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아줌마이야기] 운이 좋았어요!

[2019-03-30, 08:48:37] 상하이저널
로컬 초등학교를 다니는 둘째 아이가 얼마 전 같은 반 남학생으로부터 생일초대를 받았다. 태어나서 가장 중요하다는 10살 생일을 기념하기 위해 이 남학생은 반전체 학생을 초대했고, 학생은 물론 학부모까지 100명이 넘는 인원을 초대했다. 100여명이 파티에 참석한 것이다. 

초대장에는 대규모 생일파티답게 아침 9시부터 저녁 5시까지 빈틈없는 일정이 쓰여져 있었고, 금융업에 종사하신다는 이 학생의 학부모는 모든 일정을 ‘돈’과 관련된 설명회와 게임으로 채워 놓았다. 아이들이 알아듣기 쉽고 재미있게 ‘돈’에 관한 이야기가 시작됐고, 본격적으로 조를 나누어 ‘모노폴리’라는 게임을 진행했다. 

게임이 길어지면서 웃자고 시작한 게임은 어느새 웃음기는 사라지고, 모두들 돈을 더 많이 벌려고 혈안이 돼 있었다. 그 새 몇몇은 벌써 파산을 해버려 표정관리가 안됐고, 파산한 사람에게 다시 기회를 줬지만, 이미 부자가 된 사람들을 따라잡기엔 역부족이었다. 

게임에 ‘몰입’된 다른 아이들과는 달리 둘째 아이와 나는 그냥 즐겁게 참가한다는 마음으로 게임을 즐기고 있었다. 그러다 운이 좋게 빚을 얻어 샀던 방 3칸짜리 아파트를 고가에 팔게 되면서 한 순간에 벼락부자가 됐다. 

‘게임이나 현실이나 역시 부동산을 사야 부자가 되는구나!’ 

나는 속으로 이런 우스갯소리를 하며 게임을 이어가고 있는데, 진행자가 오더니 지금 이대로만 간다면 우리가 일등을 할 수 있을 거라며 흥분된 목소리로 중계방송을 했다. 둘째 아이와 나는 살짝 놀란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며 피식 웃었다. 게임은 점심시간을 훌쩍 넘겨 끝이 났고, 진행자의 예상대로 둘째 아이와 내가 정말 1등을 했다. 진행자는 어떻게 해서 이렇게 많은 자산을 모았는지 모두에게 자세한 설명을 해달라며 나에게 마이크를 건넸다. 

“운이 좋았어요!” 

아차 싶었다. 그 당시 내가 심취해서 읽고 있던 책이 바로 이 ‘운’에 관한 책이었고, 운이 좋아 이룬 성취를 모두 자기 실력이었다고 착각하지 말라는 요지의 책이었다. 운이었음이 분명했지만, 게임에 참가하고 있는 구성원을 생각했다면 최소한 ‘운’얘기는 꺼내지 말았어야 했다. 나는 얼른 부동산을 적재적소에 잘 팔아 모은 자산으로 재테크를 잘 해 일등을 한 것 같다고 마무리를 지었다. 하지만 ‘운이었어요’가 머릿속에서 떠나질 않았다. 

회사직원들까지 총동원돼 아이들에게 돈의 중요성을 심어주기 위한 생일파티에 내가 찬물을 끼얹은 것 같아 지금까지도 미안한 마음이 든다. 이번 일을 계기로 나는 다시 한번 말의 중요성을 깨달으며, 지금까지도 반성하고 있다. 

반장엄마(erinj12@naver.com)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스포츠산업, 여성들을 주목할 때 hot 2019.05.04
    인터넷에서 소비능력 순위로 '여성-아이-노인-개-남자'라고 우스갯소리가 나올 정도로 여성들의 소비력은 이미 널리 알려져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스포츠산업..
  • 직접 딴 제철 과일 '꿀맛' … 상하이 주변 체험.. hot 2019.04.06
    3~8월은 따뜻한 날씨와 함께 제철 과일들이 하나둘씩 잇달아 등장하기 시작한다. 이때면 제철 과일을 먹는 재미도 재미지만 나들이겸 농가를 찾아 직접 과일을 따서...
  • [책읽는 상하이 28] 식탁 위의 세계사 2019.03.30
    이영숙 ┃|창비 ┃ |2012.05.29이번 주 책 소개는 '식탁 위의 세계사'라는 창비 청소년 문고이다. 청소년 문고라고 의아해하시겠지만, 저자가 주부고 엄..
  • 봄바람 휘날리며 등장한 한정판 ‘벚꽃 에디션’ hot 2019.03.30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던 벚꽃 잎이 케이크에, 음료에, 화장품에 만개했다. 1년에 한 번 찾아오는 핑크빛 벚꽃 물결에 외식 업계를 비롯한 식품, 화장품 업계는 너..
  • [아줌마 이야기] 아들의 사춘기 2019.03.27
    몇 년 전, 10학년 아들이 지친 모습으로 학교에서 돌아왔다. 여느 때처럼 잘 갔다 왔냐고 하고 얼굴이 안 좋아 보여 고등학생인데 최근 너무 신경을 안 쓴 것 같..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에서 현실판 '기생충'?
  2. [5.25] 中 코로나19로 경제성장..
  3. 우한주민 전원 코로나 검사... 무증..
  4. [5.27] 메이퇀, 중국 3대 인터..
  5. [5.28] 홍콩 공항, 내달부터 경..
  6. 티몰, 618 쇼핑축제 1조 7천억원..
  7. [5.26] 화웨이, 애플 제치고 中..
  8. 美 ‘외국기업책임법’ 통과로 중국 기..
  9. 中 헬멧 단속에 가격 폭등...미착용..
  10. 쑤저우, 세계적인 의료 산업 단지 조..

경제

  1. 티몰, 618 쇼핑축제 1조 7천억원..
  2. 美 ‘외국기업책임법’ 통과로 중국 기..
  3. 쑤저우, 세계적인 의료 산업 단지 조..
  4. 루이싱커피, 주식 거래 재개 첫날 폭..
  5. 마카오 ‘카지노 황제’ 스탠리 호 별..
  6. 이케아, 상하이에 中 최초 ‘도심 매..
  7. 공유차 '디디', 여행사 차렸다
  8. 화웨이, 애플 제치고 中 태플릿PC..
  9. "내가 제일 잘 나가" 中고급차 판매..
  10. 메이퇀, 중국 3대 인터넷 기업으로..

사회

  1. 상하이에서 현실판 '기생충'?
  2. 우한주민 전원 코로나 검사... 무증..
  3. 中 헬멧 단속에 가격 폭등...미착용..
  4. 홍콩 공항, 내달부터 경유 재개… 예..
  5. 위챗 모멘트 '공짜' 혹하지 마세요
  6. 中 학과별 ‘최강 대학’ 순위… 최종..
  7. 中 15세 딸이 친모 살해.... "..
  8. ‘양회’ 폐막, 中 민생과 직결된 몇..
  9. [코로나19] 3일 연속 본토 확진..
  10. 中 ‘홍콩 국가보안법’ 압도적 통과…..

문화

  1. [책읽는상하이 72] 모든 공부의 최..
  2. [책읽는 상하이 71] 기적은 아침에..
  3. SHAMP 6월 추천도서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인생의 모퉁이에서
  2. [아줌마이야기] 구독 경제라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