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돼지고기 공급난에 브라질 돼지 내장까지 수입

[2019-11-05, 12:58:48]

아프리카 돼지 열병으로 국내 돼지고기 공급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국이 이번에는 브라질 돼지 내장까지 수입에 나선다.


5일 관찰자망(观察者网)은 브라질 농업부 장관 Tereza Cristina Dias의 발언을 인용해 중국이 브라질 현지 돼지고기 가공공장 7곳에 대한 수출 허가를 승인했다고 전했다. 이 공장들은 중국에 돼지의 내장을 수출할 예정이다.


이번 수출 성사는 지난달 브라질 자이르 보우소나루 (Jair Messias Bolsonaro)대통령이 중국을 방문 한 뒤 이뤄진 결과다.


영국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중국은 이미 브라질 육가공 공장 25곳에 대해 대중국 수출 허가증을 내주었다. 25개 공장은 돼지고기 수출 공장으로 이 중 17개는 소고기, 6개는 닭고기까지 수출 가능한 곳이다.


중국은 현재 브라질의 최대 육류(돼지∙소∙닭) 수출국으로 올해 1~8월 기간 동안 중국이 수입한 브라질 돼지고기는 48%, 소고기는 17%, 닭고기는 3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상무부의 대변인은 현재 국내 돼지고기 시장 공급량은 확보된 상태로 시장의 변화에 따라 정부에서 비축한 고기들을 시장에 공급할 것이라고 전했다. 8월 말을 기준으로 중국 돼지고기 도매가는 31.77위안/kg으로 전월보다 50% 가까이 상승했다. 올해 돼지고기 생산량 감소로 돼지고기 공급이 어려워 자연스레 수입량이 증가할 수 밖에 없었다.


한편 중국 해관총서의 데이터에 따르면 올해 1~7월 중국이 수입한 돼지고기는 101만 톤으로 지난해보다 36% 증가했다. 현재 중국 돼지고기 수입량의 20%를 차지하는 국가는 독일이었고 그 뒤로 스페인, 캐나다 순이다.


현재 중국이 수입하는 돼지고기 산지 대부분은 남미국가와 유럽 국가에 집중되어 있다. 그러나 유럽 일부 지역에서도 아프리카열병이 발생했고 현지 생산량으로는 중국 수요를 감당할 수 없어 브라질 산 돼지고기가 각광받고 있는 셈이다. 브라질 역시 이번에 허가 받은 25개 공장을 시작으로 더 많은 돼지고기를 중국으로 수출하기 위해 심사 단계 축소 등의 노력을 기울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中 유료 자습 공간 '독서실' 인기 hot 2019.11.05
    무료 음식 제공, 조용한 환경, 함께하는 공부... 중국에서 유료 자습실이 젊은층에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고 5일 중국청년보(中国青年报)가 보도했다. 최근 인터넷에..
  • 삼성, 中 사업 몸집 줄이고 5G 사업 주력 hot 2019.11.05
    삼성, 中 사업 몸집 줄이고 5G 사업 주력 삼성이 중국 사업에 대한 대대적인 구조조정에 나설 전망이다. 4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에 따르면 삼성이 중국 사업 인..
  • 마늘값 200% 껑충... 3년来 최고 hot 2019.11.05
    올 6월 이후 마늘 가격이 크게 올랐다가 급락, 9월 말에 또다시 오르는 등 롤러코스터식 가격변화를 겪고 있다고 5일 CCTV  뉴스가 전했다.베이징 농..
  • 핀둬둬, 시총 500억 달러 돌파… GMV 징동 넘.. hot 2019.11.05
    핀둬둬, 시총 500억 달러 돌파…GMV 징동 넘어섰다 중국 전자 상거래 업계의 ‘셋째’핀둬둬(拼多多)의 시총이 500억 달러를 돌파하며 또 한번 업계를 놀래켰다..
  • [코트라]中 과학기술산업의 현주소 hot 2019.11.05
    - 정부 육성책과 대표기업의 집중 투자로 거침없는 성장세 보여 - - 한중 기업 협력의 신모델 구축하면서 기술 경쟁력을 확보해야 -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3. 中 충칭서 ‘돼지’ 번지점프… 누리꾼..
  4. [선배기자 인터뷰] "두려워하지 말고..
  5. [1.20] 中 자금성에 벤츠 타고..
  6. 中 자금성 ‘벤츠녀’ 특권층 논란
  7.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8. [1.16] 美 세계 국가력 순위에..
  9.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1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일반 감기와 다..

