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식용 가능한 육서동물 ‘개고기’제외 찬반 논란

[2020-04-09, 14:53:27]

중국 정부가 식용 가능한 육서동물(陆生动物, 육지에서 사는 동물. 공기를 호흡하는 동물) 명단에 대한 의견을 수렴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개고기가 명단에서 제외해 이를 두고 중국 누리꾼들 사이에서 설전이 오가고 있다.


9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에 따르면 중국농업농촌부(中华人民共和国农业农村部)에서 8일‘국가 가축유전자원 목록’에 대한 공개 의견 수렴에 들어갔다. 이 목록에는 가축으로 허용되는 31종의 동물이 포함되었고 이는 곧 가축으로 분류되어 관리되기 때문에 식용 등의 상업용으로 사용할 수 있음을 뜻한다.


이 ‘목록’에 포함된 동물은 전통 가축인 돼지, (일반)소, 육우, 물소, 야크, 가얄, 면양, 산양, 말, 당나귀, 낙타, 토끼, 닭, 오리, 거위, 칠면조, 비둘기, 메추리 등 18종, 특수 가축 꽃 사슴, 고라니, 순록, 알파카, 뿔닭, 꿩, 자고, 물오리, 타조, 밍크, 은빛 여우, 푸른 여우, 담비 등 13종이다.


개고기가 빠진 이유에 대해서 농업부는 “인류 문명이 진화하면서 개는 이미 전통 가축에서 반려 동물로 ‘진화’하여 국제적으로도 가축으로 여기지 않아 제외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가 야생 동물에서 비롯된 것으로 알려지자 중국 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에서는 ‘국민 생명과 건강을 보장 하기 위해 불법 야생동물 거래 및 식용을 전면 금지 결정’이라는 내용이 발표되었다.  이 ‘결정’문을 토대로 농업농촌부가 ‘국가 가축유전자원 목록’ 제정에 박차를 가했고 36개 중앙 부처, 31개 지방 정부 및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기에 나선 것이다.


그러나 이를 두고 중국 누리꾼들의 반응은 극명하게 갈렸다. “나는 개고기를 먹지 않지만 개고기 먹을 권리는 존중한다”, “소, 말도 인류의 친구인데 이들은 왜 먹는가?”, “모든 사람들에게 개가 반려동물은 아니다. 특히 개고기 같은 경우 고전부터 전해 내려오는 음식이다”, “개고기는 전통 식자재다”며 개고기는 하나의 문화로 인정하자는 의견이 많았다. 반대로 “무조건 찬성이다!!”, “문명이 발달하면서 개고기 먹는 문화는 없어져야 한다”며 정부의 의견에 찬성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 코로나 환자 6명으로 증가...
  2. 中 2021년 법정공휴일 발표…노동절..
  3. 상하이 코로나환자, 어디서 감염됐나?
  4. [11.24] 中 나흘 연속 코로나..
  5. 中여성 영혼까지 탈탈 털린 비극적 인..
  6. [11.25]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7. 中 나흘 연속 코로나 본토 확진 발생..
  8.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9.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10. [11.26] 中 2021년 법정공휴..

경제

  1.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2. 올해 대세는 '新에너지자동차'.....
  3. 11월 상하이자동차 번호판 1500만..
  4. 배달앱 메이퇀 상하이 토지 매입.....
  5. 中 동영상산업 향후 5년 연속 30%..
  6. 외자기업 "그래도 상하이".....
  7. 샤오미, 3Q 세계 스마트폰 시장 3..
  8. 2021년 공휴일 일정에 中 여행업계..
  9. 上海 앞으로 ‘미 검증’ 매물 부동산..

사회

  1. 상하이, 코로나 환자 6명으로 증가...
  2. 中 2021년 법정공휴일 발표…노동절..
  3. 상하이 코로나환자, 어디서 감염됐나?
  4. 中여성 영혼까지 탈탈 털린 비극적 인..
  5. 中 나흘 연속 코로나 본토 확진 발생..
  6. 中제약사, 코로나19 백신 시판 신청
  7. 中 5억대 재산 단골 가게에 상속한..
  8. 오디션 출신 가수가 ‘특별 인재’?..
  9. 상하이 거주자, 타 지역 이동 가능할..
  10. 中 코로나 발생지역 주민, 어디로 이..

문화

  1. 끌로드 모네가 꿈꾸던 일상이 상하이에..
  2.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3. 中 C리그 선수 평균 연봉, 한국 선..
  4.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 갤러리 ‘윤아..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2020년에 만난 산..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