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알리바바, 망고TV 주주 된다

[2020-11-18, 08:17:03]

알리바바 계열의 알리촹터우(阿里创投)가 스트리밍 미디어 망고TV의 2대 주주가 된다. 계면신문(界面新闻) 보도에 따르면, 16일 망고TV는 알리촹터우의 투자제안을 받았다면서 투자가 성사되면 알리는 망고의 지분 5.26%를 보유하게 된다고 밝혔다. 

주식 양도가격은 주당 66.23위안으로, 투자규모는 62억 위안에 이른다. 알리가 동영상 공유 사이트인 유쿠(优酷)의 투자자인 것만큼 향후 망고TV와 유쿠 사이에도 긴밀한 합작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올해 알리의 라이벌인 텅쉰동영상(腾讯视频)측은 아이치이(爱奇艺)와 손잡고 드라마, 예능, 영화 등 화제성 프로그램을 선보여 주목을 끌었다. 이에 반해 중국 3대 스트리밍 미디어로 꼽히는 유쿠는 그렇다할만한 성과를 거두지 못한채 밀리고 있는 양상이다.  

현재 아이치이와 텅쉰동영상은 시장 점유율, 회원수 등에서 업계내 선두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망고TV의 시장 점유율은 3위, 올해 여성 및 젊은층을 타깃으로 하는 예능 프로그램이 인기를 얻으면서 인지도가 상승 중이다. 

이에 따라, 이번 알리의 투자는 텅쉰+아이치이와의 경쟁에서 유리한 위치를 마련한 셈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3.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4.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5.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6. [3.1] 中 3년 후 하늘 나는 ‘..
  7.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8.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9.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10.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경제

  1.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2.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3.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4.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5.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6. 中 GDP '1조 클럽' 23곳.....
  7. 씨트립, 적자 32억 위안에도 3년..
  8. 바이두-지리의 합자회사 '지두' 탄생..
  9. 후룬 ‘글로벌 부자 순위’…농푸산취안..
  10. 코로나 ‘무색’ 中 2월 박스오피스..

사회

  1.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2. 상하이드림봉사단 만국공묘 찾아 추모행..
  3. 中 여성, 자녀 7명 낳기 위해 벌금..
  4. 영국서 ‘중국 바이러스’라며 중국 교..
  5. 中 유니클로 아동복 입기 챌린지 논란
  6. 중난산 “올 6월까지 中 백신 접종률..
  7. 日 코로나 항문 검사 면제 요구에 中..
  8. 中 ‘양회’ 대표위원 5000여 명..
  9. "당신의 비밀을 안다!" 中 대기업..
  10. 中 본토 확진 17일째 ‘0’… 해외..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아트월 갤러리, 상하이타워서 '꽃+생..

오피니언

  1.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2.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분야별 Topic

종합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3. [공고] 상하이저널 23기 고등부 학..
  4. 양장석 회장, 소주한국학교에 도서 2..
  5.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6.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7. [2.23] 제2의 디디 사건? 中..
  8.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9.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10.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경제

  1.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2.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3.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4.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5. 샤오미 “전기차 연구 중이나 아직 정..
  6.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7. 中 ‘양회’ 개막…관전 포인트는?
  8.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9. 포브스 선정 中 최고의 비즈니스 여성..
  10. 中 양회 ‘백신여권’ 도입 방안 논의

사회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중드 ‘겨우 서른’ 여배우, 한국식..
  3. 양장석 회장, 소주한국학교에 도서 2..
  4.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5. 상하이•화동 한국IT기업협의회 신년..
  6.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7. 제2의 디디 사건? 中 최대 이삿짐..
  8.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9. 상하이 지하철역 자판기, 디지털 위안..
  10. 30대 女, 상하이 디즈니 무대 난입..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아트월 갤러리, 상하이타워서 '꽃+생..

오피니언

  1.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