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하이세관, 수입화물 쾌속 통관 편의 조치 실시

[2019-10-31, 16:30:02]

상하이세관이 수입박람회에 참가하는 수입화물에 대한 쾌속 통관 경험을 바탕으로 일반 수입화물의 빠른 통관을 위한 조치를 실시한다고 31일 문회보(文汇报)가 보도했다.


상하이세관은 빅데이터 통합을 거쳐 지난 30일부터 통관 개혁 시범실시,  앞으로 모든 수입화물들에 수입박람회 화물과 동등한 통관, 신고 편의를 제공할 전망이다. 


상하이세관 관계자 설명에 따르면 앞으로 모든 수출입화물은 '2단계 신고'를 통해 빠른 통관이 가능해진다. 과거에는 모든 필요 신고사항을 일일이 기입 후에야 통관신청이 가능했으나 현재는 9개 기본 사항만으로 신청할 수 있게 된다. 즉 첫 단계에서는 9개 항목 '기본사항 신고', 두번째 단계는 규정된 시간 내에 필요한 정보를 보충 제출하는 방식이다. 


한 수입화물 업자는 "9가지 필요항목만 작성해서 신고하면 선박 도착 즉시 바로 화물을 출고할 수 있다"면서 "이전에는 선적자료에서 자그마한 정보라도 잘못 기입이 되면 자료를 다시 받아야 통관을 신청할 수 있어 화물 통관이 지연되는 어려움이 있었는데, 이번 조치로 인해 이같은 고민을 덜게 됐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상하이세관의 '2단계 신고(两步申报)'는 통관 방식 개혁을 통해 세관의 효율성을 높이는 중요한 조치로, 신고수속과 작업시간이 한꺼번에 동시간대로 몰리게 되는 현상을 효과적으로 완화시켰다. 전통적인 방식의 통관에 비해 화물의 출고속도가 빨라지고 화물이 부두에 체류하는 시간을 단축할 수 있으며 수입원가를 절감하게 된다. 또 기업이 신고자료를 준비할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이 주어지게 된다.

 

기업들은 상황에 근거해 '2단계 신고' 방식 또는 기존대로 전통 방식의 통관신고 등 두가지 가운데서 선택이 가능하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찬바람 불면 역시 ‘라면’! 상하이 라면 맛집 15.. hot 2019.11.02
    서늘한 가을 바람에 몸이 사르르 떨려오면 생각나는 음식이 있다. 뜨끈뜨끈한 국물과 쫄깃한 면발이 온몸을 녹여주는 라면이다. 종류도 맛도 셀 수 없이 많은 중국의...
  • [책읽는 상하이 57] 섬에 있는 서점 2019.11.02
    개브리얼 제빈 | 루페 | 2017.10.원제: The Storied Life of A. J. Fikry(2014년)근래 읽은 가장 사랑스러운 이야기. 책을 사랑..
  • 스마트폰 출하량 삼성 1위, 화웨이 2위 hot 2019.10.31
    올 3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3억 6600만대를 기록한 가운데 삼성이 1위, 화웨이가 2위를 차지했다고 관찰자망(观察者网)이 보도했다. 31일 글로벌 시..
  • 中여성, 청춘샷 남기려다 극단적 선택 hot 2019.10.31
    최근 청춘샷을 남기려다 낚시 호객 스트레스를 호소하다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20세 여성의 사연이 알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꾸이양(贵阳)에 살고 있는 A양..
  • [독자투고]행복한 노년, 건강한 가을 운동회 hot 2019.10.31
    제8회 상하이 조선족 노인 협회 운동회지난 27일 ‘제8회 상하이 조선족 노인협회 운동회’가 협회 산하 14개 분회회원과 관객 5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상하이..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14일의 ‘덫’에 걸린 상하이
  2. 上海, ‘중소기업 임대료 감면 세칙’..
  3. 상하이시, 한층 강화된 방역 조치 발..
  4. 中 주거지 ‘폐쇄관리’ 전국적 확산…..
  5. 격리 중 회사가 해고 통보할 수 있나..
  6. 상하이, 신종 코로나 병원 '비밀리에..
  7. 코로나19 예방품 한국서 챙겨오자
  8. 中 확진·사망자 폭증… 통계 기준 바..
  9. 中 원저우에 유독 확진자가 많은 이유..
  10. 中 해열·감기약 ‘실명제 구매’ 전국..

경제

  1. 상하이, 자동차 연검•거주증 만기 어..
  2. 中 훠궈 체인 '하이디라오' 8462..
  3. 中 업종 불문, 마스크 생산 총동원
  4. 美, 상하이 등 중국 4곳 항공편 잠..
  5. 알리바바, 체온 자동 인식하는 ‘AI..
  6. 상하이, 2020년 근로자 의료보험..
  7. 中 전자상거래 기업, 신종 코로나 대..
  8. 中 코로나19 첫 잠재적 치료제 출시
  9. 근무 회복 둘째주, 40% 기업 복귀..
  10. 두산인프라코어, 우한 병원 건설 투입..

사회

  1. 14일의 ‘덫’에 걸린 상하이
  2. 上海, ‘중소기업 임대료 감면 세칙’..
  3. 상하이시, 한층 강화된 방역 조치 발..
  4. 中 주거지 ‘폐쇄관리’ 전국적 확산…..
  5. 격리 중 회사가 해고 통보할 수 있나..
  6. 상하이, 신종 코로나 병원 '비밀리에..
  7. 中 확진·사망자 폭증… 통계 기준 바..
  8. 中 원저우에 유독 확진자가 많은 이유..
  9. 中 해열·감기약 ‘실명제 구매’ 전국..
  10. 후베이성 당서기 경질, 잉융 상하이..

문화

  1. 기생충 ‘오스카 4관왕’…中 네티즌..

오피니언

  1. [전병서칼럼] 코로나19 위협보다 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