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결국 ‘무산’

[2020-01-16, 14:46:28]

얼마 전 중국 SNS를 비롯해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를 뜨겁게 달군 ‘6688元 고궁 녠예판(年夜饭, 연야반)’이 없던 일이 되어 버렸다.


16일 중국 경제망(中国经济网)에 따르면 고궁 각로식당(角楼餐厅)의 2020년 녠예판이 취소되었다. 이미 예약자들은 식당 측의 취소 문자와 함께 예약금 2000위안을 환불 받았다. 임시 영업 중단 상태로 전화 연락도 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고궁의 과도한 상업화에 대한 목소리가 커지자 이 같이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1월 12일 중국의 다수의 매체는 2020년 춘절 기간 동안 고궁에서 녠예판을 선보인다고 전했다. 하루 단 3테이블만 이용할 수 있고 테이블 당 가격은 6688위안으로 우리 돈으로는 112만원 가량이다. 보도가 나간 직후 반나절 만에 2월 8일까지의 모든 예약이 순식간에 마감되었다. 추후 공개된 일부 음식을 보면 서태후가 즐겼다는 국화 신선로, 부찰 황후(富察皇后)의 복주머니 등 궁중 요리들이 포함되었다.


사실 고궁 식당의 논란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2019년 춘절 기간 동안에도 ‘짐의 훠궈(朕的火锅)’라는 요리를 처음으로 선보였다. 그러나 대기 시간이 길고 가격이 높다는 소비자들의 불만이 많아져 출시 한달 만에 판매를 중단한 바 있다.


식당 측은 이번 결정의 이유에 대해서 별다른 설명을 하지 않고 있지만 황실인 고궁이 상업적인 색채가 짙은 것에 대한 비난이 커진 것이 원인이라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고궁 박물관 측은 과거 “고궁은 과도한 상업화를 지양한다”라고 밝힌 바 있다. 실제로 2007년 입주 7년차인 스타벅스를 비롯해 고궁 주변의 상점을 일제히 정리한 바 있다. 2018년에도 고궁 내의 14개 상점을 정리했다.


그러나 상업화를 지양한다는 고궁 측의 말과는 달리 현재의 고궁은 그저 박물관이 아닌 문화 상품화의 표본으로 여겨지고 있다. 2013년 6억 위안이었던 문화 상품 매출은 2017년 15억 위안으로 두배 이상 늘었기 때문이다. 2018년 말부터는 금융, 부동산, 자동차 등 다양한 산업 기관들과 전략적인 협력을 강화해 오고 있었기 때문에 이번 사건의 원인이 진짜 상업화인지는 미지수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정월 대보름 원소절(元宵节)의 유래 hot 2020.02.02
    정월 대보름 원소절(元宵节)의 유래 과거에는 춘절(春节)만큼이나 중국에서 큰 명절이었던 원소절(元宵节)는 음력 1월 15일, 우리나라에서는 정월 대보름으로 불리는..
  • 한 해 첫 보름달이 뜨는 날 ‘원소절’ 즐기기 hot 2020.02.01
    음력 1월 15일, ‘정월대보름’을 중국에서는 ‘원소절(元宵节, 웬샤오제)’이라 부른다. 한국은 이날 한 해의 부스럼을 예방한다는 의미에서 부럼(각종 견과류)을...
  • [책읽는 상하이 70] 어디서 살 것인가 2020.02.01
    유현준 | 을유문화사 | 2018년 5월우리가 살고 싶은 곳의 기준을 바꾸다TV 프로그램 '알쓸신잡2'의 패널인 건축가 유현준 씨의 책이다.  나도..
  • [아줌마이야기] 단풍 숲 오솔길 hot 2020.01.31
    작년 끝 무렵 김환기 화백의 ‘우주’가 크리스티 경매에서 100억을 넘어섰다. 어렸을 때부터 좋아하던 작가라 소식이 반가웠다. 나의 아버지는 김환기 화백과 동향이..
  • SHAMP 2월 추천도서 2020.01.31
    상해교통대MBA와 한양대가 운영하는 SHAMP에서 중국에서 일하는 분들을 위해 이라는 테마로 매월 도서를 선정, 추천하고 있다.지적 대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2.20] 코로나19 공기전염.....
  2. 中 훠궈 체인 '하이디라오' 8462..
  3. 코로나19 공기전염... 환기•거리..
  4. 상하이 진입 , 이것만 있으면 'OK..
  5. 상해한국학교 16일 등교 취소, 재택..
  6. 中 코로나19 첫 잠재적 치료제 출시
  7. 롯데월드타워 ‘우한 힘내라’ 조명 응..
  8. 상하이 초중고, 3월부터 온라인 수업..
  9. [2.19] 中 코로나19, 퇴원 환..
  10. 中 도 넘은 방역 단속... 폭력,..

경제

  1. 中 훠궈 체인 '하이디라오' 8462..
  2. 中 코로나19 첫 잠재적 치료제 출시
  3. 中 코스트코 2호점, 상하이 푸동 낙..
  4. 中 코로나 여파로 기업 사회보험료 ‘..
  5. [코트라칼럼] 코로나19, 한국기업의..
  6. 코로나19 침체 속 IT∙배달∙청소..
  7. “코로나19는 불가항력?” 계약이행..
  8. 근무 회복 둘째주, 40% 기업 복귀..
  9. 헝다부동산 온라인 판매 개시, 집값..
  10. 두산인프라코어, 우한 병원 건설 투입..

사회

  1. 코로나19 공기전염... 환기•거리..
  2. 상하이 진입 , 이것만 있으면 'OK..
  3. 상해한국학교 16일 등교 취소, 재택..
  4. 롯데월드타워 ‘우한 힘내라’ 조명 응..
  5. 상하이 초중고, 3월부터 온라인 수업..
  6. 中 도 넘은 방역 단속... 폭력,..
  7. 상하이경찰, 가짜 마스크 지하 생산공..
  8. 中 전문가, 지나친 소독은 ‘독’…올..
  9. 中 코로나19 확진자, 퇴원 10일..
  10. 중난산 원사 '정점은 2월 중하순,..

문화

  1. 기생충 ‘오스카 4관왕’…中 네티즌..

오피니언

  1. [전병서칼럼] 코로나19 위협보다 신..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