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휴대폰 시장 점유율 샤오미•애플 밑바닥

[2020-07-28, 11:10:44]

 

 


코로나 영향 속에 중국 휴대폰 출하량이 17% 하락한 가운데, 올 2분기 샤오미와 애플의 시장 점유율이 주요 브랜드 중 꼴찌였다고 리서치기관인 Counterpoint가 전했다. 26일 Counterpoint는 중국 2분기 휴대폰시장 분석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가장 지지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 것은 샤오미(小米)로, 시장 점유율이 9%에 그쳤다. 앞서, 2018년 연차회의에서 샤오미의 레이쥔(雷军) CEO가 10개 분기 이후 다시 1위 자리를 탈환할 것이라는 야심찬 포부를 무색케하는 성적이다. 올 2분기로 꼭 '약속한 10개 분기'가 되었으나 샤오미는 1위 탈환은 커녕 주요 브랜드 중 5위에 그쳤다.


다만 2년전과 비교했을때 그래도 발전이 있다는 평가이다. 올 상반기 샤오미10 시리즈를 통해 고급 휴대폰 시장에 발을 붙였고 훙미(红米) 휴대폰도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기 때문이다. 샤오미의 발전에 걸림돌이 되고 있는 것들로는 기술 면에서의 제약으로 제품 업그레이드가 더디고 물량이 충분치 못한 점 등이 꼽혔다.


한편, 애플은 샤오미와 마찬가지로 시장 점유율 9%에 그쳤으나 그래도 선전했다는 평가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휴대폰 판매량이 32%나 급증, 여러 브랜드 가운데서도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기 때문이다.  특히 코로나라는 제약 속에서도 선전할 수 있었던 것은 강도높은 할인 판촉과 아이폰SE 제품 출시때문으로 풀이됐다.


이밖에 2위와 3위는 vivo와 OPPO가 차지했다. 보고서는 이 두 브랜드가 제품 특징, 발전 방향 등이 너무나 흡사하다면서 순위에서조차 앞서거니 뒤서거니 한 이유가 바로 이것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이 두 브랜드는 시장 점유율에서는 비록 2,3위에 랭크됬으나 오프라인에서의 영향력은 지속적으로 하락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시장 점유율 1위는 말할 필요가 없이 화웨이의 차지가 됐다. 화웨이의 시장 점유율은 46%로, 샤오미  vivo OPPO 세개 업체를 합친 것보다도 높다.


보고서는 화웨이가 디자인, 기술, 사양 등 면에서도 월등한 수준에 이르렀지만 특히 애국심 마케팅이 크게 한몫 거들었다고 풀이했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상하이 화동 한국기업 대상 경영 현안..
  3. 올해 독감 접종 시기 당겨진다
  4. 국경절, 거리두기 힐링 여행 떠나요
  5. 中 집값, 여전히 상승 중
  6.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7. 中, 한국 유입 코로나19 환자 발생
  8. 선선한 가을에 딱! 상하이 테라스 레..
  9.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10. 美제조기업, 중국 철수 압박에도 요지..

경제

  1. 中 집값, 여전히 상승 중
  2. 美제조기업, 중국 철수 압박에도 요지..
  3. 中 민영기업의 신화 안방보험 결국 ‘..
  4. MS, 틱톡 인수 실패... 승자는?
  5. 안랩 V3 모바일 시큐리티, 누적 다..
  6. 中 5G폰 '천'단위 뚫었다... 9..
  7. 中 틱톡 매각 대신 오라클과 기술협력
  8. 中 민항국, 8월 국내 여객 수송량..
  9.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사회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상하이 화동 한국기업 대상 경영 현안..
  3.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4. 中, 한국 유입 코로나19 환자 발생
  5.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6. 中 1000개 관광명소, 국경절 맞아..
  7. 中 윈난 루이리시, 밀입국자 2명으로..
  8. 中 의약공장 세균 유출로 3000여명..
  9.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마주칠 확률..
  10. [코로나19] 해외 유입 확진자 8명..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3. [책읽는상하이 92] 사하맨션
  4.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5.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6.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순리대로 살자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