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도시 근로자 급여 안정적 성장... 정보•소프트웨어 연봉 최고

[2020-05-18, 10:34:44]


지난해 도시 근로자들의 평균 급여가 발표됐다. 18일 인민일보 해외판 보도에 따르면, 최근 국가통계국은 2019년 도시 근로자들의 평균 급여가 안정적인 성장을 나타냈다고 전했다.


중국통계국이 도시 비(非) 개인기업, 개인기업, 규모이상 기업 등 3가지로 나누어 조사한 결과, 규모이상 기업 근로자들의 평균 급여는 7만 5229위안(1299만원)으로 전해에 비해 10% 증가했고 비 개인기업 근로자들의 평균 급여는 9만 501위안(1563만원)으로 그 전해에 비해 6.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도시 개인개업의 근로자 평균 급여는 전해에 비해 5.2% 증가한 5만 3604위안(925만원)으로 조사됐다.


업종별로는 정보, 소프트웨어, 정보기술 서비스의 급여가 가장 높았고 금융, 과학연구 및 기술서비스가 그 뒤를 이었다.


도시 개인기업 가운데서 연봉이 가장 높은 업종은 정보, 소프트웨어와 정보기술 서비스업이였으며 평균 연봉이 8만 5301위안에 달했다. 해당 분야의 비 개인기업에 근무하는 근로자들의 평균 연봉은 16만 1352위안에 달해 개인기업과 큰 격차를 나타냈다.


비 개인개업 가운데서 평균 연봉이 10만위안을 넘어선 업종들로는 위생과 사회, 전력공사, 열 에너지, 가스 및 수력, 문화, 스포츠와 오락 등이었다.


급여가 빠른 속도로 증가한 업종들로는 광산채굴, 제조업 분야가 특히 두드러졌고 주민들의 생활수준 향상과 더불어 문화산업 관련 업종들의 연봉도 10%이상의 성장을 나타냈다.


또 주민생활소비와 관련된 업종의 근로자 연봉도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민생 소비와 밀접한 자동차 전자제품, 일상용품, A/S, 주민 서비스, 우체국 등 근로자들의 평균 급여도 10%이상 성장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이제는 ‘항..
  2. 단오 연휴, 상하이 주택 거래 10..
  3. [7.6]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4. 中 올 들어 228개 부동산기업 파산
  5. 中 100대 도시 집값, 동기대비 일..
  6. [7.2] 하이난, 면세 한도 대폭..
  7. [6.30] 中 6월 PMI 50.9..
  8. [7.1] 홍콩 보안법, 전인대 만장..
  9. 中 코로나19 ‘집콕’에 한국 라면..
  10. 베이징, 코로나 검사 없이 타 지역..

경제

  1. 단오 연휴, 상하이 주택 거래 10..
  2. 中 올 들어 228개 부동산기업 파산
  3. 中 100대 도시 집값, 동기대비 일..
  4. 中 코로나19 ‘집콕’에 한국 라면..
  5. 中 화장품 관리감독 新규정... 3가..
  6. 하이난, 면세 한도 500만→1700..
  7. 디디추싱, 상하이에서 첫 자율주행 ‘..
  8. 中 6월 PMI 50.9, 제조업 경..
  9. A주 투자자, 상반기 평균 276만원..
  10. 中 '행복' 설문조사 "돈이 다는 아..

사회

  1. 가족 입국 길도 열렸다, 이제는 ‘항..
  2. 베이징, 코로나 검사 없이 타 지역..
  3. 中 인간 전염되는 ‘신종 돼지독감’..
  4. 인도, 위챗 틱톡 등 中 앱 60개..
  5. WHO “中 돼지독감 신종 아냐, 예..
  6. [코로나19] 신규 확진 19명, 무..
  7. [코로나19] 베이징에서만 신규 확진..
  8. 홍콩 보안법, 전인대 만장일치 통과…..
  9. 시어머니와 사돈, 며느리와 시아버지...
  10. 中 선전, 전학년 기말고사 전면 취소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79] 세계 명문가의..
  2. [책읽는 상하이 80] 모리와 함께한..
  3. [책읽는 상하이 81] 다다를 수 없..
  4. SHAMP 7월 추천도서
  5. [책읽는 상하이 82] 어젯밤
  6. [책읽는상하이 83] 50대 사건으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