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아이폰11 시리즈 공개…中 네티즌 “욕실 히터폰, 실망스럽다”

[2019-09-11, 16:24:56]
애플이 사진, 동영상 촬영 기능을 대폭 강화한 아이폰11 시리즈를 출시했다. 중국 누리꾼들은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한 아이폰11을 ‘위빠(浴霸, 화장실 안 천장에 설치되어 있는 난방 기구) 아이폰’이라 부르며 대체로 실망스럽다는 반응이다.

11일 텐센트과기(腾讯科技) 등 현지 매체는 애플 아이폰11 시리즈의 중국 시장 출시를 알리며 높은 관심을 드러냈다. 

오는 20일부터 중국에 정식 출시되는 신제품은 아이폰11, 아이폰11프로, 아이폰11프로 맥스 세 종류로 출고가는 각각 5499위안(90만원), 8699위안(145만원), 9599위안(160만원)으로 책정됐다. 전작과 비슷하거나 100위안 저렴해진 셈이다.

이번 아이폰11 시리즈는 트리플 렌즈가 탑재돼 사진, 동영상 촬영 기능이 대폭 강화됐다. 넓은 화각의 풍경 사진과 좁은 공간에서의 접사 사진 촬영이 가능하며 광학 줌은 최대 4배까지 가능해졌다.

동영상 촬영의 경우 자동으로 밝기를 조절하고 노이즈를 줄이는 나이트 모드를 제공한다. 전면 트루뎁스 카메라로 1200만 화소의 4K 비디오와 슬로우 모션 비디오 촬영이 가능하다. 또, 동영상 편집 기능이 강화돼 촬영 후 즉시 잘라내기, 필터 적용 등의 효과를 줄 수 있다.

이 밖에도 아이폰11 시리즈는 배터리 성능 향상, 사운드∙디스플레이 사양 향상, 모바일 프로세서 A13 바이오닉 탑재 등의 특징을 보였다. 

중국 누리꾼은 아이폰11 시리즈 후면 트리플 카메라가 중국 욕실에 설치된 난방 시설과 닮았다며 ‘위빠(浴霸) 아이폰’이라 부르며 높은 관심을 드러냈다. 하지만 전작에 비해 눈에 띄는 변화로는 모바일 프로세서 A12에서 A13으로 변경된 점, 트리플 카메라가 탑재된 점밖에 없다는 점을 꼬집으며 “혁신은 어디에도 없었다”고 입을 모았다.

누리꾼들은 “위빠 카메라는 화웨이가 먼저 출시해서 전혀 새로울 것이 없다”, “아이폰, 실망, 또 실망”, “애플 아이폰 신작 중 가장 유감스러운 제품”, “이번 추계 발표회를 통해 애플은 더 이상 혁신이 없다는 걸 확연히 알게 됐다”, “5G 지원도 안 되는 스마트폰을 출시하다니 믿을 수가 없다”며 실망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중국 언론은 애플이 이번 발표회에서 처음으로 화웨이를 언급했다는 점에 주목했다. 애플은 아이폰11 시리즈에 탑재된 애플 모바일 프로세서 ‘A13 바이오닉’이 삼성, 화웨이, 구글 전자제품보다 빠른 중앙처리장치(CPU)와 뛰어난 그래픽처리장치(GPU)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중국 언론과 누리꾼들은 “애플이 신제품 출시회에서 처음으로 화웨이와 공식 비교를 한 것은 화웨이에 거대한 경쟁 압박을 느끼고 있다는 의미이자 화웨이를 인정했다는 뜻”이라고 풀이했다.

이민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해한국상회, 교민 400명과 함께..
  2.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3. [12.10] 中 여행 즐기는 '90..
  4.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5.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6. [타오바오 핫 아이템 ] 아무 용기에..
  7.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8.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9.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10.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경제

  1. 中, 한국 원정 운전면허 취득 '길'..
  2. 고급 스마트폰 시장 부동의 1위 애플..
  3. 상하이, 자녀 중학교 졸업까지 1억..
  4. 中 여행 즐기는 '90허우', 돈 잘..
  5. 홍콩 소매업의 ‘추락’…6개월來 56..
  6. 中 사회과학원 “내년 부동산 시장 급..
  7. 중국 ‘훠궈’ 연관 기업 12만개,..
  8. "2020 GDP 6%대는 中美 무역..
  9. 2019 글로벌 500대 브랜드 공개..
  10. 샤오미, 생수시장 진출하나

사회

  1. 상해한국상회, 교민 400명과 함께..
  2. 上海 유명대학 ‘대학교 미투’ 논란..
  3. 예쁜 '오뚜기 누나' 인기... 中여..
  4. 전세계 750만 명 매료시킨 中 산골..
  5. 中 숙제 안한 아들 ‘거지 체험’시킨..
  6. 세계 최초 돼지-원숭이 합친 ‘키메라..
  7. 上海 중학생이 개발한 쓰레기 봉투 온..
  8. 이번엔 베이징대 '미투', 여성 수십..
  9. 매년 사교육으로 2조 쓴다는 영국…가..
  10. 구급차로 개인 면세품 운반한 無개념..

문화

  1. 연말, 아이와 함께 즐기는 체험형 전..
  2. [책읽는 상하이 62] 철학자와 하녀
  3. 中 누리꾼, 손흥민 22위 “저평가..
  4. SHAMP 12월 추천도서
  5. 상하이 이색 서점 ① 예술 서적과 갤..
  6. ‘울림’ 챔버 오케스트라 창단 연주회..
  7. 최강희-김신욱 매직 통했다…상하이 선..
  8. 뮤지컬 ‘가족상회’를 보고
  9. 연말, 놓치기 아쉬운 공연
  10. 상하이 이색 서점 ② 역사건축물 쓰난..

오피니언

  1. [독자투고] 배낭 하나 달랑 메고
  2. [아줌마 이야기]마지막 육상대회
  3. 2019 화동조선족주말학교 학부모회장..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