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IT기업 적자경영 '허덕'...메이퇀 올해 첫 흑자

[2019-10-14, 14:48:44]

 

 

 

 

IT업계에는 '상장회사를 만드는데는 3년이면 되지만 이익를 내는 회사로 만드는 데는 5년 넘게 걸린다"는 흑자전환의 어려움을 표현한 말이 있다.


왕이(网易), 신랑(新浪), 서우후(搜狐) 등 20년 전에 설립된 IT회사들 경우, 회사 설립에서 회사 공개까지 평균 3년이라는 시간이 걸렸고 적자에서 흑자로 돌아서기까지는 5년이라는 시간을 들였다. 이들보다 늦게 시작한 IT회사들의 경우 흑자 전환에 걸리는 시간이 더욱더 길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고 14일 텅쉰망(腾讯网)이 전했다.


와이마이(배달) 업체인 메이퇀(美团)은 올해 처음으로 흑자를 냈고 징동(京东)은 여전히 적자와 흑자 사이를 오락가락 헤매고 있다.


2018년~현재 홍콩 및 미국 증시에 상장한 48개 IT기업 가운데서 28개 기업이 적자상태로, 이 중 19개 기업은 3년 연속 적자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2018년 재무보고서에 따르면, 적자 손실을 본 10개 IT기업의 손실액은 1700억 위안(28조 5,124억 원)에 달한다. 이 가운데서 메이퇀이 1154억 9300만 위안(19조 3,704억 원)으로 가장 많은 적자를 냈고 웨이라이자동차(蔚来汽车)가 233억 2800만 위안(3조 9,125억 원), 핀둬둬(拼多多)는 102억 9800만 위안(1조 7,271억 원)의 적자를 봤다.


수년째 적자상태를 이어오고 있는 기업들도 적지 않다. 웨이라이자동차, 핀둬둬, 더우위(斗鱼) 등을 비롯한 일부 기업들은 회사 설립 이후 내내 적자를 보고 있다.  적자 상태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28개 IT기업 가운데서 전자상거래 업체가 4개, 온라인교육 업체가 3개, 의료관련 3개, 전기차 관련 2개, 동영상 사이트 2개, 라이브 동영상 플랫폼 2개 등이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6월 한-중 항공권 예매하려면?
  2. 新 HSK, 9등급 체제로 변경
  3. 상하이 쟈후이 국제병원 유방전문센터..
  4. 올 '양회' 7대 관전 포인트
  5. 상하이, 로컬학교 방학 일정 발표
  6. 中 혼인신고 하려 밤새워 줄…무슨 날..
  7. 中 휴대폰 카메라 ‘투시 기능’ 논란
  8. [5.19] 中 왕홍 “사세요(买它)..
  9. [5.21] 中 코로나19, 하루 무..
  10. 코로나 속 특례입시 코 앞! 韩 대학..

경제

  1. 올 '양회' 7대 관전 포인트
  2. 나스닥, 루이싱커피에 ‘상장 폐지’..
  3. 마화텅, 中최고부자 넘어 아시아 최고..
  4. 中 택배량 635억 건... 매출 1..
  5. 上海 6개월 안에 300개 지하철역에..
  6. ‘코로나19 덕’ 전세계 이산화탄소..
  7. 中 코로나19로 경제성장률 목표 제시..
  8. 中 바이두, 코로나에도 1분기 실적..
  9. 쑤저우, 세계적인 의료 산업 단지 조..
  10. 美 ‘외국기업책임법’ 통과로 중국 기..

사회

  1. 6월 한-중 항공권 예매하려면?
  2. 상하이 쟈후이 국제병원 유방전문센터..
  3. 상하이, 로컬학교 방학 일정 발표
  4. 中 혼인신고 하려 밤새워 줄…무슨 날..
  5. 中 휴대폰 카메라 ‘투시 기능’ 논란
  6. 코로나 속 특례입시 코 앞! 韩 대학..
  7. 上海 관광 소비 촉진… 유명 관광지..
  8. 우한 '왕홍 커튼', 박물관 소장
  9. 상하이, 청소년 대상 과외 학원 개원..
  10. 상하이, 미성년자 대상 과외 학원 6..

문화

  1. 코로나에도 中 게임쇼 ‘2020 차이..
  2. [신간] 40년 전 5월 그날, 정도..
  3. [책읽는상하이 72] 모든 공부의 최..
  4. [책읽는 상하이 71] 기적은 아침에..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통 큰 대륙 친구
  2. [아줌마이야기] 올 것이 왔다, 갱년..
  3. [아줌마이야기] 인생의 모퉁이에서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