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춘절연휴 맞아 반려동물 호텔 '성수기'

[2018-02-08, 14:14:31]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春节)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장기간의 연휴동안 해외 여행을 계획하거나 고향으로 돌아갈 준비를 하는 가운데 반려동물을 위한 애견, 애묘 전용호텔, 위탁업체들도 성수기를 맞고 있다고 환구망(环球网)이 8일 전했다.


전문 업체들은 대부분 예약이 꽉찬 상태였으며 연휴 기간 위탁 가격도 평소보다 최고 20% 넘게 인상된 곳도 있었다.


하이난항공(海南航空) 등 중국의 일부 항공사들이 반려동물과 함께 탑승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운행하고 있지만 이 또한 도시 범위가 제한되어 있어 연휴를 앞두고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의 걱정이 커지고 있다.


궈(郭) 씨는 오는 10일 고향으로 가서 다음달 초에 돌아온다. 그녀는 "키우고 있는 푸들을 데려갈 수 없어 1월부터 주변 곳곳의 애견 호텔에 문의해 겨우 예약했다"고 밝혔다.


또 다른 여성인 청(程)씨는 "집 주변 여러 곳의 애견 호텔을 알아봤지만 가격이 내 보름치 월급에 달했다"고 말했다.


일부 전문 위탁업체들은 하루 위탁 비용이 90위안에서 100위안까지 달했다. 이는 단지 하루 숙박 비용일뿐 사료부터 간식, 미용, 산책 서비스 등이 추가되면 보름 동안 1500위안 정도의 비용이 별도로 발생했다.


최근에는 모바일 인터넷의 발달로 펫시터(Pet Sitter) 서비스도 주목받고 있다. 펫시터는 자신의 집에서 위탁된 반려동물을 챙기거나, 직접 의뢰인 집을 방문해 반려동물을 돌봐주는 역할을 하는 사람이다.


어플을 통해 펫시터를 직접 구할 수 있고 비용도 반려동물 위탁호텔보다 저렴해 이용자들이 늘고 있는 추세다.


이민정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봄 재촉하는 매화향기, 상하이 전국 최대 매화전 개.. hot 2018.02.17
    중국 최대 규모의 매화꽃 전시가 2월1일부터 상하이에서 펼쳐진다. 한파가 기승을 부리는데도 불구하고 봄을 알리는 매화가 꽃망울을 터뜨렸다. ‘고결한 마음’이라는...
  • 겨울방학 가족 공연… 서커스·발레·등려군까지 hot 2018.02.15
    즐거운 서커스上海杂技团《欢乐马戏》웃음과 묘기를 동시에 선사하는 상하이서커스단의 공연으로 보는 내내 배꼽을 잡게 만든다. 사자, 호랑이, 곰, 말, 원숭이 등 동물..
  • [아줌마이야기] 동장군 hot 2018.02.13
    상하이의 겨울의 위세가 매섭다. 최근 몇 년 동안 비교적 춥지 않은 겨울을 보내다 보니 체감상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 듯 하다. 하지만 지구 북반구 곳곳의 겨울..
  • 중국의 춘절 유래와 풍습 hot 2018.02.12
    춘절은 음력 1월1일로, 춘절(春节)이라는 용어 외에도 신녠(新年), 따녠(大年), 신쑤이(新岁), 꿔녠(过年) 등으로 다양하게 불린다. 중국에서 춘절을 명절로...
  • 특별하게 보내는 로맨틱 발렌타인데이 hot 2018.02.10
    프라이빗 레스토랑에서 즐기기Cupola레스토랑 Cupola는 미슐랭 3스타 셰프 장조지(Jean Georges)가 운영하는 레스토랑이 모여있는 와이탄 3호 건물에..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대세는 新유통! 과감한 승부수 필요
  2. “상하이에서 강원도 청정 제품 맛보세..
  3. 상하이, 세계 예술을 품다…11월 볼..
  4. [11.13] 광군제 최대 승자는 ‘..
  5. ‘수입박람회’ 장소 24일까지 일반인..
  6. 고려대, 홍콩• 티벳•타이완 별도 표..
  7. 그림 그리는 농부들…
  8. 中, 이번엔 ‘쓰레기 기름’ 쓴 초등..
  9. 중국인들이 즐겨먹는 3대 생선요리는?
  10. 엘리베이터 타는 데 ‘25원’? 상하..

경제

  1. 국제수입박람회 폐막…65조원 ‘계약..
  2. 35조원! 솽스이 매출 사상 최고…전..
  3. 中, IoT 넘어 IoE...6G 연..
  4. 中 최초 ‘심해 가스전’ 실질 건설..
  5. 중국 수입박람회, 한국 6억 달러 계..
  6. UBS "환율 연내 7元, 무역 전면..
  7. 세계 가장 깊은 지하호텔 '상하이 션..
  8. 폭스바겐, 2025년까지 중국시장에서..
  9. 中시장에서 고전하는 韓기업 이것이 문..
  10. 상하이, 광군제 최대 ‘큰 손’.....

사회

  1. 대세는 新유통! 과감한 승부수 필요
  2. “상하이에서 강원도 청정 제품 맛보세..
  3. ‘수입박람회’ 장소 24일까지 일반인..
  4. 고려대, 홍콩• 티벳•타이완 별도 표..
  5. 中, 이번엔 ‘쓰레기 기름’ 쓴 초등..
  6. 엘리베이터 타는 데 ‘25원’? 상하..
  7. 최영삼 총영사 “앞으로 2년 교민들의..
  8. 中 초등생 자녀 ‘공개구혼' 봇물....
  9. 안창호 탄생 140주년, 도산사상 기..
  10. 창닝취 진종루 거류증 접수처 운영 임..

문화

  1. 상하이, 세계 예술을 품다…11월 볼..
  2. 바오롱 미술관, <한국 추상미술: 김..
  3. 상하이 웨드스번드 예술디자인 박람회..
  4. 그림 그리는 농부들…
  5. [책 읽는 상하이 7] 법륜 스님의..
  6. 안승필의 ‘아리랑’ 베이징에 울려 퍼..
  7. 11월 상하이 클래식 연주회
  8. 엑소 전 멤버 크리스, 美 음원차트..
  9. 2018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관 8..
  10. [책 읽는 상하이 8] 문학에 새긴..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별과 달이 내게 가르..
  2. [IT칼럼] 4차산업혁명 무엇을 어떻..
  3. [독자투고] 상하이조선족노인회 제7기..
  4. [아줌마이야기] 요즘 제일 핫 한 한..
  5. [아줌마이야기] 계수나무꽃(桂花)
  6. [IT칼럼] 4차산업혁명시대, 달라진..
  7. [독자투고] 즐거운 야유회, 새로운..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