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인민은행, 지준율 1%p 인하…부동산 시장 영향은?

[2018-10-08, 10:01:05]
국경절 연휴 마지막 날인 7일 중국 인민은행이 지급준비율을 추가 인하하겠다고 발표했다. 올해로 네 번째 지준율 인하 발표다.

8일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에 따르면, 인민은행은 오는 15일부터 대형 상업은행, 공동 상업은행,도시 상업은행, 농촌 상업은행, 외자은행의 지준율 1% 포인트를 내리기로 결정했다. 15일 기한이 만료된 중기유동성지원창구(MLF)는 더 이상 지원되지 않는다.

이에 따라 1조 2000억 위안(196조 5700억원)의 유동성이 풀릴 전망이다. 이중 4500억 위안은 오는 15일 만료되는 MLF 자금을 상환하는 데 사용되며 나머지 7500억 위안의 순 현금 자금은 은행 시스템에 유입된다. 

인민은행은 이번 지준율 인하 결정에 대해 “실물 경제 발전을 지원하고 상업은행과 금융 시장의 유동성 구조를 최적화하며 융자 비용을 낮추고 금융기관이 중소기업, 민간기업 및 혁신 기업에 대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도록 하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전문가들은 이번 지준율 인하 결정이 중국 주식 시장과 부동산 시장, 실물 경제에 호재로 작용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부동산 기업의 자금 압박을 완화시켜 부동산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이쥐(易居) 연구원의 옌위에진(严跃进) 싱크탱크센터 총감독은 “지준율 인하는 부동산 기업의 대출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일부 중견 개발상들이 상업 은행의 대출을 받는 데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은행이 개인의 주택 담보 대출을 늘릴 가능성도 높다”고 덧붙였다.

유동성 자금이 부동산 시장으로 유입될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집값 상승으로 이어지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최근의 집값 하락 추세를 지준율 인하가 뒤집는 데는 한계가 있다고 입을 모았다. 

지난 2016년 중국이 내놓은 930 신정책 이후 2년간 부동산 규제 정책이 1선 도시에서 2∙3선 도시로, 최근에는 4∙5∙6선 도시까지 이어지면서 현재 전국 부동산 시장 재고 정리는 일단락된 상황이다. 

현재 중국 전국에서 380가지가 넘는 부동산 규제 정책이 시행되고 있으며 이에 따라 부동산 경기 침체와 집값 하락 분위기는 이미 형성됐다. 한 번의 지준율 인하가 부동산 기업의 자금 압박을 일부 해소해 줄 수는 있으나 부동산 시장의 전반적인 추세를 바꿀 수는 없다는 게 업계의 목소리다.

한편, 일각에서는 지준율 인하가 위안화 환율 하락을 부추길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이에 대해 인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지준율 인하는 은행 시스템 유동성 단점을 보완하고 유동성 구조를 최적화 하기 위한 조치”라며 “광의적 화폐(M2)와 사회적 금융 규모의 성장률, 그리고 명목 GDP 성장률이 적절히 매칭되고 있어 위안화는 평가 절하 압력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핑안증권 장밍(张明) 수석경제학자는 “인민은행측의 설명은 위안화 환율이 합리적 수준에서 안정적으로 유지될 조건을 충분히 갖추고 있음을 나타내고 있다”며 “올해 연말 달러 대 위안화 환율이 7위안을 돌파할 확률은 극히 적다”고 말했다.

이민희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中 국경절, 소매•외식 매출액 230조원 hot 2018.10.08
    국경절 황금연휴 기간(10월1일~7일) 중국 전역의 유통•외식업체의 매출액이 1조4000억 위안(229조원)에 달했다. 1일 평균 매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대비...
  • '둬서우당(剁手党)'의 연휴, 돈을 어디에 썼을까? hot 2018.10.05
    둬서우당(剁手党)은 '손을 잘라야 하는 사람들' 즉 쇼핑에 중독이 된 사람들, 충동을 이기지 못하고 인터넷쇼핑을 하는 사람들을 가르킨다.   3일 중..
  • 연휴 맞아 반려동물 시터 인기 hot 2018.10.05
    10월 연휴의 시작과 함께 동물 보관소, 애견호텔을 찾는 반려동물들이 급증하고 있으며 가정집 반려동물 시터도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고 화서도시..
  • 10월 5일부 국내선 유류 할증료 인상 hot 2018.10.05
    10월 5일부터 일부 항공사들이 국내선 유류 할증료를 20~30위안으로 올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인민망(人民网) 보도에 따르면, 상펑항공(祥鹏航空), 아오카이(奥..
  • 국경절 연휴 4일간 5억명 여행, 68조원 소비 hot 2018.10.05
    중국 최대의 연휴 중 하나인 국경절 연휴 4일동안 5억 200만명이 여행을 떠나고 4169억위안(68조 2,590억원)을 쓴 것으로 나타났다고 중국신문망(中国新闻..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新개방·야심찬 도약, 上海수입박람회
  2. 가을, 상하이 전시장에서 예술과 놀자
  3. [10.12] '전자상거래법' 내년..
  4. 중국 근대사 인물들의 상하이 고거(故..
  5. [창간19주년] “나만의 차별성으로..
  6. 상하이 화이트컬러 97% '건강 이상..
  7. 홍차오공항T1, 체크인부터 탑승까지..
  8. [창간19주년] “중국어는 기본,..
  9. 중국인, 일본에 대한 호감도 14년만..
  10. 스크린 속 그 곳, 상하이 영화파크(..

