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매일중국어] 晚宴会(Wǎnyànhuì) 저녁 연회

[2017-04-03, 05:27:21]

王 明:韩先生,今天的晚宴有两个目的。
Hán xiānsheng,jīntiān de wǎnyàn yǒu liǎng ge mùdì 。
왕 명 : 한 선생님, 오늘의 연회는 두가지 목적이 있습니다.


一是庆祝我们两家公司的成功合作,二是为你们饯行。
Yī shì qìngzhù wǒmen liǎng jiā gōngsī de chénggōng hézuò,èr shì wèi nǐmen jiànxíng。
첫 번째는 우리 두 회사의 성공적인 합작을 축하하기 위한 것이고, 두 번째는 여러분의 송별연입니다.


请允许我代表海尔公司对你们表示感谢。
Qǐng yǔnxǔ wǒ dàibiǎo Hǎi'ěr gōngsī duì nǐmen biǎoshì gǎnxiè。
저희 하이얼회사가 여러분에게 감사를 표할 수 있게 허락해 주세요.

 

韩泰锡:王先生,这次我们来中国的收获很大,我们都非常高兴。
Wáng xiānsheng,zhè cì wǒmen lái zhōngguó de shōuhuò hěndà,wǒmen dōu fēicháng gāoxìng 。
한 태 석 : 왕 선생님, 이번에 저희가 중국에 와서 얻은 것이 많아서, 저희 모두 정말 기쁩니다.


我也想借这个机会代表我的公司对您和海尔公司表示感谢。
Wǒ yě xiǎng jiè zhè ge jīhuì dàibiǎo wǒ de gōngsī duì nín hé Hǎi'ěr gōngsī biǎoshì gǎnxiè。
저희도 이번 기회에 저희 회사를 대표하여 하이얼회사에 감사를 표하고 싶습니다.


感谢你们的热情接待,尤其感谢您为我们这次访问所作出的种种安排。
Gǎnxiè nǐmen de rèqíng jiēdài,yóuqí gǎnxiè nín wèi wǒmen zhè cì fǎngwèn suǒ zuòchū de zhǒngzhǒng ānpái。 
여러분께서 열정적으로 대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특히 저희의 이번 방문을 위해 여러가지 마련을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王 明:哪里哪里。这次能跟贵公司合作,我感到非常愉快。
Nǎli nǎli。Zhè cì néng gēn guìgōngsī hézuò,wǒ gǎndào fēicháng yúkuài。
왕 명 : 별 말씀을요. 이번에 합작하게 되어, 아주 기쁩니다.


我相信我们今后一定会有更多的贸易往来。
Wǒ xiāngxìn wǒmen jīnhòu yídìng huì yǒu gèngduō de màoyì wǎnglái。
저는 우리가 무역거래가 더욱 활발해 질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韩泰锡:我完全同意。这次来中国,我亲眼看到了中国的发展。
Wǒ wánquán tóngyì。Zhè cì lái Zhōngguó,wǒ qīnyǎn kàndàole Zhōngguó de fāzhǎn。
저도 완전히 동의합니다. 이번에 중국에 와서, 저희는 중국의 발전을 직접 확인했습니다.


中国已经成为一个重要的经济大国,难怪现在有这么多国家的厂商要到中国来做生意。
Zhōngguó yǐjīng chéngwéi yí ge zhòngyào de jīngjì dàguó,nánguài xiànzài yǒu zhème duō guójiā de chǎngshāng yào dào zhōngguó lái zuò shēngyì。
중국이 이미 중요한 경제 대국이니, 지금 이렇게 많은 나라들에서 제조 업자들이 중국에 와서 사업하는 것도 당연하네요.


王先生,今后还要请您多多关照啊!
Wáng xiānsheng,jīnhòu hái yào qǐng nín duōduō guānzhào ā!
왕 선생님, 앞으로도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매일중국어


매일중국어는 중국 한족 강사들과의 일대일 회화 수업을 제공하고 있는 중국어 교육 업체이다. 2005년부터 중국어 회화 교육과정에 최적화 된 교육과정을 자체 개발하고 있다. 외국계 중국어 교육업체로는 최초로 공자학원과 제휴를 맺었으며, 상하이시와 협력하여 동영상 과정을 개발하고 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롱샤, ‘머리’는 먹지 마세요!
  2. 대륙의 극장! 상하이 ‘초특급’ 영화..
  3. [IT칼럼] 시행 2년, 중국 네트워..
  4. 알리바바, AI 이미지 인식 부문 ‘..
  5. 푸동주말학교 신나는 여름방학! 8월..
  6. 화마에 몸을 던져 딸 구한 눈물겨운..
  7. [아줌마이야기] 핑크는 취향
  8. 상하이 다카시마야 백화점 문닫는다....
  9. 실사판 '주토피아' 아이친하이 오픈,..
  10. 김주하 아나운서 방송사고 영상 화제...

경제

  1. [IT칼럼] 시행 2년, 중국 네트워..
  2. 알리바바, AI 이미지 인식 부문 ‘..
  3. 상하이 다카시마야 백화점 문닫는다....
  4. 시진핑 방북 “한반도 문제 적극 지원..
  5. 上海 성 경계지역 고속도로 요금소 사..
  6. 푸동발전은행, 대북제재 위반 혐의로..
  7. 삼성, 中 3대 통신사 손잡고 ‘5G..
  8. 中 ‘화웨이 보복?’ 캐나다산 육류..
  9. 메이퇀, 경쟁사 핵심 정보 '절도'..
  10. 쑤닝닷컴, 까르푸 중국법인 새주인 됐..

사회

  1. 롱샤, ‘머리’는 먹지 마세요!
  2. 화마에 몸을 던져 딸 구한 눈물겨운..
  3. 실사판 '주토피아' 아이친하이 오픈,..
  4. 김주하 아나운서 방송사고 영상 화제...
  5. 中 피서 떠나기 좋은 도시 10곳
  6. 100명 아이들 목숨 앗아간 과일 ‘..
  7. 이웃에 농담 건넸다 ‘급사’…결국 1..
  8. 中 신생아 병실 이름도 ‘명문대’로…..
  9. 아름다운매장 문닫았다
  10. 中 홀로 밤길 걷던 여성 상대 흉악범..

문화

  1. 여름방학 즐거운 공연과 함께
  2. [책읽는 상하이 39] 섬에 있는 서..
  3. [책읽는 상하이 40] 행복의 기원
  4. 상하이 한여름 밤의 음악여행
  5. 여름방학, 독서의 시간... 추천도서..
  6. [박물관] 상하이박물관(上海博物馆)으..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핑크는 취향
  2. [법률칼럼] 베트남 진출을 계획한다면
  3. [아줌마이야기] 게발선인장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