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타오바오 핫 아이템] 모기 잡는 무드등

[2019-10-10, 15:55:55]

 

 

 

귓가에 맴도는 윙~ 윙~ 거리는 소리 때문에 단잠을 방해 받은 경험은 누구에게나 있을 것이다. 아직 어린 우리 아가들이 혹시라도 모기에 물리지 않을까 노심초사하며 액상형 모기향을 꽂아 놓아도 안심할 수 없다.

 

이 제품은 무드등과 벌레 퇴치 기능이 하나로 합쳐진 2 in 1 제품이다. 일명 ‘모기 잡는 무드등’으로 불리며 인기를 끌고 있다. 요즘에는 한 여름이 아니더라도 가을 심지어 겨울까지 모기가 극성을 부리는 경우가 있어 임산부나 어린 아이들이 있는 집에 꼭 필요한 제품이다.


강력한 전파로 모기나 작은 벌레(날아다니는)를 유인하고, 제품 근처로 다가오면 도망가지 못하게 흡입하는 원리로 작동한다. 충전 방식으로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판매처에서는 효과가 없다면 100% 환불한다는 문구를 내세우며 제품 성능에 자신감을 보이고 있다.


약 5000건이 넘는 실제 구매자 리뷰를 확인해 보면 대부분 가격대비 성능에 대해 ‘만족’한다는 반응이다. 또한 별다른 소음이 없어 밤새도록 켜 놓아도 숙면을 방해하지 않는다는 등의 의견이 많다.


∙ 가격: 38元(약 6400원)
∙ 검색 키워드: 灭蚊灯
∙ 동영상:
https://detail.tmall.com/item.htm?spm=a230r.1.14.223.2fef25eecOPEJS&id=590691345714&ns=1&abbucket=9&skuId=4050385268034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국경절 연휴, 누워서 9000억원 벌었다 hot 2019.10.10
    국경절 연휴 기간 이른바 ‘100보 청년(百步青年, 운동량이 부족한 청년)’의 덕을 톡톡히 본 기업이 있다. 중국 대표 O2O(Online to Offline)...
  • 마윈, 3년 연속 후룬 중국 부자 1위 hot 2019.10.10
    마윈, 3년 연속 후룬 중국 부자 1위 알리바바를 떠난 마윈(马云)이 여전히 중국 최대 부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후룬연구소(胡润研究院)에 따르면 2019년..
  • 중국 2050년 3명 중 1명 노인 hot 2019.10.10
    2050년 중국 인구 1/3이 노인 앞으로 30년 뒤면 중국의 인구의 30% 이상은 노인층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0일 전국 고령공작위원회판공실(全国老龄..
  • [10.10]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한국 방문 hot 2019.10.10
    중국은 지금… 2019년 10월 10일(목) 상하이방닷컴 shanghaibang.com1.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한국 방문올해 국경절 연휴에 한국..
  • 中 장기 기증∙이식 세계 2위…1위는 미국 hot 2019.10.10
    지난해 중국에서 진행된 장기 기증, 이식 수술 횟수 모두 세계 2위로 미국의 뒤를 이었다.9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은 중국 국가위건회가 발표한 ‘2018년 국가의..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3.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4.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5.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6. [3.1] 中 3년 후 하늘 나는 ‘..
  7.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8.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9.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10.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경제

  1.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2.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3.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4.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5.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6. 씨트립, 적자 32억 위안에도 3년..
  7. 中 GDP '1조 클럽' 23곳.....
  8. 바이두-지리의 합자회사 '지두' 탄생..
  9. 후룬 ‘글로벌 부자 순위’…농푸산취안..
  10. 코로나 ‘무색’ 中 2월 박스오피스..

사회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3.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4.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5. 中 유니클로 아동복 입기 챌린지 논란
  6. 중난산 “올 6월까지 中 백신 접종률..
  7. 中 ‘양회’ 대표위원 5000여 명..
  8. 日 코로나 항문 검사 면제 요구에 中..
  9. "당신의 비밀을 안다!" 中 대기업..
  10. 中 본토 확진 17일째 ‘0’… 해외..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아트월 갤러리, 상하이타워서 '꽃+생..

오피니언

  1.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2.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