를 받게 된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스포츠산업, 여성들을 주목할 때 hot 2019.05.04
    인터넷에서 소비능력 순위로 '여성-아이-노인-개-남자'라고 우스갯소리가 나올 정도로 여성들의 소비력은 이미 널리 알려져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스포츠산업..
  • 봄바람 휘날리며 등장한 한정판 ‘벚꽃 에디션’ hot 2019.03.30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던 벚꽃 잎이 케이크에, 음료에, 화장품에 만개했다. 1년에 한 번 찾아오는 핑크빛 벚꽃 물결에 외식 업계를 비롯한 식품, 화장품 업계는 너..
  • 花려한 유혹… 봄이 왔나 봄 '상하이 봄꽃 축제' hot 2019.03.23
    봄이 오나 봄♪♪ 꽃놀이 가요 벌써 상하이 겨울의 끝자락을 알리는 상하이 꽃 축제 소식이 여기저기서 들리고 있다. 만물이 겨울잠에서 깨어난다는 경칩이 지난 지도...
  • 이젠 동영상 콘텐츠가 힘이다 hot 2019.03.21
    미디어 소비 행태의 변화로 블로그같이 글로써 전하는 콘텐츠보다는 보는 재미에 듣는 재미까지 더한 영상 콘텐츠가 빠르게 성장하는 추세이다. 이러한 영상 중심 문화의..
  • 中 유명 견과류 간식에서 벌레가? hot 2019.03.21
    중국의 유명 견과류 브랜드인 '산즈숭수(三只松鼠)' 간식에서 벌레가 나와 또 한번 소비자들을 실망시켰다. 21일 투자자망(投资者网) 보도에 따르면, 지난 2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6.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7.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8.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9. 올해 수입박람회 개막일 임시 공휴일..
  10. [10.16]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경제

  1.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중식당 'PAN..
  2.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22명 폐결핵..
  3. 中수출규제법 12월부터 시행
  4. 中 코스피 영향력 8년간 대폭 증가…..
  5. 中최대 유통기업 '가오신' 알리바바..
  6. 2020 中 부호 순위, 부동의 1위..
  7. 中 '미성년자 보호법' 내년 6월 실..
  8. '솽11' 쇼핑축제 시동 걸렸다
  9. 中 1~3분기 GDP 0.7% 성장
  10. 무역협회, 2020 주중 한국기업 채..

사회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3.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6.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7.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8. 올해 수입박람회 개막일 임시 공휴일..
  9. "어디에 주차하지?" 상하이, 주차정..
  10. [코로나19] 본토 다시 ‘0’…칭다..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10월 10일 '세계 정신 건강의 날..
  5.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