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4.15] 중국서 위기 맞은 벤츠…품질논란 계속

[2019-04-15, 11:34:33]

중국은 지금… 2019년 4월 15일(월)
상하이방닷컴 shanghaibang.com

 

1. 중국서 위기 맞은 벤츠…품질논란 계속

독일 메르세데스 벤츠가 중국에서 때 아닌 품질논란에 휩싸이며 곤혹을 치르고 있습니다. 지난 14일 시안(西安)과 정저우(郑州)에서 구매한 벤츠 차량에서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한 대는 주행거리가 1km도 되지 않아 엔진에서 기름이 유출하고 한대는 차량 구입 후 24시간만에 핸들 조작에 문제가 생겼습니다. 두 차주 모두 벤츠 4S점(4S店,판매, 부품, 정비, 서비스까지 제공하는 브랜드 대리점)을 상대로 환불을 요구하고 있지만 업체 측은 문제가 된 곳의 부품 교체만 가능하다는 반응입니다. 또한 일부러 자동차 할부 구매를 권유해 ‘금융서비스비’라는 명목으로 약 15200위안(약 257만원)을 추가 납부하도록 유도한 것 역시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자칫하면 벤츠 불매운동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어 전국 4S점에서도 이 문제를 주목하고 있습니다.

 

2. '996 근무제’가 뭐길래…마윈•류창동 “젊어서 고생은 영광”

최근 중국에서 996근무제에 대한 찬반 여론이 뜨겁습니다. ‘996’ 근무제란 오전 9시 출근, 오후 9시 퇴근, 주6일 출근이라는 초과근무를 뜻하는 것으로 중국 IT 업계에서는 ‘관행’처럼 여겨 왔습니다. 그런데 996 근무제의 ‘온상’이라 할 수 있는 알리바바와 징둥의 대표들이 이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공개 한 것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징둥의 류창동 회장은 강제적으로 995나 996을 시행할 생각은 없지만 함께 노력하고 함께 책임과 업계의 부담을 느끼며 성과를 거둔 사람이야말로 진정한 형제”라며 996 근무제 필요성을 언급했습니다. 마윈의 경우 “젊은 친구들이 행복이란 자신이 쟁취해 내는 것임을 알았으면 좋겠다”며 996근무제는 오히려 "행복한 일"이라고 표현했습니다. 그러나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야근 수당만 제대로 챙겨주면 996근무제 찬성이다”, “마윈이나 류창동은 자발적인 초과 근무인 만큼 일반 직장인과는 다르다”며 비난했습니다.

 

3. ‘택배 대국’ 中 택배 업무량 5년 연속 세계 1위
중국 국가우정국이 발표한 ‘2018년 중국 택배발전지수 보고서’를 인용해 지난해 전국 택배 업무량이 507억 1000만 건으로 전년 대비 26.6% 증가하며 5년 연속 세계 1위에 올랐습니다. 이는 미국, 일본, 유럽의 택배 업무량 총합을 넘어선 수치로 전국 택배 기업의 하루 평균 택배 처리량은 1억 4000만 건으로 가장 많은 날은 무려 4억 2000만 건에 달했습니다. 택배 업무 수입은 6038억 4000만 위안(102조 2700억원)으로 지난해보다 21.8% 증가하며 국내총생산(GDP)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6.7‰로 지난해보다 0.7‰p 늘어나면서 경제 성장에 직접적인 공헌을 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올해 중국의 택배 업무량이 지난해보다 22% 증가한 600억 건을 돌파하고, 택배 업무 수입은 7000억 위안을 넘어서 지난해보다 18%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4. 美 중국 기업∙대학 37곳 ‘무역 경계 명단’ 올려
미국 상무부가 중국 기업 및 대학교 37곳을 무역 거래 시 경계해야 할 ‘확인되지 않은’ 대상 명단에 올렸습니다. 명단에 포함된 중국 기업 및 대학은 대부분 전자, 기계공학, 정밀과학과 관련된 기관으로 중국인민대학, 상하이통지(同济)대학, 시안교통대학, 윈난천문대 등이 포함되었습니다. 전 미국 상무부 수출 관리 차관보 케빈 울프는 “미국 기업들은 이후 명단에 포함된 기관과의 거래에 신중을 가할 것”이라며 “미확인 대상 명단에 포함된 것은 미국 공급상들이 이들에게 물품을 공급할 때 제한을 받게 된다는 뜻”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중국 상무부는 11일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미국의 이 같은 조치에 대해 강하게 반발하며 조속히 잘못을 시정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5. 블랙홀 사진 때문에…최대 위기 맞은 ‘중국판 게티 이미지’
인류 역사상 최초의 블랙홀 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중국판 게티 이미지로 불리는 시각중국(视觉中国)이 해당 사진을 판매용으로 게재해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어떻게 인류 최초 블랙홀 사진 저작권이 시각중국에 있냐”며 어이없다는 반응을 쏟아냈습니다. 우샹핑(武向平) 중국 천문학회 이사장도 “인류 최초의 블랙홀 사진은 발표된 순간부터 출처를 밝히기만 한다면 전세계 모두가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혀 시각중국에 더 큰 비난이 쏟아졌습니다. 이에 시각중국은 논란이 된 모든 사진을 내리며 “이 같은 상황이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해명했지만 텐진국가인터넷정보사무실(天津网信办)이 정돈 명령을 내려 현재 해당 홈페이지는 접속이 차단된 상태입니다.

