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불륜설' 타오바오 CEO, 해임은 면했지만...

[2020-04-27, 16:51:06]

스타 왕홍과의 불륜설에 휘말린 타오바오(淘宝) 장판(蒋凡) 총재가 '해임'이라는 최악의 시나리오는 면했지만 잃은게 많다는 분석이 나온다. 27일 알리바바그룹은 장판 CEO에 대한 조사결과를 발표했다고 시나(新浪)망이 전했다.


장판 CEO는 얼마전 인플루언서인 장다이(张大奕)와의 불륜설이 제기돼 세간을 떠들썩하게 했다.  더욱이 그녀가 타오바오, 티몰 등에 자신의 쇼핑몰을 운영중이고 또 자신이 주주로 있는 소속사에도 알리바바가 투자를 한 것으로 알려지며 유착설까지 불거진 상태였다.


이에 알리바바는 전문조사팀을 꾸려 장판 CEO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으며 27일 "알리바바의 투자는 장판과 무관하며 장다이 소유의 타오바오 쇼핑몰 등도 장판과 아무런 이익관계가 없다"는 조사 결론을 발표했다.

 

그러면서 개인의 가정문제로 인해 회사 이미지를 실추시켰다는 점에서는 처벌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그의  •알리바바 파트너 신분 취소  •과실 기록  •그룹 고급 부총재에서 그룹 부총재로 직위 강등  및 전년도 장려금을 취소하는 처벌을 내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도가 유망하던 장판 CEO는 한순간의 잘못된 선택으로 많은 것을 잃게 됐다. 특히 '알리바바 파트너' 신분은 그룹내 '최고권력'을 뜻하며 최고의 영예로 여겨지기 때문에 '총재'라는 직위 유지보다 '파트너' 신분을 잃는 다는 것이 훨씬 큰 손해를 뜻한다. 그룹 CEO 역시 '파트너'가 추천하는 구조이기 때문이다.

 

또, 과실 기록은  향후 알리바바 그룹 내에서 승진 등에도 영향을 받게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천-푸동 전세기 확정! 11일 10..
  2. 상하이 교민 태운 첫 전세기 무사히..
  3.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4. 上海에 부는 한류바람 韩风节 15일..
  5. 中 옌타이 수입 해산물서‘코로나19..
  6. 上海 동방명주, 10년만에 또 '벼락..
  7. 외국인이 중국에서 주식 계좌를 개설하..
  8. 中 ‘진드기병’ 감염자 올해 누적 1..
  9. [8.10] 上海에 부는 한류바람 韩..
  10. 韓 10일부터 中 후베이 입국 제한..

경제

  1.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2. 中 '이런' 과속행위, 벌점 없이 경..
  3. 美 ‘클린 네트워크’로 중국 IT기업..
  4. 财富 세계 500대 기업 공개…中 기..
  5. 샤오미, 800만원대 투명TV 공개
  6. 텐센트, 후야-더우위 합병 추진…초대..
  7. 中 식품 '무첨가'.. 금지어 된다
  8. 15일부터 중국출발 항공 홍콩 경유..
  9. 포브스 선정 中 최고의 CEO는?
  10. 불안심리 줄어들며 치솟던 금값 '뚝'

사회

  1. 인천-푸동 전세기 확정! 11일 10..
  2. 상하이 교민 태운 첫 전세기 무사히..
  3. 상하이 기업인 50명 알리바바 항저우..
  4. 上海에 부는 한류바람 韩风节 15일..
  5. 中 옌타이 수입 해산물서‘코로나19..
  6. 上海 동방명주, 10년만에 또 '벼락..
  7. 中 ‘진드기병’ 감염자 올해 누적 1..
  8. 韓 10일부터 中 후베이 입국 제한..
  9. 사고차량에서 돼지고기 '와르르', 동..
  10. 中 네이멍구서 올해 첫 흑사병 사망자..

문화

  1. ‘뮬란’ 북미지역 영화관 개봉 포기…..

오피니언

  1. 외국인이 중국에서 주식 계좌를 개설하..
  2. 주식 초보의 자녀 금융교육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