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바이주 업종, 상반기 7조원 벌었다

[2019-09-06, 13:00:39]

중국의 19개 바이주 상장회사(白酒上市公司)들이 6개월동안 443억 위안(7조 4000억 원)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장강상보(长江商报) 보도에 따르면, 19개 바이주 상장회사들이 올 상반기 실적을 공개한 가운데 전체 매출이 1271억 8600만 위안(21조 3,087억 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19.45% 증가했고 순이익이 443억 200만위안(7조 4000억 원)으로 동기대비 25.64%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마오타이(茅台), 우량예(五粮液), 양허(洋河), 루저우라오쟈오(泸州老窖), 산시펀주(山西汾酒) 등 TOP5위권 바이주회사들의 매출 및 이익이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바이주 업종의 실적이 전반적으로 호조세를 보인 가운데 업종내 분화 현상도 더욱 극심해졌다. 매출 선두에 선 기업들은 '가격 인상 붐' 속에서 더욱 많은 시장을 가져갔고 이에 반해 일반 주류기업들은 더욱 큰 압박을 받게 됐다.


19개 상장사 가운데서 17개 기업의 매출이 증가했고 순이익이 증가한 기업은 16개였다. 다만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매출 및 순이익 증가속도는 다소 완만해졌다. 지난해 상반기 매출 증가속도가 30%를 넘은 기업이 8개였으나 올해는 3개로 줄었고 순이익의 경우, 지난해에는 40%이상의 증가속도를 나타낸 기업이 8개에 달했으나 올해는 1개에 그쳤다.


순이익률은 마오타이가 91.25%로 가장 높았고 우량예, 양허, 루저우라오쟈오 등은 모두 76%를 넘었으며 일반 주류 가운데서는 진스위안(今世缘)이 72.94%로 높게 나왔고 이리터(伊力特)는 51.99%에 그치는 등 큰 차이를 보였다. 일반 주류기업들이 고가주 전략을 구상하더라도 고급 주류시장의 높은 집중도, 높은 진입문턱, 경쟁 구도 안정적 등 돌파해야 될 많은 과제를 안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매출 상위권에 든 기업들의 매출성장은 올 상반기 '가격인상 붐'과 밀접한 관계를 갖고 있다. 올 상반기, 우량예, 양허, 랑주 등 기업들이 약속이나 한듯이 가격 인상 도미노를 일으켰을뿐만 아니라 가격 인상률도 과거에 비해 훨씬 컸던 것이다.


한편, 상위권 기업들이 빠른 속도로 승승장구하면서 일반 주류기업들의 입지는 갈수록 좁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 상반기 산시펀주(山西汾酒)와 수이징팡(水井坊)을 비롯한 주류 기업들의 매출, 이익 증가율은 눈에 띄게 축소됐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이제는 ‘항..
  2. [7.6]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3. 浦东의 차세대 랜드마크 10곳… 당신..
  4. 시어머니와 사돈, 며느리와 시아버지...
  5. 비웃음거리 된 '펭귄' 덕에 돈방석..
  6. [7.7] 中 코로나 속 대입 ‘가오..
  7. 위안화, 글로벌 준비통화 비중 2.0..
  8. 中 A주, 황소장 초읽기? 신규 가입..
  9. [7.8] 英 코로나19 중국 유행..
  10. 英 코로나19 중국 유행 전 전세계에..

경제

  1. 비웃음거리 된 '펭귄' 덕에 돈방석..
  2. 위안화, 글로벌 준비통화 비중 2.0..
  3. 中 A주, 황소장 초읽기? 신규 가입..
  4. 中 코로나19 속 한국 식품 수요 급..
  5. 2020년 중국 언론사가 뽑은 최고의..
  6. 어려운 한국 경제, 한∙중 합작에 기..
  7. 中 어플 틱톡, 곳곳에서 퇴출 위기
  8. 中 '행복' 설문조사 "돈이 다는 아..
  9. 中 교통은행연구센터 '올 하반기 10..
  10. 中 6월 생산자물가는 부진… 소비자물..

사회

  1.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이제는 ‘항..
  2. 시어머니와 사돈, 며느리와 시아버지...
  3. 英 코로나19 중국 유행 전 전세계에..
  4. 上海 유명 식당 음식에서 ‘틀니’…누..
  5. 상하이저널, 제1회 주니어 미디어스쿨..
  6. 네이멍구 흑사병 3급 경보 발령
  7. 中 코로나 속 대입 ‘가오카오’ 시작
  8. 中 구이저우 버스 추락사고…대입 수험..
  9. 노회찬 2주기 온라인 음악회에 참가하..
  10. 中 계속된 폭우에 3개 부처 동시에..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81] 다다를 수 없..
  2. [책읽는 상하이 82] 어젯밤
  3. SHAMP 7월 추천도서
  4. [책읽는상하이 83] 50대 사건으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