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구매대행 업자, '밀수죄'로 10년형에 벌금 9억

[2018-11-06, 11:45:44]
▲사진은 본 기사와 무관합니다.
▲사진은 본 기사와 무관합니다.

타오바오(淘宝)에서 구매대행 및 여성복 판매를 해오던 한 점주가 법원으로부터 벌금 550만위안(8억9천만원)과 함께 10년형을 선고받아 충격을 주고 있다고 6일 왕이뉴스(网易新闻)가 보도했다.


지난 2일 'TSHOW수입의류' 타오바오점 점주가 자신의 온라인 매장에 올린 사과문은 많은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이 여성은 타오바오에서 12년동안 의류 관련 판매사업을 해온 유옌(游燕) 씨로, 그는 자신이 현재 광저우여자감옥에 수감 중이며 그동안  수입 대행을 통해 판매해 온 의류들이 밀수품으로 인정돼 10년형을 선고받았다고 전했다.


그녀의 가족들에 따르면, 유옌 씨는 최근 3년동안 홍콩으로부터 의류를 구입해 타오바오를 통해 판매를 해오다 작년 4월 "일반화물 밀수 혐의"로 체포돼 조사를 받았으며 올 2월 화물 밀수죄가 인정돼 10년형 및 벌금 550만위안을 선고받았다.


이에 대해 가족들은 대부분 물품은 물류업체를 통해 정상적으로 통관돼 들어온 것이며 일부만 그녀가 홍콩에서 직접 가져오거나 '따이공'을 통해 들여온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녀의 신용카드 소비금액인 1154만위안을 모두 밀수품 구매에 사용했다는 법원의 판결은 부당하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1심 판결에 불복해 항소한 최종 2심 재판에서도 법원은 1심 재판결과를 그대로 유지했다.


한편, 유옌 씨 가족들은 "이와 유사한 사건이 비일비재"라면서 "그동안 세간의 주목을 받지 못해 크게 알려지지 않았을 뿐"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일을 계기로 많은 사람들이 똑같은 잘못을 저지르지 않도록 경종을 울리는 역할을 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독자투고] 상하이조선족노인회 3.8..
  2. 上海 연간 관광수입 ‘84조원’ 돌파
  3. 음주단속에 걸린 남성, 호수에 풍덩..
  4. 판빙빙, 제작사 방문 모습 포착…복귀..
  5. “중국 학생들은 커닝해 미국 유학”..
  6. 리멤버 ‘플루트 콘서트’ 열어
  7. 强生택시 '여성 나홀로 밤길' 서비스..
  8. 中 잘 벌고 잘 쓰는 도시는? 디지털..
  9. 모바이크, 해외 시장 철수한다
  10. [3.14] 알리바바, ‘상하이판 나..

경제

  1. 上海 연간 관광수입 ‘84조원’ 돌파
  2. 中 잘 벌고 잘 쓰는 도시는? 디지털..
  3. 모바이크, 해외 시장 철수한다
  4. 中 소비자권리 침해 10대 사례 공개..
  5. 中 '인터넷 부자' 85명…평균 자산..
  6. 화웨이, 유럽서 특허 출원 2위…삼성..
  7. 중국 AI 특허 신청 기업, 미국 제..
  8. 中 2월 스마트폰 출하량 20%↓…아..
  9. 롯데백화점 톈진점 철수… 中 남은 매..
  10. '세계 도시 선호도' 1위 뉴욕…..

사회

  1. 음주단속에 걸린 남성, 호수에 풍덩..
  2. 판빙빙, 제작사 방문 모습 포착…복귀..
  3. “중국 학생들은 커닝해 미국 유학”..
  4. 强生택시 '여성 나홀로 밤길' 서비스..
  5. 상하이 언니들이 간다! 공감문화축제..
  6. “연애 금지” 中 고등학교 식당서 남..
  7. [인터뷰] '무작정 따라하기 상하이'..
  8. 마윈 주식 매각... 이유가?
  9. [중국유학] 중국 체감 물가 한국보다..
  10. [인터뷰] '눈 꼭 감고 그냥 시작'..

문화

  1. 3월에 만나는 '봄향기' 클래식 공연
  2. [책읽는 상하이 25] 소설 동의보감
  3. 올해 개봉하는 애니메이션 기대작
  4. 中 언론, 승리 은퇴 아닌 ‘퇴출’…..
  5. [책읽는 상하이 26] 질병에서 멀어..

오피니언

  1. [독자투고] 상하이조선족노인회 3.8..
  2. 리멤버 ‘플루트 콘서트’ 열어
  3. [전병서칼럼] 2019년 중국 GDP..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