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내수 소비 진작 나선다

[2019-10-08, 14:43:46]

중국이 곧 소비를 촉진시키고 소비질을  높이기 위한 정책을 발표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8일 경제참고보(经济参考报) 보도에 따르면, 관련 부서는 소비의 질을 높이고 소비를 확대하기 위한 정책세칙을 마련 중으로, 조만간 발표될 전망이다.


특히 물소비의 중요한 부분인 가전, 자동차 등 분야의 녹색소비를 핫포인트로 '이구환신(以旧换新, 낡은 제품을 새 제품으로 교환 시 보조금 지급)' 정책이 실시될 전망이어서 관심을 끌고 있다. 뿐만 아니라 여행, 스포츠, 건강, 양로, 홈 서비스 등 서비스 분야에서도 소비 진작 및 소비질을 높이기 위한 정책이 실시되게 된다.


최근 알리바바가 발표한 '2019년 10.1황금연휴 소비 데이터 보고서'에 따르면, 온라인 소비가 우수한 품질, 고효율적, 지능화 등 추세로 발전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즈푸바오 데이터에 따르면, 이동결제의 보급으로 3선 이하 도시의 소비 빈도는 모두 50%이상 증가했으며  현 정부 소재지(县城)는 90%에 달했다.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닝지저(宁吉喆) 주임은 "적극적이고 효과적인 방법으로 소비를 촉진시켜야 한다"면서 "자동차, 가전제품, 전자소비품의 이구환신에 이어 자동차 구매제한 정책을 완화하거나 취소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광저우, 선전 등 도시는 자동차 구매제한 정책을 완화 또는 취소했고 시안, 쿤밍, 꾸이양 등 도시들도 완화 또는 취소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또 '녹색소비' 촉진을 통해 소비의 질을 높임과 동시에 소비를 확대하는 등 두마리 토끼를 잡겠다는 계획이다. 녹색소비를 격려하는 차원에서 주민들이 에너지절약 가전제품을 구매 시 혜택이 주어지는 등 정책이 실시될 전망이다.

 

한편, 올 10월 1일 연휴기간 중국에서 7억 8200만명(동기대비 7.81% 상승)이 여행을 나섰고 관련 소비가 6497억 1000만위안(동기대비 8.5% 증가)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10.8] 올해 국경절, 8억 명 움직였다 hot 2019.10.08
    [10.8] 올해 국경절, 8억 명 움직였다 중국은 지금… 2019년 10월 8일(화) 상하이방닷컴 shanghaibang.com 1. 올해 국경절, 8억 명 움..
  • 中 5G 사전 예약자 930만명 hot 2019.10.08
    5G 상용화가 시작되기 전부터 이미 930만명의 예약자들이 5G의 개통만을 기다리고 있다고 8일 인민망(人民网)이 보도했다.지난 7일 기준, 중국 3대 통신사들인..
  • 中여성 '회사, 내가 너를 자른다' hot 2019.10.08
    모두가 쉬는 연휴에 출근하라고 한다면? 상사의 눈치때문에 울며 겨자 먹기로 출근을 선택하는 사람들이 많겠지만 저장성 이우(浙江义乌)의 한 여성은 과감하게 회사를...
  • 국경절 뜨겁게 달군 중국 영화,박스오피스 신기록 hot 2019.10.08
    국경절 뜨겁게 달군 중국 국산영화…박스오피스 신기록 올해 국경절 연휴 여느 때보다 극장가에 많은 인파가 몰렸다. 8일 중신경위(中新经纬)에 따르면 2019년 국경..
  • 올해 국경절, 8억 명 움직였다 hot 2019.10.08
    올해 국경절, 8억 명 움직였다 중국 건국 70주년을 맞이했던 2019년 국경절 연휴 기간 동안 전국에서 약 8억 명의 인구가 이동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문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2.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3. 10월 25일 독도의 날, 상해한국학..
  4. [10.29] 中 신장서 이틀 연속..
  5.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6. 中 운전면허시험 연령 제한 폐지, 고..
  7. 中 부모들이 올해 ‘솽스이’에 무조건..
  8.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9. [10.30] 中 칭다오서 본토 확진..
  10. 中 신장서 무증상감염자 138명 폭증..

경제

  1.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2.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3.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4. 전세계 해외 투자 반토막…대중국 투자..
  5.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6. 택배 물량 세계 1위 중국 도시는?
  7. 中 11월부터 달라지는 것

사회

  1.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2.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3. 10월 25일 독도의 날, 상해한국학..
  4. 中 운전면허시험 연령 제한 폐지, 고..
  5. 中 부모들이 올해 ‘솽스이’에 무조건..
  6. 中 신장서 무증상감염자 138명 폭증..
  7. 상하이, 12월부터 지하철서 휴대폰..
  8. 中 ‘솔로 많은 대학 순위’ 공개…누..
  9. [코로나19] 신규 무증상감염 161..
  10. 上海 산림률 20년간 15%p 상승

문화

  1.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2. [책읽는 상하이 97] 보노보노처럼..
  3. [책읽는상하이 98] 행복한 삶을 위..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