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매일중국어] 请上座(Qǐng Shàngzuò) 상석에 앉으시죠

[2017-05-05, 14:24:36]

韩炳柱: 这家餐厅布置得真有特色。
Hán Bǐngzhù:Zhè jiā cāntīng bùzhì de zhēn yǒutèsè.
한병주: 이 식당의 인테리어가 정말 특색있네요.

 

刘波: 是啊,这是上海本帮菜的发源地,这里的本帮菜风味十分正宗,虽然店面不大,但是很受人们喜爱,甚至连邓小平等国家领导人也曾光顾过。
Liú Bō:Shìā,zhè shì shànghǎi běnbāngcài de fāyuándì,zhè lǐ de běnbāngcài fēngwèi shífèn zhèngzōng,suīrán diànmiàn búdà,dànshì hěn shòu rénmen xǐ‵ài,shènzhì lián Dèng Xiǎopíng děng guójiā lǐngdǎorén yě céng guānggù guò.
유파: 네, 여기는 상하이 지방요리의 발원지에요, 여기 음식의 맛이 아주 정통적이죠. 식당이 크지는 않은데, 사람들이 아주 좋아해요. 심지어 덩샤오핑 등 국가 지도자들도 다녀갔죠.

 

韩炳柱: 真是“酒香不怕巷子深”啊!能如此受欢迎必定有其过人之处。
Hán Bǐngzhù:Zhēnshì “jiǔ xiāng búpà xiàngzi shēn”ā!Néng rúcǐ shòu huānyíng bì dìng yǒu qí guò rén zhī chù.
한병주: “술맛만 좋으면 주점이 깊은 골목에 있어도 괜찮다”고 하죠. 이렇게 인기가 많을 수 있다는 것은 분명 다른 식당을 능가하는 것이 있기 때문일 거에요.

 

刘波: 韩先生,您是客人,请上座。其他人大家自由坐吧!
Liú Bō:Hán Xiānsheng,nín shì kèrén,qǐng shàng zuò. Qítā rén dàjiā zìyóu zuò ba!
유파: 한 선생님, 손님이시니까, 상석에 앉으시죠. 다른 분들은 자유롭게 앉으시구요!

 

韩炳柱: 您是主人,您上座才合适啊!
Hán Bǐngzhù:Nín shì zhǔrén,nín shàng zuò cái héshì ā!
한병주: 유파씨께서 초대해 주셨으니, 유파씨가 상석에 앉으시는 게 맞죠!

 

刘波: 不,不,不用客气,您坐这儿,我坐您旁边。我们中国人待客常说“坐,请坐,请上座,茶,上茶,上好茶”,既然今天您是客,自然要坐在上座啦! 一般主座常常靠墙,离上菜位最远,所以韩先生,您先请!
Liú Bō:Bù,bù,búyòng kèqì,nín zuò zhèr,wǒ zuò nín pángbiān. Wǒmen Zhōng guórén dàikè chángshuō “zuò,qǐng zuò,qǐng shàng zuò,chá,shàng chá,shàng hǎo chá” ,jìrán jīntiān nín shì kè,zìrán yào zuòzài shàng zuò lā!yìbān zhǔzuò chángchang kàoqiáng,lí shàng cài wèizuì yuǎn,suǒyǐ Hán Xiānsheng,nín xiān qǐng!
유파: 아닙니다, 아닙니다, 사양하지 마세요, 여기 앉으세요, 저는 옆에 앉겠습니다. 우리 중국인들은 손님을 대접할 때, “앉으세요, 상석에 앉으세요, 차 좀 드려, 차 좀 대접해요, 좋은 차를 올리세요”라고 자주 말합니다. 오늘은 한 선생님이 손님이시니까 당연히 상석에 앉으셔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주인 자리는 벽 쪽이고, 음식 올리는 자리에서 가장 멀어요. 그러니까 한 선생님, 먼저 앉으시죠!

 

매일중국어
매일중국어는 중국 한족 강사들과의 일대일 회화 수업을 제공하고 있는 중국어 교육 업체이다. 2005년부터 중국어 회화 교육과정에 최적화 된 교육과정을 자체 개발하고 있다. 외국계 중국어 교육업체로는 최초로 공자학원과 제휴를 맺었으며, 상하이시와 협력하여 동영상 과정을 개발하고 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롱샤, ‘머리’는 먹지 마세요!
  2. 대륙의 극장! 상하이 ‘초특급’ 영화..
  3. [IT칼럼] 시행 2년, 중국 네트워..
  4. 알리바바, AI 이미지 인식 부문 ‘..
  5. 푸동주말학교 신나는 여름방학! 8월..
  6. [아줌마이야기] 핑크는 취향
  7. 화마에 몸을 던져 딸 구한 눈물겨운..
  8. 상하이 다카시마야 백화점 문닫는다....
  9. 실사판 '주토피아' 아이친하이 오픈,..
  10. 김주하 아나운서 방송사고 영상 화제...

경제

  1. [IT칼럼] 시행 2년, 중국 네트워..
  2. 알리바바, AI 이미지 인식 부문 ‘..
  3. 상하이 다카시마야 백화점 문닫는다....
  4. 시진핑 방북 “한반도 문제 적극 지원..
  5. 상하이 1년에 전시회 1000회 연다..
  6. 上海 성 경계지역 고속도로 요금소 사..
  7. 푸동발전은행, 대북제재 위반 혐의로..
  8. 삼성, 中 3대 통신사 손잡고 ‘5G..
  9. 메이퇀, 경쟁사 핵심 정보 '절도'..
  10. 쑤닝닷컴, 까르푸 중국법인 새주인 됐..

사회

  1. 롱샤, ‘머리’는 먹지 마세요!
  2. 화마에 몸을 던져 딸 구한 눈물겨운..
  3. 실사판 '주토피아' 아이친하이 오픈,..
  4. 김주하 아나운서 방송사고 영상 화제...
  5. 中 피서 떠나기 좋은 도시 10곳
  6. 100명 아이들 목숨 앗아간 과일 ‘..
  7. 이웃에 농담 건넸다 ‘급사’…결국 1..
  8. 中 신생아 병실 이름도 ‘명문대’로…..
  9. 아름다운매장 문닫았다
  10. 中 홀로 밤길 걷던 여성 상대 흉악범..

문화

  1. 여름방학 즐거운 공연과 함께
  2. [책읽는 상하이 39] 섬에 있는 서..
  3. [책읽는 상하이 40] 행복의 기원
  4. 상하이 한여름 밤의 음악여행
  5. 여름방학, 독서의 시간... 추천도서..
  6. [박물관] 상하이박물관(上海博物馆)으..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핑크는 취향
  2. [법률칼럼] 베트남 진출을 계획한다면
  3. [아줌마이야기] 게발선인장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