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외자기업 "그래도 상하이"... 오피스 수요 ↑

[2020-11-25, 11:47:05]
상하이 오피스에 대한 외자 수요가 여전히 증가하고 있다. 

글로벌 부동산 리서치업체인 CBRE가 상하이의 153개 갑급 오피스에 입주 중인 6000여개 업체에 대한 조사결과, 외자의 임대수요가 지난번 조사 때보다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5일 계면신문(界面新闻)이 보도했다.

2020년 3분기말 기준으로 반영된 조사보고서에 따르면, 금융업, 제조업, 서비스업 등 3대 분야가 상하이 갑급 오피스에 대한 수요가 가장 강력한 것으로 나타났고 외자기업의 임대수요는 2018년도 조사 당시에 비해 다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대상 기업 중 외자기업의 오피스 임대면적은 전체의 49%에 달했으며 이는 앞서 진행한 조사때보다 3%p 늘어난 것이다. 

지역별 분포에서는 외자기업들이 여전히 난징시루, 런민광장, 화이하이중루 등 도심지역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고 내자기업들은 쉬후이빈장, 베이와이탄, 우쟈오창, 다훙차오 등 지역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외자가 상하이 경제에 대한 기여도 또한 높다. 한 통계에 따르면 상하이에는 6만여개 외자업체가 있으며 이들 업체가 상하이 GDP에 대한 기여도는 25%, 납부하는 세금은 전체의 30%를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뿐만 아니라 5분의 1의 일자리도 외자 투자로부터 나오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밖에 상하이 오피스 시장에서 '수퍼 임대자' 수치도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퍼 임대자'는 면적이 1만평방미터가 넘는 오피스를 임대한 기업을 뜻한다. 2020년 상하이의 '수퍼 임대자'는 113개 업체로, 이는 2018년 조사 시보다 40개가 늘어난 것이다. 이 중 내자 기업이 43%, 외자기업이 57%를 점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11.25]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hot 2020.11.25
    [11.25]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중국은 지금… 2020년 11월 25일(수) 상하이방닷컴 shanghaibang.com 1. 中 코로나 신규 확진자...
  • 상하이 제3공항 칭푸에 생긴다 hot 2020.11.25
    상하이의 훙차오, 푸동 공항이 포화상태에 다다르면서 이를 완화시켜줄 세번째 공항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아울러 제3의 공항이 생기면 현재는 불가능한 장삼..
  • 上海 지하철 좌석 ‘대걸레 청소’ 논란 hot 2020.11.25
    上海 지하철 좌석 ‘대걸레 청소’ 논란 최근 인터넷을 통해 한 도시의 지하철 내부 청소 장면이 논란이 되고 있다. 25일 신민만보(新民晚报)에 따르면 24일부터...
  • 中 코로나 신규 확진자 5명…지역 감염은 '제로' hot 2020.11.25
    中 코로나 신규 확진자 5명…본토 확진 0 연속 발생하던 본토 확진자가 나흘만에 0명으로 돌아섰다. 25일 국가위생건강위원회(国家卫健委)에 따르면 11월 24일...
  • 中 미성년자 BJ 후원금 결제 금지… 실명제 도입 hot 2020.11.24
    중국 현지에서 미성년자가 인터넷 방송 진행자(BJ)들에게 거액의 후원금을 결제하는 사건이 잇따라 발생하자 중국 광전총국(广电总局) 결국 칼을 뽑아 들었다.&nbs..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3. [공고] 상하이저널 23기 고등부 학..
  4. [2.23] 제2의 디디 사건? 中..
  5.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6. 30대 女, 상하이 디즈니 무대 난입..
  7. 제2의 디디 사건? 中 최대 이삿짐..
  8.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9.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10.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경제

  1.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2.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3.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4. 샤오미 “전기차 연구 중이나 아직 정..
  5.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6. 中 ‘1호 문건’ 발표…18년째 ‘농..
  7. 포브스 선정 中 최고의 비즈니스 여성..
  8. 中 지난해 공유경제 성장세 주춤… 5..
  9. 홍콩 인지세 인상 소식에 A주까지 줄..
  10.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사회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3. 30대 女, 상하이 디즈니 무대 난입..
  4. 제2의 디디 사건? 中 최대 이삿짐..
  5.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6.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7.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8. 상하이 지하철역 자판기, 디지털 위안..
  9. 中 10살 '돌 수집광' 고대 화석..
  10. 中 화동 대구•경북기업인회 신년 단배..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103] 고단한 삶을..
  2.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오피니언

  1. [투자컨설팅]한중 M&A 기회와 트렌..
  2. [허스토리 in 상하이] 춘절 단상
  3. [건강칼럼]겨울에 흔한 뇌졸중 ‘이런..
  4.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5.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