경제

  1. 新개방·야심찬 도약, 上海수입박람회
  2. 상하이 화이트컬러 97% '건강 이상..
  3. 화웨이, 스마트폰 세계 판매량 3위...
  4. 광주시․전라남도, 杭州서 관광홍보대사..
  5. 세계 '여권' 파워 Top 3 아시아..
  6. 후룬 ‘中 여성 기업가 부호 순위’..
  7. 상하이에서 칭다오, 4시간이면 간다
  8. 中 9월 자동차 판매량 7년来 최대..
  9. 롯데마트 연내 중국 매장 ‘완전 철수..
  10. 중국인 7355만명 반려동물 기른다...

사회

  1. [창간19주년] “나만의 차별성으로..
  2. 홍차오공항T1, 체크인부터 탑승까지..
  3. 중국인, 일본에 대한 호감도 14년만..
  4. [창간 19주년] “중국 현지 최신..
  5. 차세대 여권 디자인에 투표하세요
  6. 中 ‘동성 커플쥐’에서 새끼 쥐 출산..
  7. 또 백신… 이번엔 유통기한 지난 백신..
  8. 쯔루, 임대집서 몰카 나와…5개월간..
  9. [창간 19주년] 중국유학 후, 이렇..
  10. 상하이 수입박람회 반입 금지 품목 살..

문화

  1. 내년 4월 상하이모터쇼, 36만평 규..
  2. 가을, 상하이 전시장에서 예술과 놀자
  3. 판빙빙 최근 모습 공개…”1450억원..
  4. 상하이 10~12월 주요 전시 일정
  5. 주윤발, 전재산 기부 약속... ‘돈..
  6. [신간안내] 新중국을 읽는다
  7. [책 읽는 상하이 3] 엄마와 아들이..
  8. 中 ‘핫’한 스타부부 탄생, 자오리잉..
  9. '막장' 왕바오창 전처의 불륜남, 6..
  10. [책 읽는 상하이 4] 냉정과 열정사..

오피니언

  1. 상하이에서 민족문화예술을 빛내는 ‘진..
  2. [아줌마이야기] 다자셰(大闸蟹) 계절..
  3. [아줌마이야기] 사 춘 기
  4. [IT칼럼] 네트워크안전법 우리기업은..
  5. [아줌마이야기] 꿈꾸지 않으면

분야별 Topic

종합

  1. [창간 19주년] 上海 주부창업, 男..
  2. 中 인기 BJ, 국가 불렀다가 ‘방송..
  3. [창간 19주년] 도전·열정 만렙!..
  4. 上海市, 수입박람회 기간 휴일 조정안..
  5. 新개방·야심찬 도약, 上海수입박람회
  6. [10.8] 판빙빙 최근 모습 공개…..
  7. 내년 4월 상하이모터쇼, 36만평 규..
  8. 가을, 상하이 전시장에서 예술과 놀자
  9. 판빙빙 최근 모습 공개…”1450억원..
  10. 中 11월부터 수출환급세율 인상

경제

  1. 新개방·야심찬 도약, 上海수입박람회
  2. 中 11월부터 수출환급세율 인상
  3. '둬서우당(剁手党)'의 연휴, 돈을..
  4. 씨트립, 글로벌 차량호출 서비스 진출
  5. 연휴 맞아 반려동물 시터 인기
  6. 국경절 연휴 4일간 5억명 여행, 6..
  7. 후룬 ‘中 부호 순위’…마윈, 4년..
  8. 은행 재테크상품 문턱 낮춰, 1만元도..
  9. IMF, 中 경제전망 올해 6.6%,..
  10. 상하이 화이트컬러 97% '건강 이상..

사회

  1. [창간 19주년] 上海 주부창업, 男..
  2. 中 인기 BJ, 국가 불렀다가 ‘방송..
  3. 上海市, 수입박람회 기간 휴일 조정안..
  4. 새단장한 홍차오공항 1청사 15일 개..
  5. 스포츠카로 자녀 등하교시킨 '죄',..
  6. 중국인들은 국경절에 뭐했을까? 위챗..
  7. ‘셀카’찍다 사망, 7년간 259명…..
  8. 中서 표절한 한국 예능 ‘34개’…현..
  9. "이 차 다신 안 타" 滴滴 '차단'..
  10. [창간19주년] “나만의 차별성으로..

문화

  1. 내년 4월 상하이모터쇼, 36만평 규..
  2. 가을, 상하이 전시장에서 예술과 놀자
  3. 판빙빙 최근 모습 공개…”1450억원..
  4. 상하이 10~12월 주요 전시 일정
  5. 주윤발, 전재산 기부 약속... ‘돈..
  6. [신간안내] 新중국을 읽는다
  7. [책 읽는 상하이 3] 엄마와 아들이..
  8. 中 ‘핫’한 스타부부 탄생, 자오리잉..
  9. '막장' 왕바오창 전처의 불륜남, 6..

오피니언

  1. 상하이에서 민족문화예술을 빛내는 ‘진..
  2. [아줌마이야기] 다자셰(大闸蟹) 계절..
  3. [아줌마이야기] 사 춘 기
  4. [IT칼럼] 네트워크안전법 우리기업은..
  5. [아줌마이야기] 꿈꾸지 않으면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