 

6. 中 남방항공, 1인당 네 좌석까지 구매 가능
중국남방항공은 고객들에게 최대 4좌석까지 점유할 수 있는 1인 다좌석 서비스를 내놓았습니다. 이 서비스는 중국 광저우발 모든 국제선 항공편에서 이용할 수 있고 추후에 베이징, 상하이 등지의 국제선 항공편으로 확대 실시할 방침입니다. 남방항공의 1인 다좌석 서비스 가격은 국제 항공편 거리에 따라 3등급으로 나뉘고 가까운 거리일수록 추가 비용은 저렴해집니다. 단, 추가 좌석에 따른 추가 수하물과 기내식은 제공되지 않으며 추가 좌석은 현재 공항 카운터에서만 구매할 수 있습니다. 업계에서는 비행기 탑승률이 낮은 경우 잔여 좌석을 이용해 항공사가 추가 수익을 얻을 수 있는 방법인 만큼 긍정적인 반응입니다.

 

http://band.us/#!/band/58378633
www.shanghaibang.com
m.shanghaibang.com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스포츠산업, 여성들을 주목할 때 hot 2019.05.04
    인터넷에서 소비능력 순위로 '여성-아이-노인-개-남자'라고 우스갯소리가 나올 정도로 여성들의 소비력은 이미 널리 알려져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스포츠산업..
  • '996 근무제’가 뭐길래…마윈•류창동 “젊어서 고.. hot 2019.04.15
    ‘996 근무제’가 뭐길래…마윈•류창동 “젊어서 고생은 영광” 최근 중국에서 996근무제에 대한 찬반 여론이 뜨겁다. 대부분의 근무자들은 ‘반대’를 외치는 반면...
  • 중국서 위기 맞은 벤츠…품질논란 계속 hot 2019.04.15
    중국서 위기 맞은 벤츠…품질논란 계속 독일 메르세데스 벤츠가 중국에서 때 아닌 품질논란이 휩싸이며 곤혹을 치르고 있다. 지난 14일 시안(西安)에서 66만 위안(..
  • 클래식으로 만나는 상하이 봄 hot 2019.04.13
    꽃 같은 4월의 음악회 상하이 곳곳에 꽃들이 만개해 꽃놀이 가기에 좋은 계절이다. 싱그러운 꽃도 좋지만 은은하고 마음을 풍성하게 하는 꽃 같은 음악회에 빠져 보는..
  • 서지현 검사 강연 "피해자는 남고, 가해자는 모습.. hot 2019.04.13
    서지현 검사 강연위안부·미투 ‘용기있는 고백’으로 세상에 드러나페미니즘은 여성 ‘우월’ 아닌 ‘차별’ 말라는 것“죽이지 말..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4.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5. “5.18은 역사이자 현실, 우리의..
  6. 中 고급 맥주 시장 쟁탈전... 총성..
  7. '돈 잘 버는 회사 TOP15' 中..
  8. 푸동공항 면세점 '가격 경쟁력'으로..
  9. '글로벌 2000대 상장회사' 中 기..
  10. 창업 7년만에 중국 10대 부자에 오..

경제

  1.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2. 中 고급 맥주 시장 쟁탈전... 총성..
  3. '돈 잘 버는 회사 TOP15' 中..
  4. 푸동공항 면세점 '가격 경쟁력'으로..
  5. '글로벌 2000대 상장회사' 中 기..
  6. 창업 7년만에 중국 10대 부자에 오..
  7. 中 미국산 돼지고기 대량 주문 취소…..
  8. 美, 화웨이 ‘거래제한 명단’ 올려…..
  9. 위챗 사용자 11억 명 넘어섰다
  10. 중국뷰티엑스포, KOECO O2O 스..

사회

  1.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2. “5.18은 역사이자 현실, 우리의..
  3. 집 팔아 용돈 쓴 中대학생
  4. 中 명문 여대생 ‘목숨 건’ 불법 난..
  5. 상하이서 발견된 명나라 유물, 때아닌..
  6. ‘부처님 오신 날’ 용화선원 봉축법요..
  7. 말다툼하다 뜨거운 물로 보복한 中 여..
  8. KFC(肯德基) 잘 되는 데는 이유가..
  9. “내 딸 아직 안 탔어요” 항공기 이..
  10. 민화협 상하이협의회 “우리부터 통일하..

문화

  1.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2. 5월 어느 봄날의 연주회
  3. [박물관] ‘중화국화전람회’를 통해..
  4. [책읽는 상하이 33] 농담
  5.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6. [책읽는 상하이 35] 숨결이 바람..
  7. 아라리오, 아사미 키요카와의 중국 첫..
  8. [박물관] 중국 공산당 탄생지, 상하..
  9. 상하이 초여름 유쾌 상쾌한 전시
  10. 5월 한국 작가들 상하이 전시 나들이

오피니언

  1. 글쓰기의 힘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아줌마 이야기] 상하이에서 엄마로..
  4. [독자투고] 3대가 함께한 신나는 5..
  5. 상하이 조선족노인회 건국 70주년 경..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