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아이폰7∙갤럭시S8 전자파 기준치 ‘훌쩍’

[2019-08-23, 12:10:39]
애플 아이폰7, 삼성 갤럭시8 등 스마트폰이 신체와 가까이했을 시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가 지정한 전자파 안전 기준치를 크게 초과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IT 매체 차이나즈(ChinaZ, 站长之家)는 미국 시카고 트리뷴 보고서를 인용해 애플 아이폰7의 전자파 기준치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트리뷴 보고서는 FCC 인가를 받은 실험실에서 애플 아이폰7, 아이폰8, 아이폰8 plus, 아이폰X, 삼성 갤럭시 S8, 갤럭시 S9, 갤럭시 J3, 모토로라 e5 플레이, g6 플레이, BLU 비보5 mini 등을 대상으로 전자파 양을 측정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아이폰7과 갤럭시 S8과 전자파를 가장 많이 방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이폰7은 신체에서 5mm 거리일 때와 2mm 거리일 때 모두 기준치를 초과했다. 특히 2mm 거리일 때에는 최대 7.15W/kg를 기록해 허용치 1.6W/kg를 크게 웃돌았다.

갤럭시 S8의 경우 신체에서 10mm 거리일 때 1.5W/kg로 안전 기준에 부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신체와 거의 맞닿아 있는 2mm 거리 시 8.22W/kg로 기준치의 5배를 넘어섰다.

이에 대해 애플은 공식 성명을 통해 “애플의 모든 제품은 감독 기관의 규정에 부합한다”며 “(논란이 된 보고서의) 실험실에서 진행한 아이폰 전자파 테스트 방법은 애플과 다르다”고 해명했다. 이어 “보고서에서 문제가 된 애플 아이폰 모델에 대해 다시 한 번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FCC와 타 국가 허용치 부합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강조했다.

삼성 역시 “갤럭시 S8 등 제품은 FCC 규정에 부합한다”고 논란을 일축했다.

트리뷴 보고서는 “현대 스마트폰이 방출하고 있는 전자파가 인체에 해를 끼치는 지 여부는 아직 확실하지 않지만 FCC는 앞으로 수개월 내 문제의 스마트폰이 안전 기준에 부합하는 지 확정하기 위해 더 많은 테스트를 진행할 뜻을 밝혔다.



유재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법률칼럼] 인도네시아에 투자하려면 2 hot 2019.08.29
    인도네시아 국민은 토지에 대한 소유권, 건축권, 사용권, 경작권을 모두 가질 수 있으나, 외국인은 토지에 부여된 사용권만을 보유할 수 있다. 외국인인 자연인에게...
  • 테슬라 ‘기가팩토리’ 상하이에 들어선다 hot 2019.08.24
    500억 위안(8조 5400억원)을 투자해 건설 중인 ‘테슬라’ 상하이 생산공장 ‘기가팩토리 3’가 곧 가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테슬라는 미국의 첨단 기술회사이며..
  • [책읽는 상하이 48] 페미니스트 엄마와 초딩 아들.. 2019.08.24
    만약 “당신의 아들이 성폭력 가해자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해 보신 적은 있으신가요?”라는 질문을 받는다면, 대부분의 부모들은 “내 아들은 절대 아니에요.”라고 답변..
  • 그림으로 보는 70년의 중국 혁명史 hot 2019.08.24
    다가오는 10월 1일은 중화인민공화국 설립 70년이 되는 해이다. 상하이 롱 미술관(웨스트 번드)에서 7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새로운 중국이라는 주제로 전시회를...
  • 특별한 끌림이 있는 '상하이 북카페' hot 2019.08.24
      '빛의 공간'서점(光的空间书店)▲上海市闵行区吴中路1588号 爱琴海购物公园7F&8F그동안 사람들이 익숙해 있던 신화서점(新华书店)의..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친숙한 상하이 배경의 中 드라마
  2.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3.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4. [4.6] 외국인 주재수당 면세 올해..
  5. [4.8]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
  6.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7. 백신 접종 전 물 마시면 부작용 없다..
  8.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9. 中 본토 신규 확진 15명…고위험지역..
  10. 中 이제 채소도 공동구매 한다!

경제

  1.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2.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3. IMF “2021 중국 경제 성장률..
  4. 디디, 자동차 만든다
  5. 中 씨트립, 업계 최초 나스닥-홍콩..
  6. 포브스, 2021 세계 억만장자 공개..
  7. 中 교육부, 학교 성적•등수 공개 금..
  8. 샤오미 3년 뒤 SUV 출시... 가..
  9.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10.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사회

  1.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2. 백신 접종 전 물 마시면 부작용 없다..
  3.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4. 中 본토 신규 확진 15명…고위험지역..
  5. 中 신규 아파트 내부 층고 겨우 1...
  6.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7.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8. [인터뷰] “韩中 상사 분쟁 예방•해..
  9. 上海 평균 월급 1만元 넘었다
  10. 상하이, 국내 위험지역 유입 인원 관..

문화

  1.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2. [책읽는 상하이 106] 엄마의 말공..

오피니언

  1. [허스토리 in 상하이] 남자의 변신..
  2. [사라의 식탁]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3. [허스토리 in 상하이] 소개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