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퉁신발 진품으로 바꿔치기

[2019-05-15, 16:00:37]

"나이키 공식매장을 통해서 구매한 신발도 가짜일 수가 있다"는 소비자 우려가 나오고 있다고 13일 중신경위(中新经纬)가 보도했다.


이같은 우려가 제기된 것은 지난 12일 가짜 신발을 나이키 공식 인터넷매장에 보내 환불 받은 사건이 발생하면서부터다.


판(潘) 씨는 나이키 인터넷 공식 매장에서 진품 신발을 구매한 후 자신이 인터넷에서 구매한 모조품 신발을 공식 매장에 보내 환불을 받는 사기행각을 벌이다가 덜미가 잡혔다. 

 

판 씨는 자신이 나이키 인터넷 공식 매장에서 가짜로 의심되는 신발을 구입한 적이 있었는데 나이키 측은 별다른 확인없이 곧바로 신발을 환불해 줬다면서 나이키측의 관리 허점을 틈 타 신발 바꿔치기를 해왔다고 털어놨다.

 

판 씨는 모조품을 공식 매장에 보내 환불을 받고, 진품 신발은 재판매를 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대해 소비자들은 "환불한 가짜 신발이 또 다른 누군가에게 판매됐을 가능성이 있다는 얘기"라면서 불신의 눈초리를 보냈다. 특히 판 씨의 이같은 행각이 드러난 것은 매장측이 신발이 가짜라는 사실을 꿰뚫어 본 것이 아니라 판 씨의 수상한 구매 행각이 지속되자 그에 의심을 품고 확인한 결과라는 점에서 불신은 더욱 커지고 있다.


한 업계내 관계자는 "나이키 신발의 진위여부 감별이 어렵다"면서도 "공식 매장에서조차 자신의 상품을 알아보지 못한다는 것은 짝퉁시장의 존재를 방임하는 셈"이라고 말했다.


다른 한 패션 전문가는 "나이키가 지정한 정상적인 판매경로를 통해 판매되는 제품들은 진품이고 똑같은 생산공장에서 생산된 신발이라 하더라도 정상경로를 이탈해 시중에서 판매되는 신발은 가짜라고 판단한다"면서 "생산공장에서 나이키에 납품하고 남은 물량이 시중에 흘러드는 것에 대해 나이키는 제지할 방법이 없다"고 말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천년의 세월을 담은 옛 마을(古镇) 15곳 hot 2019.05.18
    옛마을(구전, 古镇)상하이와 이웃해 있는 장쑤(江苏)는 그 명칭에서도 온화하고 부드러우며 시적인 느낌을 준다. 신비스러움을 더하는 안개와 정취를 불러일으키는 보슬..
  • [코트라] 선양 FTZ(Free Trade Zone.. 2019.05.15
    - 중국 동북지역 대내개혁, 대외개방의 시범무대 - - 노후공업지대 경쟁력 제고 및 개방확대에 초점을 두고 다양한 제도 시행 -     &nbs..
  • [코트라] 2019 중국 국제 만화•애니메이션 산업.. 2019.05.15
    - 중국 최대 규모의 만화·애니메이션 전문 페스티벌 'CICAF 2019' 성황리 개최 - - 행사 규모, 참여 인원, 교역액 등에서 역대 최고치 경신 - &..
  • [코트라] 2019 톈진 국제무역투자박람회(PECC.. 2019.05.15
    - 톈진 최대 규모의 국제무역투자박람회(PECC) 개최, 34개국 5000개사 참가 - - KOTRA, 박람회 연계 ‘톈진 韓國 우수 소비재 수출상담회’ 개최 -..
  • 집 팔아 용돈 쓴 中대학생 hot 2019.05.15
    용돈이 필요하다는 이유로 집을 헐값에 판매를 했다가 계약서 무효 소송을 낸 대학생에 대해 중국 법원이 '계약서 유효' 판결을 내려 화제다. 15일 환구망(环球..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2019 상하이여행절 14일 개막…관..
  2. 한국가면 영문운전면허증 챙기세요
  3. 아이폰11 시리즈 공개…中 네티즌 “..
  4. 인도 저가 호텔 체인 OYO, 중국..
  5. 상하이 디즈니 음식물 반입 新규정…두..
  6. 대한항공, 상해한국학교에서 어린이 그..
  7. 꽃 길을 걸어요... 상하이 가을꽃..
  8. 中 외자 유입 속도낸다, QFII∙R..
  9. 上海 ETC 사용자, 17개 관광지..
  10. “통영 생굴을 허마에서?” 상하이 경..

경제

  1. 아이폰11 시리즈 공개…中 네티즌 “..
  2. 인도 저가 호텔 체인 OYO, 중국..
  3. 대한항공, 상해한국학교에서 어린이 그..
  4. 中 외자 유입 속도낸다, QFII∙R..
  5. 위챗, 이르면 올해 신용 결제 지원한..
  6. '나타' 1818개 상표등록 …누리꾼..
  7. 中 8월 자동차 판매량 10% 감소...
  8. 中 16개 품목 對美 추가 관세 면제
  9. 사진 찍으면서 '브이', 지문이 노출..
  10. IDC “내년 5G폰 판매량 1억 대..

사회

  1. 2019 상하이여행절 14일 개막…관..
  2. 한국가면 영문운전면허증 챙기세요
  3. 상하이 디즈니 음식물 반입 新규정…두..
  4. 대한항공, 상해한국학교에서 어린이 그..
  5. 上海 ETC 사용자, 17개 관광지..
  6. “통영 생굴을 허마에서?” 상하이 경..
  7. 中 올해 월병 판매량 3.74% 감소..
  8. 무인양품, '프랑스조계지'라고 했다가
  9. 한인어머니회 中 자폐아동 4명에 1만..
  10. 민화협 상하이, 민족화해포럼 개최

문화

  1. 가을 품은 상하이 9월의 전시
  2. 2019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관’..
  3. 제23회 상하이 아트페어 13일 개막
  4. [책읽는 상하이 50] 나쁜 페미니스..
  5. 희망도서관 9월 새 책
  6. 가을의 시작, 감미로운 9월 음악여행
  7. [책읽는 상하이 51] 물론이죠, 여..
  8. 9월 볼만한 영화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나’라는 브랜드
  2. 상하이 자유무역구 푸동 린강에 우리말..
  3. 중국 쇼트클립 양대산맥 도우인(抖音)..
  4. [독자투고] 코딩, 선택인가 필수인가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