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도 넘은 방역 단속... 폭력, 인권침해 속출

[2020-02-20, 14:29:11]



 

가족끼리 마작했다고 테이블 부숴

마스크 안 쓴 노인에 폭력  

 

중국 각 지역에서 역병을 빌미로 한 무지막지한 폭력, 인권침해 등 방역단속 행위가 속출하고 있다.


20일 화하경위망(华夏经纬网)에 따르면 최근 후베이 샤오간(湖北孝感)시에서 가족끼리 마작을 하다가 방역 단속반이 들어와 폭력을 휘두르는 일이 발생했다. 일가족 세명은 문을 열어놓고 마작놀이를 하다가 갑자기 들이닥친 방역단속반 인원과 마찰을 빚었다. 이들은 집주인의 귀뺨을 때리고 마작테이블을 끌고나와 부수는 등 폭력을 행사했고 집주인은 "가족이 모여서 식사하는 것도 문제가 되냐"며 항의했다.


후베이성에 거주하는 또 다른 일가족 4명은 함께 카드놀이를 했다는 이유로 붙잡혀 반성문을 읽어야 했고 마작놀이를 한 4명은 마작테이블을 들고 거리를 행진하는 벌을 받기도 했다.


또 마스크를 쓰지 않았다는 이유로 폭력을 휘두르는 일도 심심찮게 발생하고 있다. 마스크 없이 외출했다는 이유로 주민을 기둥에 묶는 일이 생기는가 하면, 인적이 드문 밭에서 농작물을 살펴보던 노인을 무자비하게 폭행하는 일도 있었다. 또 한 아파트단지에서는 마스크 없이 외출한 노인에게 주먹을 휘둘러 이빨을 부러뜨리는 일까지 발생했다.


이뿐 아니라 시안(西安)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는 주인과 산책 중인 강아지를 때려죽이는 무지막지한 일도 발생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누가  이들에게 권리를 줬는가?", "무지막지하게 제멋대로 행동하는 사람들에게 엄중하게 책임을 따져야 할 것" 등 분노의 목소리를 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코로나19 그것이 알고 싶다" 의료∙생활∙기업∙경.. hot 2020.02.2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과 불안감은 무지와 알 수 없는 출처, 즉 ‘카더라’에 기인한다. 두려운 심리를 이용한 가짜뉴스, 확실하지 않..
  • 上海 코로나 7개월 최연소 환자 17일만에 퇴원 hot 2020.02.20
    상하이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 중 최연소였던 7개월 여자 아기가 완치 판정을 받고 20일 퇴원했다고 펑파이신문(澎湃新闻)이 전했다. 입원한 지 17일 만이다...
  • 영화 속 2020년, 현실이 됐을까 2020.02.20
    2020년이 됐다. 과거 2020년을 배경으로 많은 공상 과학 영화들이 제작됐다. 2020년을 배경으로 만들어진 공상 과학 영화는 많지만, 아직 현실로 이루어진...
  • 상하이 진입에 필요한 서류는? 상황별 Q&A hot 2020.02.20
    상하이 입성 상황별 Q&A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상하이로 통하는 각 고속도로 입구의 검사가 강화되었다. 특히 거주지, 직장이 불분명한 인물에 대해서는 상하이 진..
  • 상하이, 이틀 연속 신규 확진자 없어 hot 2020.02.20
    20일, 상하이위생건강위원회가 이틀 연속 신규 확진자가 없다고 밝혀 주목을 끌고 있다고 관찰자망(观察者网)이 보도했다. 이날 위생건강위는 전날 12시~24시 의심..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3.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韓 마스크 수출 전면 허용…中 마스크..
  6.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7. [10.23]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
  8.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9.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10.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경제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3.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4.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5. 中 소비력, 上海 1인 3만元으로 전..
  6. 화웨이, 3분기 매출 10%↑ 순이익..
  7.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8.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9.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10.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사회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3.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韓 마스크 수출 전면 허용…中 마스크..
  6.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7. 2021 상하이 ‘미슐랭 맛집’은 어..
  8. 中 질병당국 전문가 “일반인, 백신..
  9. 상하이마라톤대회 내달 29일 개최…참..
  10.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5.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