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미국 보잉737기 조사 위원회에 中 전문가 직접 파견

[2019-04-11, 10:08:28]

중국이 미국 보잉 737 MAX기 안전성 평가에 직접 참여한다.


10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은 미국 현지 시간으로 9일 중국을 포함한 유럽항공안전국(EASA), 에티오피아, 인도네시아와 기타 주요 감찰기관 5개가 미국 연방항공청(FAA)과 함께 보잉 737 맥스에 대한 심사 위원회를 꾸린다고 보도했다. 이 위원회는 보잉737 맥스기의 안전성을 집중적으로 조사할 예정이다.


미국 측의 요청에 따라 중국민항국 측은 전문가를 심사위원회에 파견할 예정이다. 이전 로이터 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캐나다, 아람에미레이트, 싱가포르 등도 이미 위원회에 가입할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국가 운송 안전 위원회(National Transportation Safety Board) 전임 의장인 Christopher Hart가 이번 조사단의 의장을 맡았고 “올해 4월부터 약 90일 동안 조사에 나설 것”이라 밝힌 바 있다.


Hart는 “앞으로 발생 가능한 사고는 엔진 관련 기계적인 결함보다 두 차례 보잉737 맥스의 추락 사고처럼 소프트웨어와 조종사의 대처와 관련될 가능성이 높다”고 강조했다.


보잉737MAX 기종은 지난 3월 10일 에티오피아에서 추락해 승객 157명 전원이 사망했고 지난해 10월 29일 인도네시아에서도 동일한 기종이 추락해 189명의 승객 전원이 사망했다. 이후 3월 11일 중국 민항국은 해당 기종의 운행을 중단 시켰고 중국 내 모든 항공사도 해당 기종의 운행을 중지시켰고 현재는 전 세계적으로 기종 운행이 중단된 상태다. 중국 동방항공은 보잉사에 해당 기종의 운항 정지에 따른 손해배상을 청구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스포츠산업, 여성들을 주목할 때 hot 2019.05.04
    인터넷에서 소비능력 순위로 '여성-아이-노인-개-남자'라고 우스갯소리가 나올 정도로 여성들의 소비력은 이미 널리 알려져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스포츠산업..
  • 클래식으로 만나는 상하이 봄 hot 2019.04.13
    꽃 같은 4월의 음악회 상하이 곳곳에 꽃들이 만개해 꽃놀이 가기에 좋은 계절이다. 싱그러운 꽃도 좋지만 은은하고 마음을 풍성하게 하는 꽃 같은 음악회에 빠져 보는..
  • [10대들의 핫플레이스 ②] 자연과 역사, 동양과.. hot 2019.04.12
    지금의 푸싱루(复兴路)는 1849년부터 1943년까지 상하이에 형성된 프랑스 조계지를 관통한다. 1842년 아편 전쟁이 끝나고 맺은 난징조약으로 인해 중국이 프랑..
  • 희망도서관 4월의 새 책 hot 2019.04.12
    [상하이한인여성네트워크 ‘공감’ 기증 도서] 거울 앞에서 너무 많은 시간을 보냈다 러네이 엥겔른┃웅진지식하우스┃2017-10-25원제: Beau..
  • 드디어 공개된 블랙홀 실체…中 과학자 16명 참여 hot 2019.04.11
    드디어 공개된 블랙홀 실체…中 과학자 16명 참여 중국 시간으로 10일 저녁 9시경 사건의 지평선 망원경(EHT)이 인류 역사상 최초의 블랙홀 사진을 공개했다고...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선배기자 인터뷰] “공부는 경쟁 아..
  2.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3. 한국입국하는 해외교민도 2월 24일부..
  4. 꽃시장에 찾아온 봄... 상하이 대표..
  5. [공고] 상하이저널 23기 고등부 학..
  6. [2.19] 中 춘절 소비 140조원..
  7. [2.23] 제2의 디디 사건? 中..
  8. 춘절연휴 주택 거래, 200% 늘었다
  9. 저출산에 다급해진 中, 동북지역 출산..
  10. 상하이 新에너지차 정책혜택 2년 연장

경제

  1. 춘절연휴 주택 거래, 200% 늘었다
  2. 상하이 新에너지차 정책혜택 2년 연장
  3.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4. 샤오미 “전기차 연구 중이나 아직 정..
  5.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6. 中 ‘1호 문건’ 발표…18년째 ‘농..
  7. 포브스 선정 中 최고의 비즈니스 여성..
  8. 中 지난해 공유경제 성장세 주춤… 5..
  9.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10.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사회

  1.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2. 한국입국하는 해외교민도 2월 24일부..
  3. 저출산에 다급해진 中, 동북지역 출산..
  4. 30대 女, 상하이 디즈니 무대 난입..
  5. 제2의 디디 사건? 中 최대 이삿짐..
  6.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7. 상하이 지하철역 자판기, 디지털 위안..
  8.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9. 中 본토 7일째 ‘0명’…전국 위험..
  10. 中 10살 '돌 수집광' 고대 화석..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103] 고단한 삶을..

오피니언

  1. [투자컨설팅]한중 M&A 기회와 트렌..
  2. [허스토리 in 상하이] 춘절 단상
  3. [건강칼럼]겨울에 흔한 뇌졸중 ‘이런..
  4.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5.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