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코스트코 치솟는 인기, 시가 9조원 폭등

[2019-08-29, 16:47:15]


주차하는 데만 3시간, 계산대 앞에서 대기만 2시간, 순식간에 품절 사태, 주변 도로 교통 마비, 오픈 첫날 넘치는 고객으로 오후부터 영업중단, 이튿날부터 방문자 2000명으로 제한... 등 잇단 화제를 낳고 있는 코스트코(Costco)가 시가 폭등으로 또한번 관심을 모았다. 


지난 27일 상하이 민항구에 매장을 연 코스트코는 현지인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으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고 중신경위(中新经纬)가 보도했다.


오픈 이튿날인 28일 아침에도 밤새 내린 폭우에도 불구하고 새벽 2시부터 코스트코 매장을 찾아 문 열기를 기다리는 사람들이 나타나는 가하면 매장 오픈 2시간전에 이미 수백명의 사람들이 문앞에 길게 늘어섰다.

 
첫날 명품백 등 인기품목들을 고객들이 싹쓸이 해가는 바람에 매장 측에서 급하게 물품들을 추가로 조달했지만 28일에도 샤넬, 프라다 등 명품백들은 동나고 진열된 샘플만 남았다. 그리고 오픈 첫날 동이 났던 1498위안짜리 마오타이(茅台)주는 28일 개장 10분만에 품절됐다.


이처럼 코스트코는 상하이에서의 성공적인 '데뷔'에 힘입어 주가도 크게 올랐다. 매장 오픈 당일 저녁 주가가 5% 급등한데 이어 이튿날에도 주가가 잇따라 오르며 코스트코의 시가는 이틀동안 78억 달러(9조 4000억 원)이 증가했다.


대용량 판매, 유료 회원제라는 기존 전통 유통업체에 반하는 전략을 펼쳤지만 중산층을 타겟으로 전통 오프라인 매장은 물론, 온라인 매장에 비해서도 저렴한 가격이 소비자를 움직인 주요 요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여기에 방대한 중국의 소비시장, 소비자들의 구매력과 잠재력 또한 중요한 요인 중 하나이다. 


한편, 일부 전문가들은 "오픈 초기의 인기가 언제까지 유지될 지 알수 없다"면서 "코스트코의 가격 우세 유지, 공급채널과 물류창고의 저원가 운영, 중국 소비자들의 유료 회원제에 대한 적응 등이 코스트코가 풀어나가야 될 과제"라고 말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타오바오 핫아이템] 스마트 냉난방 펫하우스 hot 2019.09.15
    샤오미 생태계 MOESTAR에서 내놓은 스마트 펫하우스로 주로 고양이를 타겟으로 제작됐다. 세련한 삼각형 우주선 모양과 고양이가 드나들 수 있는 삼면의 원형 디자..
  • 감성 충만, 상하이 속 이국풍경 11곳 hot 2019.09.01
     상하이 속 작은 영국-템즈타운(泰晤士小镇)● 무료● 松江区三新北路900弄영국의 감성이 마구 묻어나는 템즈타운-타이우스샤오전은 상하이에서도 유명한 관광지..
  • 9월 볼만한 영화 hot 2019.09.01
    决胜时刻Chairman Mao 1949(마오주석 1949) 신중국 건설 70주년을 기념하는 영화 ‘决胜时刻(결승시각)’은 1949년 마오쩌둥(毛泽东) 등..
  • 中 정부 타이완 ‘금마장’ 영화제 불참 지시…중국.. hot 2019.08.29
    中 정부 타이완 ‘금마장’ 영화제 불참 지시…중국 기업도 ‘협찬 거부’ 오는 11월로 예정된 타이완 금마장(金马奖) 영화제가 반쪽짜리 영화제가 될 가능성이 높아졌..
  • 상하이 루자주이, 시내 면세점 오픈 hot 2019.08.29
    지난 23일 상하이 루자주이(陆家嘴)에 시내 면세점이 오픈했다고 펑파이신문(澎湃新闻)이 전했다. 면세점은 푸동상웨완추안창(浦东尚悦湾船厂) 1862프로젝트..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대구은행 상하이분행, 상해한국학교에..
  2. 남자가 훔쳐보는 여자화장실? 상하이..
  3. 코리아부동산, 개별 입국 교민에 구호..
  4.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연다... 1..
  5. 없어서 못 판다는 중국산 ‘이것’은?
  6. [인터뷰] 방현주 ‘비폭력대화’ 소통..
  7. 中 행복감 가장 높은 도시 1위는?
  8. [11.18] RCEP 체결, 중국에..
  9. 中 화제성 '갑' 드라마 하차 이유..
  10. 中부부, 코로나 완치 후 또다시 '양..

경제

  1. 없어서 못 판다는 중국산 ‘이것’은?
  2. 올해 세계 명품 시장 23% 위축…..
  3. 中 5만개 기업 '나도 반도체'
  4. 中 생수회사 회장, 최고부자로 등극
  5. 中 올해 디스플레이 매출 한국 턱밑까..
  6. 전북 상하이대표처, 중국 최대 관광박..
  7. 알리바바, 망고TV 주주 된다
  8. 百度,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 ‘YY..
  9. 11월 상하이자동차 번호판 1500만..
  10. 올해 대세는 '新에너지자동차'.....

사회

  1. 대구은행 상하이분행, 상해한국학교에..
  2. 남자가 훔쳐보는 여자화장실? 상하이..
  3. 코리아부동산, 개별 입국 교민에 구호..
  4.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연다... 1..
  5. [인터뷰] 방현주 ‘비폭력대화’ 소통..
  6. 中 행복감 가장 높은 도시 1위는?
  7. 中 화제성 '갑' 드라마 하차 이유..
  8. 中부부, 코로나 완치 후 또다시 '양..
  9. 상하이, 코로나 환자 6명으로 증가...
  10. ‘프로 악플러’ 배달앱 등장… 악평..

문화

  1. 끌로드 모네가 꿈꾸던 일상이 상하이에..
  2. [책읽는 상하이 99] 당신의 여행에..
  3.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