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타오바오 핫 아이템] 무선 충전까지 OK, 모니터 받침대 겸 냉∙온풍기

[2019-11-23, 05:09:55]

 

 

 

 

 

책상에 오래 앉아있어야 하는 직장인이나 학생들에게 꼭 필요한 모니터 받침대 겸 냉온풍기를 소개한다.


이 제품의 외관은 모니터 받침대와 다름이 없다. 요즘 유행하는 레트로풍 라디오라고 해도 믿을만큼 깔끔한 모습이다. 모니터 색깔에 맞춘 블랙과 화이트는 기본, 핑크, 네이비까지 있어 인테리어 효과도 볼 수 있다.


제품 전면의 통풍구에서 바람이 나오는 PTC히터 소재로 빠른 시간 안에 발열이 가능하다. PTC 반도체를 이용해 발열하는 방식의 PTC 히터는 발열 시 불꽃 발생이 없고 산소를 태우지 않아 안전사고까지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


컴퓨터 부팅이 채 되기도 전에 따듯한 바람이 나오기 때문에 추운 겨울에 유용한 제품이다.


고온, 중온, 자연풍까지 총 3단계로 정도를 조절할 수 있다. 또한 50cm 가량의 넓은 통풍구 덕분에 상반신 전체를 훈훈하게 하기에는 충분하다. 또한 방향 전환이 가능해 직접적으로 얼굴로 바람이 부는 일은 없다.
컴퓨터 모니터가 시선보다 아래쪽에 있을 경우 허리를 구부정하게 하기 때문에 경추에 압박을 가하는 경우가 많다. 이 제품을 사용하면 모니터가 기존보다 높아져 허리를 쭉 펴야 안정적인 각도가 나오기 때문에 사용자의 경추 건강에도 좋다는 게 업체의 설명이다.


또 하나의 특징으로는 바로 휴대폰 무선 충전 기능이다. 다양한 브랜드의 스마트폰의 경우 별도의 충전기나 usb선 없이 이 제품 상단에 올려 놓기만 하면 자동 충전이 된다. 자동 충전이 가능한 제품은 삼성은 갤럭시 S6부터, 애플은 아이폰8부터, 화웨이는 RS부터 샤오미는 MIX25,9 등 4개 브랜드만 가능하다. 제품 외관은 국제 VO급 방화소재로 만들어져 있어 화재 위험이 적다.

 

∙ 검색키워드: 取暖, 桌面暖风机
∙ 가격: 239/299元(4만원~5만원) *ubs단자 유무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아줌마이야기] 타오바오 2019.11.23
    아이들은 나를 기계치라 부른다. 핸드폰을 뉴스 보고 위챗 하고 두 가지 용도로만 사용한다고 핀잔을 준다. 아이들과 남편의 도움으로 은행 계좌와 연결해 즈푸바오를...
  • 상하이의 밤은 우아하다…어둠 밝히는 상하이 문화 공.. hot 2019.11.23
    상하이의 상징, 와이탄(外滩)의 불빛이 다가 아니다. 상하이 시정부의 야간 경제 활성화 프로젝트로 올해 상하이의 밤은 유난히 활기찼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재즈바의..
  • 2019년 대미를 장식 할 인기 공연들 hot 2019.11.23
     트로이 시반(Troye Sivan) 콘서트•11월 27일 20:00•上海梅赛德斯奔驰文化中心•380~1480오스트레일리아의 가수겸 작곡가로 활동 중인 트..
  • 中 2020년 법정공휴일 발표 hot 2019.11.21
    중국 국무원이 ‘2018년 중국 법정공휴일’을 공식 발표했다.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에는 설 전 날인 1월24일부터 30일까지 공식적인 춘절연휴가 이어진다. 또한..
  • 中 인싸템 즉석 훠궈 폭발 가능성 ‘경고’ hot 2019.11.21
    中 인싸템 즉석 훠궈 폭발 가능성 ‘경고’ 최근 중국에서 인싸템으로 등극한 자가 발열방식의 즉석 훠궈에 대한 폭발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21일 베이징청년보(北..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대구은행 상하이분행, 상해한국학교에..
  2. 남자가 훔쳐보는 여자화장실? 상하이..
  3. 코리아부동산, 개별 입국 교민에 구호..
  4.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연다... 1..
  5. 없어서 못 판다는 중국산 ‘이것’은?
  6. 中 행복감 가장 높은 도시 1위는?
  7. [인터뷰] 방현주 ‘비폭력대화’ 소통..
  8. [11.18] RCEP 체결, 중국에..
  9. 中 화제성 '갑' 드라마 하차 이유..
  10. 맥도날드, 中 커피시장 진격…3년간..

경제

  1. 없어서 못 판다는 중국산 ‘이것’은?
  2. 맥도날드, 中 커피시장 진격…3년간..
  3. 올해 세계 명품 시장 23% 위축…..
  4. RCEP 체결, 중국에는 어떤 의미일..
  5. 中 5만개 기업 '나도 반도체'
  6. 中 생수회사 회장, 최고부자로 등극
  7. 中 올해 디스플레이 매출 한국 턱밑까..
  8. 전북 상하이대표처, 중국 최대 관광박..
  9. 알리바바, 망고TV 주주 된다
  10. 百度,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 ‘YY..

사회

  1. 대구은행 상하이분행, 상해한국학교에..
  2. 남자가 훔쳐보는 여자화장실? 상하이..
  3. 코리아부동산, 개별 입국 교민에 구호..
  4.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연다... 1..
  5. 中 행복감 가장 높은 도시 1위는?
  6. [인터뷰] 방현주 ‘비폭력대화’ 소통..
  7. 中 화제성 '갑' 드라마 하차 이유..
  8. 中부부, 코로나 완치 후 또다시 '양..
  9. ‘프로 악플러’ 배달앱 등장… 악평..
  10. 中 텐진서 1명 확진…5일 만에 본토..

문화

  1. 상하이 당대 예술박람회 ‘ART021..
  2. 끌로드 모네가 꿈꾸던 일상이 상하이에..
  3. [책읽는 상하이 99] 당신의 여행에..
  4.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