경제

  1.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 일본서도..
  3. 테슬라, 디자인센터 구축... 중국식..
  4. 中 지리 ‘买买买’ 재개…이번엔 英..
  5. 올해 춘절 박스오피스, 첫날에만 1억..
  6. 알리바바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7. 中 환경오염 비닐•플라스틱 용품 '퇴..
  8. 中 지역 GDP 10조위안 시대 개막
  9. 윈도우7 업데이트 지원 중단, 해커..
  10. 美 세계 국가력 순위에 中国 3위…한..

사회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中 충칭서 ‘돼지’ 번지점프… 누리꾼..
  3. 中 자금성 ‘벤츠녀’ 특권층 논란
  4.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5.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일반 감기와 다..
  6. 입주민 단체방에 실수로 300만원 투..
  7. 2020년 설 연휴 상하이 주요 식당..
  8. 우한 폐렴 확진자 17명 추가…3명..
  9. 上海 ETC 보급화에 오히려 현금 차..
  10. 이케아 머그컵서 발암물질 검출…중국도..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67] 글자 풍경
  2. 군복무 중인 韩 아이돌에 선물 보낸..
  3.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4. 상하이, 춘절 볼만한 영화
  5. 겨울방학 신나는 공연과 함께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또 다른 소통
  2. [독자투고] 상하이지식청년들•상하이조..
  3. [아줌마이야기] 단풍 숲 오솔길

분야별 Topic

종합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따끈따끈’ 상하이 온천 명소+인근..
  3. 정한영 한영 E&C 회장, 상해한국학..
  4.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5. [선배기자 인터뷰] “자신만의 공부..
  6. 산골 유투버 수입이 270억? ‘억’..
  7. 中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8. [1.9] 亚 유니콘 기업, 2020..
  9. 누군가 '내' 사생활 훔쳐본다.....
  10. 상해한국상회 회칙 개정으로 ‘선거’..

경제

  1.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2. 산골 유투버 수입이 270억? ‘억’..
  3. 中 고궁 한 끼에 100만원이 넘는..
  4. 3000억에 영국 저택 사들인 中 부..
  5. 중국인들이 선택한 인기 쇼핑지 한국..
  6. 中 38개 도시 평균 임금 148만원..
  7. 메이퇀 배달업계 절대강자로... 이용..
  8. 대륙의 ‘스타벅스’ 루이싱, 올해는..
  9. 中 1인당 GDP 1만달러 시대
  10. 애플, 지난달 中 출하량 18.7%..

사회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정한영 한영 E&C 회장, 상해한국학..
  3. 中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4. 누군가 '내' 사생활 훔쳐본다.....
  5. 상해한국상회 회칙 개정으로 ‘선거’..
  6. 중국 거리에서 장애인이 보이지 않는..
  7. 4.15 국회의원선거 유권자 등록 D..
  8. 새 폰에 트로이목마 심은 일당 검거...
  9. 中 국영기업 하룻밤에 2700만원 어..
  10. [인터뷰] 김승영 한중평화의소녀상 건..

문화

  1. 군복무 중인 韩 아이돌에 선물 보낸..
  2. 상하이, 춘절 볼만한 영화
  3. 겨울방학 신나는 공연과 함께
  4. 한겨울 추위 녹이는 상하이 따뜻한 전..

오피니언

  1. [독자투고] 상하이지식청년들•상하이조..
  2. [아줌마이야기] 단풍 숲 오솔길
  3. [아줌마이야기] 단풍 숲 오솔길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