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언론, “손흥민 책임은 있으나 악의는 없었다”

[2019-11-04, 11:18:12]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4일 오전 2019~2020 시즌 프리미어 리그 11라운드 에버턴과의 원정경기서 백태클을 시도하다 레드 카드를 받았다. 이 과정에서 태클을 시도한 안드레 고메스(에버턴) 선수가 넘어지다가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하며 발목을 크게 다친 사고가 일어났다.


이를 두고 “고의적이다”와 “레드카드는 너무했다”는 의견이 분분했고 중국의 유명 스포츠 언론인 신랑스포츠(新浪体育)는 “책임은 있으나 고의는 아니다”라는 의견을 냈다.


4일 신랑스포츠는 백태클이 일어난 직후 주심은 옐로우 카드를 건넸지만 안드레 고메스의 부상 정도를 확인하고 최종적으로 레드카드를 건넸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전 리버풀 선수였던 제이미 캐러거(JamieCarragher)는 “레드카드는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모든 태클은 상대선수에게 위험을 가져온다”며 “나도 다리가 부러진 적이 있지만 그 선수가 고의로 다리를 부러뜨렸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다”며 심판의 판정에 이의를 제기했다.


토트넘 감독인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역시 “다시 돌려봐도 그저 운이 없었을 뿐 의도적인 행동은 아니었다”며 손흥민에게 레드카드는 “불공평하다”고 반박했다.


신랑스포츠측은 이번 태클은 분명 상대방을 다치게 할 의도는 없었다고 분석했다. 안타까운 것은 손흥민의 태클로 상대 선수가 균형을 잃었고 모든 무게 중심이 한쪽 발목에 집중된 점, 설상가상으로 넘어지는 순간 오리에와 또 한번 충돌이 있었던 것이 최악의 결과를 가져왔다고 설명했다.


책임을 논하자면 손흥민 선수의 태클이 발단이 되었고 오리에의 충돌이 큰 부상을 가져왔기 때문에 손흥민 선수가 레드카드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손 선수의 레드카드는 적절했고 최소 이번 사건에 50%의 책임이 있다고 여겼다. 다만 고의적인 태클로 상대방을 다치게 했다는 평가는 적절치 않다고 강조했다.


중국 축구팬들은 “이성적으로 쓴 기사다”, “이번 사건은 예상치 못한 사고일 뿐이다”, “손흥민이 태클을 걸어 넘어지려는 것은 사실이지만 실제로 큰 부상을 야기한 건 오리에 때문이다. 손흥민에게는 30% 정도의 책임만 있으니 옐로우카드면 충분하다”고 두둔하는 한편 “백태클은 1998년부터 금지된 태클이다”라며 레드카드는 당연하다는 반응이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가을색 만연한 11월 상하이 공원 hot 2019.11.09
    11월 가을색으로 물든 상하이 공원이 더욱 다채로워진 행사로 상하이 시민들의 발걸음을 재촉한다. 돌아오는 주말에는 대자연 속 깊어가는 가을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
  • 중국도 온라인서 전자담배 ‘OUT’ hot 2019.11.04
    중국도 온라인서 전자담배 ‘OUT’ 미국 전자담배 브랜드 쥴(JUUL)에 대해서 온라인 판매를 금지시켰던 중국이 이제는 전체 전자담배 온라인 판매를 금지하고 나선..
  • 알리바바, 마윈 없어도 매출 40%↑ hot 2019.11.04
    알리바바, 마윈 없어도 매출 40%↑ 마윈(马云)없는 첫 실적이었지만 예상보다 선전했다. 2일 신랑재경은 1일 저녁 알리바바가 공개한 2020년 회계연도 2분기...
  • 찬바람 불면 역시 ‘라면’! 상하이 라면 맛집 15.. hot 2019.11.02
    서늘한 가을 바람에 몸이 사르르 떨려오면 생각나는 음식이 있다. 뜨끈뜨끈한 국물과 쫄깃한 면발이 온몸을 녹여주는 라면이다. 종류도 맛도 셀 수 없이 많은 중국의...
  • [책읽는 상하이 57] 섬에 있는 서점 2019.11.02
    개브리얼 제빈 | 루페 | 2017.10.원제: The Storied Life of A. J. Fikry(2014년)근래 읽은 가장 사랑스러운 이야기. 책을 사랑..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5.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6.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7. [1.18] 中 1선도시 집값 '들썩..
  8. [1.1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
  9.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10.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경제

  1.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2. 부동산개발투자 7% 증가... 분양주..
  3. 위안화 환율, 연내 6.5~6.8..
  4. 中 GDP 2.3% 성장... 사상..
  5. 中 2년 만에 세계 조선업 1위 탈환..
  6. 中 주민 가처분소득 548만원
  7. 국민 음료수 ‘후이웬(汇源)’ 결국..
  8. 후룬 선정, 최고의 몸값 경영인은 간..
  9. 中 비은행권 결제기관 '고삐'.....
  10. 베이징-하얼빈 고속철 개통... 동북..

사회

  1.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2.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3.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4.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6. 자가 격리와 닮은 듯 다른 ‘자아 건..
  7. 上海 ‘年夜饭’ 대신 ‘밀키트’가 인..
  8. ‘춘절에 고향 안 가면 1000위안’..
  9. 中 베이징∙지린∙허베이∙헤이롱장 위험..
  10. 中 신규 확진자 88명…고위험 지역..

문화

  1.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2.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3. [책소개] Write Better 영..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지금, 여기서 행복하..
  2. [아줌마이야기] 生态绿道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